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Navigation



조회 수 31576 추천 수 168 댓글 10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제목 그대로예요 여러분
중도 2층에 자주 출몰하시는 미어캣..그분 아시죠
정확히 말하면 머리숱 없고 안경쓰고 콧수염나고 키작고 왜소하고 카키색 옷 자주 입으시는 분이요..
저 정말 무서워서 이제 중도 못가겠어요.

사건은 이러했습니다..
2층 1열람실 창가 자리 쪽에 제가 앉아 있었고
잠시 화장실을 갔다온 사이에 그 사람이 매번 그러듯
끝에서 주위를 계속 둘러보고 있었어요.
그래서 저는 그사람 뒤 쪽으로 해서 살짝 돌아 제 자리에 앉았죠.

그런데 갑자기 "핰 핱 학 ㅅㅂ년 핰핱 학 ㅅㅂ년"
계속 이러는거예요 정확히 저를 보면서..
많이 놀랬지만 처음엔 참았어요 못들은척..
그런데 계속 대길래 제가 최대한 무서운 눈을 하고
딱 쳐다보니까
"뭘쳐다봐 핰핱학 ㅅㅂ년"을 또 하는거예요.
저는 그 분 이상한 분이란걸 마이피누 글에서 본 적이 있기에 또 참았습니다.

너무 무서웠지만 주변 분들도 힐끗힐끗 보기만 하고
제가 할 수 있는 건 없었고 조용히 있으면 갈 줄 알았죠.

그런데 그 욕이 계속 되었고 8번쯤 듣고는
다른 자리에 있던 친구를 붙잡고 밖에 나와
놀란 맘을 진정시키다가
경비아저씨께 말씀드리려 내려가려던 중
누가 신고를 했는지 올라오셔서는
큰소리로 그분을 내쫒으셨습니다.

사실 이 일만으로도 충분히 놀랬는데요..
놀란 맘 추스르고 친구 옆에서 공부하고 있었는데
뒤를 돌아보니 또 와있는겁니다..

하..심지어 제가 전화를 받으러 열람실 밖으로 나왔는데 그 사람이 따라 나오더니 제가 있던 정수기 쪽으로 오는거예요..

정말 무서워서 전화 붙잡고 바로 뛰어서 여자 화장실 안으로 들어가 몇 분 있다가 밖에 보니
정수기 맞은편에서 여자 화장실 쪽을 뚫어지게 보고있었습니다..
하..그렇게 몇분 기다리니 계단쪽으로 갔다고 친구가 알려줘서 짐 싸들고 나왔습니다..

짐싸들고 내려오면서 경비아저씨께 그 사람 또왔다고 하니 "추워서 들어왔나보다"하시길래
제가 "아니요..그냥 들어온게 아니라 옆에서 계속 욕을.."하니까 올라가 보겠다고 하시네요


진ㅁ짜 손 떨리고 너무 겁나고
제가 타겟이 된 것 같아 너무 무서운데
제가 도서관에서 밖에 공부를 못해서 가야하는데 무서워서 어쩌죠..당분간은 집에만 있으려구요..

여러분 그 분 조심하세요 틱장애 인것 같아
그냥 넘어가기엔 너무 위협적이었어서
겁이나네요..

