Skip Navigation




조회 수 2909 추천 수 11 댓글 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늘공부만하는데 비효율적인건지 항상 성적은 잘안나오고
수업도 한번에 이해되는일이 드물고
여기들어와보면 학교다니면서도 그어렵다는 공무원합격하신분들 꽤되는것같은데
진짜대단해요. 천재들.
공부자체는좋은데 결과가 나올때면 너무서럽고 힘들어요
머리가 이렇게나빠서 앞으로 잘살아갈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똑똑하신 분들...모두 시험 잘쳐서 좋은성적 거두시길바라요
  • ?
    동감.. 저도 수업들으면 하나도 이해가 안되네여 ㄷㄷ ㅠ
  • ?
    배고픈 미국실새삼 2017.10.12 23:51
    힘내세요;; 부산대를 다닐 정도면 멍청한 사람은 없답니다
  • ?
    푸짐한 만첩해당화 2017.10.12 23:54
    간혹 공부 벼락치기만 하는데 머리 좋아서 성적 잘나오는애들 너무 부럽기도하면서 짜증남...
  • ?
    과감한 박태기나무 2017.10.12 23:56
    ㅠㅠ 공부를 잘하는것 만이 좋은게 아닌데 나쁜 한국교육시스템 ㅠㅠ
  • ?
    힘쎈 달맞이꽃 2017.10.13 00:38
    아자아자 힘내요!!
  • ?
    점잖은 반하 2017.10.13 01:13
    난줄 ㅠ
  • ?
    해괴한 이팝나무 2017.10.13 05:39
    저도 그런 생각이 문득 들었는데요...다른 학교 학생이랑 얘기라도 한 번 해보세요. 아...내가 부산대 올 만 했구나 라는 생각이 들겁니다
  • ?
    깨끗한 홍가시나무 2017.10.13 06:49
    1만 시간의 재발견 추천드려요. IQ라는 게 분명히 단기간에 효율적으로 학습하는 능력을 평가하는 거지만 그렇다고 어느 분야든 세계적 성공을 거둔 분들이 모두 IQ가 높진 않아요. 쉽게 습득하는 만큼 금방 질리기도 한다네요. 단기간 벼락치기로 학점 잘 받는 것보다 님 노력에 대한 보상에 대해 궁금하신거라면 저 책 추천드려요!
  • ?
    초연한 새콩 2017.10.13 11:22
    글쓴이가 걱정하는 학과공부는 그 책에서 말하는 것처럼 10년이나 매달릴 여유가 없는 부분 아닌가요?
  • ?
    끔찍한 노랑어리연꽃 2017.10.13 11:29
    그 의미를 파악하라는 말씀 같아요.
    매일 3시간씩 10년이면 1만시간정도 된다는데, 애초에 하루 3시간만 노력해서 단기간에 큰 무언가를 이루겠단거 자체가 바람직한거 같진 않아요
  • ?
    참혹한 뽕나무 2017.10.13 07:46
    ㅇㅈ
  • ?
    끔찍한 노랑어리연꽃 2017.10.13 11:26
    머리가 좋다기보다,
    다른 사람들보다 효율적인 방법을 잘 선택했거나 절대적 노력이 더 많은 사람이 대다수일거예요.
    주변에 잘 되는 사람들 보면 모두 (최근이든 예전이든) 상당한 노력의 베이스가 깔려있더라구요.
  • ?
    억울한 노루발 2017.10.13 11:33
    저는 머리가 졸라안좋아서 남들보다1.5배는하는거같네요. 그런데주변에서 저보곤 머리좋다고해요. 머리좋다는
    애들은 다 안보는데서 하는거같아요. 저도평소엔 하루10시간셤기간땐16시간씩해요. 저도수업7개듣는데 그중반이 하나도 이해가 안되요. 머리가별로면 열심히하는수밖에 없는거같습니다.
  • ?
    글쓴이 2017.10.13 11:59
    모두좋은말씀 나눠주셔서 감사합니다
    어떤결과가 나올지 뻔히알지만 계속노력하려고해요
    머리가나쁘다고 대충살수는 없으니까요..
  • ?
    코피나는 옥수수 2017.10.13 18:38
    우짜겠노.. 태어난 게 그런건데 맞게 살아야지.
    아니면 방법이 잘못된걸수도 있으니까, 공부하는 방법을 바꿔보든 해야할것같은데
  • ?
    흔한 섬잣나무 2017.10.13 19:42
    공부하는 방식의 차이인 것 같아요. 짧은 시간 안에 성적을 내야하는 시험은 그 교수나 과목 스타일마다 효율적인 공부 방식이 다르더라구요. 힘내요우리!!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일반 식물원 이용규칙 (2017/07/01 최종 업데이트) 11 흔한 달뿌리풀 186801 6
화제의 글 일반 카페에 자리잡아놓고 밥쳐먹으러가면 안쪽팔려요? 86 update anonymous 8013 91
화제의 글 일반 새벽 2신데 세탁기 돌리는거 뭐죠 진짜 32 update anonymous 5537 62
화제의 글 일반 . 110 update anonymous 5228 53
107564 고민 All the hot thing 이 맞는 표현인가요?? 6 잘생긴 측백나무 701 0
107563 일반 이수진 교수님 전략경영 시험!! 5 도도한 옥잠화 202 0
107562 일반 어제 민속문학과전통 허순유 교수님 수업 2 흔한 뚝갈 101 0
107561 일반 오늘 새벽 2시 진리관 가동 복도에서 전화하시던분! 8 화려한 목련 2239 17
107560 일반 사랑하는 사람에게 내 구김살을 털어놓는것. 5 어두운 달리아 1067 0
107559 일반 이니스프리 오트마일드 선크림 써보신분 계신가윱 6 무좀걸린 참죽나무 358 0
107558 일반 조현애교수님 사랑과성과문학 범위 1 행복한 개연꽃 135 0
107557 일반 전산윈 냉철한 담배 84 0
107556 일반 천원조식 모바일학생증도 가능한가요? 1 재미있는 논냉이 591 0
107555 일반 자동제어........ 2 바보 리아트리스 291 0
107554 고민 . 39 청아한 가시여뀌 2948 15
» 고민 부대에서 제가제일 멍청한것같아요 16 허약한 개쇠스랑개비 2909 11
107552 일반 킹스타 5 기쁜 환삼덩굴 729 0
107551 고민 금요일 2시 욕망과철학 내일 수업 휴강인가요 ? 늠름한 보풀 82 0
107550 일반 약대 과잠이 많이 보이는 이유 35 예쁜 삼잎국화 2949 4
107549 일반 학교에 스피킹연습할만한곳? 1 상냥한 왕원추리 219 0
107548 일반 미용말고 진료가 주인 피부과 추천해주세요 1 상냥한 범부채 312 0
107547 고민 오늘 너무 피곤한테 5 유치한 해당화 637 0
107546 일반 글로벌경제의이해 어떻게 공부하나요??ㅠㅠ 발냄새나는 백정화 150 0
107545 일반 예다방 직원?분들 1 슬픈 채송화 705 2
Board Pagination Prev 1 ...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44 45 46 47 ... 5416 Next
/ 54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