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살 모쏠 남자는 대체 어떻게 살아왔길래

글쓴이2021.05.02 12:18조회 수 1267댓글 34

    • 글자 크기

모쏠인가 궁금하신분은 답변해드림.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혹시.. 기능에 문제가있나..요?
    맞다면 답안주셔도됩니다 힘내세요
  • @허약한 개연꽃
    글쓴이글쓴이
    2021.5.2 12:39
    그 부분이 아랫부분이라 한다면 제가 자가진단을 꾸준하게 해온것으로 말씀을 드리자면 정상인것으로 보여집니다.
  • 키 몸무게 궁금
  • @참혹한 가지복수초
    글쓴이글쓴이
    2021.5.2 12:41
    174 65~6 쯤
  • 이상형은?
  • @참혹한 가지복수초
    글쓴이글쓴이
    2021.5.2 12:42
    그 사람에게만 있는 매력을 가진 사람?
  • @참혹한 가지복수초
    글쓴이글쓴이
    2021.5.2 12:54
    사실 성적으로 끌리는건 피부가 하얗거나 목소리가 좋거나 가슴이 큰 사람이에요.
    성격적인 부분은 흔히들 다른 사람들이 좋아하는것처럼 착하고 자기일 열심히 하는 사람이 좋죠.
    근데 이상형은 딱 정해져있는것 같지는 않고 어느날 갑자기 차려입은 모습이 너무 예뻐서 반하거나 의외의 모습에 호기심이 생길때도 있고 보다보니 그 사람에게 빠져있을때도 있고 그런거 같아요..ㅋㅋ
  • @참혹한 가지복수초
    글쓴이글쓴이
    2021.5.2 12:58
    일단 저를 좋아해주는 사람이 좋은데 저 사람이 나를 좋아해줄까? 이러는 사람은 절대 싫어요. 같이 있으면 눈치 안봐도 되고 편한 느낌이 드는 사람이 좋죠. 어디까지나 "이상형"입니다..
  • @글쓴이
    저사람이 나를좋아해줄까 그게 자존감낮아보여서 싫다는거에요?
  • @참혹한 가지복수초
    글쓴이글쓴이
    2021.5.2 14:30
    좋아하면 다가와서 말을 걸던가 못 그럴거면 그냥 티를 내지를 말던가 하지. 제가 다가와달라는것도 아니고 뭐 하자는건지 모르겠어요.
  • @참혹한 가지복수초
    글쓴이글쓴이
    2021.5.2 14:32
    다가오면 받아줄 맘이 있어도 그런식이면 그냥 싫어요. 이런분들이 또 제가 저 좋아하지말라고 선 쎄게 그으면 저 욕해요.
  • @글쓴이
    질문에 대한 답이 이상하네요..저만 이해를못한건가..
    자신감없는 여자가싫다 그소리?
  • @참혹한 가지복수초
    글쓴이글쓴이
    2021.5.2 15:30
    자존감 낮은 사람이 좋지 않기는 해요. 그런데 자존감도 낮으면서 나는 먼저 못 다가가겠으니 너가 다가와서 나한테 말을 걸어달라는 식의 사람이 싫다고 할까요..?
  • @글쓴이
    아하 이제완벽이해ㅎㅎ
  • 근데 왜 못만난거죠? 학교에 친구가 없으시다면 마이러버나 에브리타임도 있던데
  • @큰 속속이풀
    글쓴이글쓴이
    2021.5.2 13:41
    마이러버는 몰라도 에타는 좀.. 그렇구여. 그냥 연애를 굳이 해야하나요?
  • @글쓴이
    아 그냥 여자만나기싫어서 안만나거에요? ㅋㅋㅋㅋ
  • @큰 속속이풀
    글쓴이글쓴이
    2021.5.2 13:50
    만나고는 싶죠..ㅋㅋ 그냥 마이러버하고 소개팅 받고 찾아다닐 정도로 외롭지는 않아서 그런것 같아요.
  • @큰 속속이풀
    글쓴이글쓴이
    2021.5.2 13:54
    그리고 마음에 드는 사람이 있어도 잘 못 다가가는 편이라서.. 다가오는 사람이라도 잘 잡아야 하는데 그 마저도 다른 사람 좋아한다고 쳐내니 계속 혼자겠죠..ㅋㅋ
  • 여자 안 만나고 그 시간에 하고 싶은거 다함 최소한 난
  • 자고 싶을 때 자고 솔직히 성욕은 ㅇㄷ으로 풀면 그만ㅋㅋ
    ㅈ 같다가도 어떻게든 행복해 짐 결국엔
    커플 봐도 전혀 부럽지 않음ㅋㅋ 가끔 몸매 진짜 좋은 여자보면 눈길가도 남자보고 별거 아니네 하고 가면 그만ㅋㅋㅋㅋ