제 친구도 봤다고 하는데 이전 글과 종합해봤을 때
여자만 골라서 그러는것 같기도 하네요..하
조심하세요.. 혹시 그 분이 제가 아닌 누군가에게 또 그러는 것이 보인다면
조금만 도와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
    서운한 층꽃나무 2018.01.22 06:06
    중도 4층 좀 얼빵하고 공부안하고 가만히 서있거나 돌아다니고 자기 앞자리에 자기 위투걸쳐서 다른사람 못안게 하고 그러는사람 맞나요? 책도 없이 앉지도 안고 가만히 서있다가 돌아다니고 하던데 그분이랑은 다른 사람인가요? 장발인거 빼면 외관은 비슷한데
  • ?
    촉박한 꿩의밥 2018.01.26 02:17
    이분도 틱있는데 다른분임 맨날 놋열 돌아댕김 3열람에 자리잡아놓았으면서
  • ?
    멋쟁이 파인애플민트 2018.01.23 17:46
    외부인들 출입은 좋은데 진짜 이런건 발빠르게 대처되었으면 좋겠네요
  • ?
    수줍은 잣나무 2018.02.04 12:17
    그 분은 치료를 받아야 할거 같은데 제가 멱살잡고 정신병원으로 끌고 들어가고 싶네요 . 일단 학교 경비원 선생님에게 물어보세요 .
  • ?
    슬픈 삼백초 2018.02.06 02:53
    부대 앞에 돌아다니시는 어떤 청년도 있어요ㅠㅠ 조심하세요 제발.. 리어카를 타고 다니면서 비켜라고 큰 소리ㅗ 빵!!!!!! 소리 지르고 오토바이 위험하게 몰고 다니시는.... 전.얼마전에 그분한테 ㅆㅂㄴ 너 쥐기삘거야!!! ㅆㅂ 못할것같얘??!!! 이 소리듣고 진짜 무서워서 돟아버리는줄 알았어요ㅠㅠ.....
  • ?
    부자 팔손이 2018.02.07 02:57
    평소 시험기간에도 흡연구역 가면 있고 밤늦게까지 있는 안경끼고 미어캣같이 생기신분 맞나요..
    예전에 친구랑 올라가는데 갑자기 왜 자기욕하냐고 욕해서
    저도 같이 욕해주니깐 그냥 내려가시더라구요..
    아직도 계시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동물원, 이슈·정치·사회 게시판 외 남여 갈등 게시물 작성시 이용정지 or 일반 익게 이용 차단 19 난폭한 복분자딸기 7155 15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7/07/01 최종 업데이트) 13 흔한 달뿌리풀 238426 8
화제의 글 요즘 과사는 부모한테 연락해서 협박하나보네요?ㅋㅋㅋㅋㅋㅋㅋ 115 file anonymous 17260 107
화제의 글 이번에 분반사태 보면 과별로 성향이 확실하네요 ㅋㅋㅋㅋㅋㅋ 36 update anonymous 7577 51
화제의 글 에타에 경영 난리네요..ㅋㅋㅋ 85 anonymous 10755 42
131746 증권가 찌라시에 떳네요...성매매 연예인?? 2 근엄한 왕고들빼기 247646 0
131745 여자도 남자 몸보고 성욕 느끼나요? 37 거대한 무궁화 147020 0
131744 기초화장품 22 발랄한 졸참나무 120474 0
131743 ★취업,진로 관련 글은 취업진로상담 게시판에 써주세요★ 5 무거운 편백 74632 6
131742 영화 소녀 노출수위 높나요??!!!!!!!!!! 11 찌질한 홍가시나무 71605 0
131741 에일리 누드사진 11 해괴한 범부채 61988 0
131740 부산대에서 임시완 유명했나요?ㅋㅋㅋㅋㅋ 14 초연한 왕고들빼기 56191 0
131739 현직 9급이 말하는 공무원 생활 1 26 초연한 꽃창포 52230 6
131738 남자들은 카톡 답장 늦게... 31 착잡한 배초향 50291 0
131737 여자분들 남자 어깨 많이보시나요?? 30 절묘한 노루참나물 44394 0
131736 카톡 프사 확대 안 되게 하는 법 좀.. 5 억쎈 조 43441 0
131735 가임기 질외사정과 사후피임약.. 26 냉정한 옥잠화 42932 0
131734 카카오톡 몰래 친구추가하기? 30 고고한 매듭풀 40503 0
131733 여잔데 오버워치 닉네임 추천점여 32 깜찍한 노루발 36382 0
131732 현대자동차 남양연구소 현직자글 (펌) 4 빠른 램스이어 33952 7
131731 마이피누에 커플비율 한번 볼까요? 37 괴로운 왕버들 33818 589
131730 학점 2점대 후반이면 취업 불가일까요? 17 부지런한 쥐오줌풀 33522 0
131729 오늘 부실대학 발표합니다.(엄청난 후폭풍 예상) 16 잉여로운 메타세쿼이아 32774 0
» 여러분 진짜 너무 무서워요 106 센스있는 금새우난 31576 16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6588 Next
/ 65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