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지한글

부산대를 떠나고 싶다...

그냥쉬고싶다2021.06.19 14:13조회 수 2319추천 수 9댓글 15

    • 글자 크기

* 홍보글은 자유홍보로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부산대를 떠나고 싶다...

고등학교 때 최상위권 찍고 수능 망쳐서 부산대 왔는데

반에서 3등 안에도 못 들던 애가 부산대 와 있었다.

그래도 걔도 열심히 해서 왔겠지 생각했다.

부산대에도 똑똑한 애들이 많다.

수업 잘하시고 능력 있는 교수님들도 많이 계시고

학교도 국립대라서 지원도 많이 들어오고

국립대 메리트가 있다는 것이 느껴졌다.

 

근데 부산대 다니면 다닐수록 이건 아니다 싶었다.

고등학교와 다르게 부산대에서 정말 나태해진 내 모습을 발견했다.

전과목을 시험치기 하루 전에 벼락치기 해도 기본 A 제로 나오고 성적 장학금 받은 뒤부터

정말 공부를 안하기 시작했다.

매일 휴대폰하고 노력을 열심히 안하는 내 모습을 발견했다.

열심히 할 때는 고작 하루, 시험치기 하루 전뿐이다.

그때만 고등학교 때처럼 열심히 한다.

평소에 혼자서 영어 공부도 하고 책도 읽지만

학교가 푸쉬를 안하니 금방 풀어져 있는 내 모습을 발견한다.

 

정말 이건 아닌 것 같다.

도서관에 가도 열심히 하는 애들 몇 없다.

다들 앉아는 있지만 정말 열심히 집중해서 열정적으로 하는 애들은 진짜 드물다.

고등학교 때 서울대 간 애가 공부하는 모습과 부산대 애들이 공부하는 모습이랑 정말 차이 난다.

학교 수업도, 수준 높은 강의도 많지만 수준 낮은 강의를 들으면서 정말 실망한 적도 있었다...

 

이렇게 살기 싫다.

나는 나 자신을 계발하고 싶다.

나를 밀어붙이고 푸쉬하는 학교에 가고 싶다.

이렇게 생각하는 내가 건방지고 거만하다는 생각이 들지만

학교탓하는 내가 비겁해보이기도 하지만

그래도 이건 아닌 것 같다.

 

하루하루가 우울하다.

나도 열심히 살고 싶다.

재수 반수 생각이 간절하지만

부모님이 반대하신다.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정보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쓰레받기 2019.01.26
공지 가벼운글 자유게시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2 빗자루 2013.03.05
114678 가벼운글 [한겨레21 단독]“청와대 지시로 디도스 금전거래 덮었다”4 조의선인 2011.12.17
114677 가벼운글 힝 그지됐당3 그레네데 2011.08.26
114676 가벼운글 10 꺄아 2011.11.11
114675 질문 힙합동아리없나요?2 LOVESONG 2016.03.06
114674 질문 힙합 동아리 입부 질문2 dsd51 2016.09.02
114673 질문 힙합 동아리 어디없나요????2 힝힝잉 2019.03.06
114672 가벼운글 힙합 녹음물 평가 부탁드립니다.~10 김비됴 2018.02.10
114671 질문 힙합 vs 아재개그3 심심해뭐하지 2019.05.09
114670 웃긴글 힙통령을 능가하는 사람이 나오길 바라면서ㅋㅋㅋㅋㅋ2 상우인 2011.08.12
114669 가벼운글 힙찔이를 위한 노래알려줘요6 웰시코깅 2018.04.13
114668 가벼운글 힙냅시다!2 공대생. 2012.04.19
114667 가벼운글 힘세고 좋은 아침!5 빗자루 2012.04.04
114666 가벼운글 힘세고 강한 점심!1 비회원 2011.09.06
114665 가벼운글 힘세고 강한 아침을 맞으려고 했는데3 深影 2012.06.09
114664 가벼운글 힘세고 강한 아침!!을 위해서 자러가야지1 Orrr 2011.09.07
114663 가벼운글 힘세고 강한 아침!!!!!!2 비회원 2011.08.13
114662 가벼운글 힘세고 강한 아침!!1 야압 2011.12.03
114661 가벼운글 힘세고 강한 아침6 길가던상대생 2011.08.30
114660 진지한글 힘들어하고 있는 학교를 위해 도와주세요....25 Railak 2014.02.23
114659 가벼운글 힘들어요...ㅠㅠ잉2 深影 2012.03.24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