  • @기쁜 해당
    여자 못 만나서 그 시간에 ㄸ잡는게 행복이라면 오케입니다
  • ㅋㅋㅋ 여자 충분히 만나봄
  • 댓글보니까 나는 먼저 못 다가가겠으니 니가 먼저 다가와 하는 여성분을 별로 선호 하지 않는다고 하셨는데 쓴이님도 마음에 드는여성 있으면 못다가 간다고 하셨네요 반대로 생각해보세요 여자입장에서도 먼저 못다가 가는 남자 선호할까요?.? 그리고 처음부터 좋아 하는거 크게 티내는 사람이 거의 없지 않을까요?.? 천천히 서로 알아가면서 썸타고 연애까지 가는건데 그러한 과정에서 밀당이란게 있기 마련이고 그러다보면 한발짝 뺄수도 있는거죠 니가 좀 다가와줘 신호보내면 쓴이님이 가면 되는거고.. 신호를 보낸다는 것 자체가 일단 호감이 있다고 생각하시면은 좋을 것 같아요 그게 나쁜게 아니구요 한발짝 뺐을 때 님이 확잡으면 여성분 입장에서도 확신이란게 생길거고 그러면 사귀게 되는거라고 생각합니다.
  • @치밀한 감초
    글쓴이글쓴이
    2021.5.3 13:41
    전 잘 못다가가는 대신 티를 안 냅니다. 혼자서 그러는거면 몰라도 뭐 티는 티대로 내면서 그러면 저는 그렇다는거죠.
  • 글쓰는 스타일보니까 찐 냄새나는데ㅋ
  • @따듯한 동의나물
    글쓴이글쓴이
    2021.5.3 13:39
    찐 아니라고 한적 없음.
  • @따듯한 동의나물
    Wls
  • 외향적
    성격을
    고쳐라
  • @특별한 측백나무
    글쓴이글쓴이
    2021.5.3 19:01
    내향적인 성격을 바꾸고 싶지는 않아요.
  • 과거의 나 같군요...
    07 모쏠이...
  • @끌려다니는 제비동자꽃
    글쓴이글쓴이
    2021.5.3 19:03
    ? 저는 그러면 안돼요..
  • 나도 25 모쏠인데 귀찮게 연애할 바에야 취미생활 즐기는게 더 좋은듯...
  • 27 모쏠임.. 썸만 타는것도 질리니 연애도 해보고 싶은데 그 이상으로 안가져서 포기했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6852 이번주 일요일 4시8 조용한 바위떡풀 2021.07.15
166851 동물원 어디갔냐? 청아한 골담초 2021.07.15
166850 공붕이 많이 외롭다..1 유능한 광대수염 2021.07.13
166849 학교 내 인벤터1 뛰어난 벼룩이자리 2021.07.13
166848 역시8 청아한 사피니아 2021.07.13
166847 진리의 사바사겠지만 남자 성격으로4 배고픈 장미 2021.07.12
166846 기계과 4학년 학생입니다. 취업 관련해서 어떤 활동을 해야되는지 궁금합니다.2 날렵한 풍선덩굴 2021.07.11
166845 트랜비 정품맞나요?1 뚱뚱한 개망초 2021.07.11
166844 취업할 자신이 없다...16 신선한 억새 2021.07.11
166843 존1나 외롭다 시1벌2 천재 도깨비바늘 2021.07.10
166842 사직야구장 근황2 돈많은 긴강남차 2021.07.10
166841 .19 멋쟁이 둥근바위솔 2021.07.10
166840 여기가 시간과 정신의 방 마이피누인가요?2 과감한 콩 2021.07.10
166839 잘생긴 20대 중반 남자애가 모쏠이라카면19 피곤한 산철쭉 2021.07.09
166838 졸업생인데 하나만 여쭤봅니당!!!4 정중한 때죽나무 2021.07.09
166837 역시 피자는 바싹하게 꾸운 페퍼로니 피자가1 화려한 미모사 2021.07.08
166836 노무사 인강 추천. 무거운 꽃치자 2021.07.08
166835 글로벌 영어 세대분들중에 대학영어5 친근한 쑥부쟁이 2021.07.08
166834 식게 사게 동게 자게 없애고 마이러버만 남겨놓자.3 화려한 미모사 2021.07.08
166833 .5 정중한 돌양지꽃 2021.07.07
이전 1 ...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8356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