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Navigation



조회 수 2091 추천 수 0 댓글 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반찬을 먹으려는순간. ...
콩나물대가리가........ 이반찬엔 사용되고잇는 재료 아닌데...
갑자기 입맛이 뚝떨어되었어요..
저만이 유난 인 것 일까요?!
  • ?
    멋쟁이 미모사 2018.01.19 19:18
    아이고 기분이 찜찜하셨겠네요...
    재탕인지 아닌지는 잘 모르지만

    그런데 제가 주방에서 일한 적이 있는데..
    재탕이 아니더라도
    반찬을 한 번에 같은 장갑 끼고 만들어서
    저렇게 되는 경우가 있긴 해요ㅜㅜ
  • ?
    쌀쌀한 수송나물 2018.01.19 19:22
    유난이라면 유난맞네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건 ㅋㅋㅋㅋ 윗분말대로 반찬 한번에 만들다 비닐장갑에 묻은 콩나물대가리가 들어간걸거에요 ㅋㅋㅋ
    게다가 부추는 금방물러저서 다시못씁니다 ㅋㅋㅋㅋㅋㅋ
  • ?
    글쓴이 2018.01.19 19:53
    저식당엔 콩나물 반찬이 없어요
  • ?
    화난 우단동자꽃 2018.01.19 21:31
    콩나물 쓰는 반찬이 없는 데 그럼 왜 재탕이라하심?
  • ?
    화난 우단동자꽃 2018.01.19 21:39
    저 식당이라 적어놓곤..그럼 어느 음식에 콩나물 들감?
  • ?
    불쌍한 무 2018.01.19 19:23
    국밥집에서 알바해봤는데 부추재탕하는곳 있습니다
    물론 제가일하던곳은 그만두면서 신고는했지만 그뒤로어떻게 됬는지는 모르겠네요
  • ?
    멍한 바위떡풀 2018.01.19 19:36
    주인님께 말씀드려봤나요?
  • ?
    저렴한 갓끈동부 2018.01.19 19:41
    식당에서 식사하시고 밑반찬 다 섞어버리세요~ 재사용못하게
  • ?
    잘생긴 물박달나무 2018.01.19 20:41
    재탕하는곳많다네요ㅜㅜ
  • ?
    바쁜 생강 2018.01.19 22:08
    진국명가미만잡
  • ?
    진실한 큰개불알풀 2018.01.20 00:01
    유난 아님.. 집밥이야 그냥 먹는데 내가 돈 주고 사는데 남이 먹던걸 주는데 입맛이 떨어지는건 당연하죠. 북문 밥집 예로들면
    00보리밥집에는 보리밥 고추장이 안들어 가는데 그릇 한편에 고추장 뭍어있고 그 자국이 너무 선명하게 뭍혀서 나오더라고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동물원, 이슈·정치·사회 게시판 외 남여 갈등 게시물 작성시 이용정지 or 일반 익게 이용 차단 19 난폭한 복분자딸기 10918 15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7/07/01 최종 업데이트) 13 흔한 달뿌리풀 244310 8
화제의 글 자유관이 얼마나 졸속이냐면... 38 update anonymous 6394 69
화제의 글 [레알피누] 자유관 여성전용에 대해 95 update anonymous 6352 69
화제의 글 세벽벌도서관 3층 외부인... 12 update anonymous 3149 35
133710 턱걸이보단 로우계열 등운동이 더 좋다고 하던데 맞나요? 19 청아한 깽깽이풀 1100 0
133709 [레알피누] 면세점 매장에서 물건 판매 알바 해보신분 ! 2 돈많은 편백 464 0
133708 컴활실기 1급 09/21 금요일 취소하실분 양도부탁드려요 보통의 만첩해당화 567 0
133707 편의점 알바 9 부자 흰씀바귀 1072 0
133706 . 5 끌려다니는 꽃치자 852 2
133705 국제개발경제학 배용듄 교수님 거 과제잇엇나요 황송한 리아트리스 131 0
133704 고분자공학과 고분자개론 2 안일한 향나무 303 0
133703 선후수과목 빠른 과꽃 117 0
133702 현오뱅 가이드북 있으신분??? 3 청결한 비짜루 222 0
133701 [레알피누] 자기 필요할 때만 연락하고 답장 안하는 사람 7 과감한 딱총나무 1696 11
133700 분위기를 이어 하나 더!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시간은? 6 추운 석곡 629 3
133699 [아재개그] 송해가 샤워를 하면?? 9 추운 석곡 1041 5
133698 정말 죽고 싶다는 생각을 할 정도의 우울증 극복하신분 있나요 29 침울한 먼나무 1341 4
133697 휴학한 상태에서 계절학기로 글영면제 10 착실한 자주괭이밥 516 0
133696 혹시 싸인 좀 받아주실수있을까요? 9 꾸준한 산괴불주머니 1252 0
133695 문자 길게 보내는 사람 어떤가요? 11 냉철한 고추나무 1294 0
133694 대학생활 5 힘좋은 홑왕원추리 789 0
133693 새도 4층 사물함 1 즐거운 고들빼기 471 0
133692 자소서 쓰다가 문득 깨달은 것 11 의젓한 일본목련 1254 0
133691 수시 자소서 심사관이 누구에요? 7 키큰 부처꽃 1018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6697 Next
/ 66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