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직히

글쓴이2021.05.02 19:27조회 수 538추천 수 2댓글 21

    • 글자 크기

친구란건 다 필요 없는 존재인 것 같다

살면서 실질적으로 피해만 받았지 도움 받은게 없음

고민만 많아 지게 만드는 그런 존재들 

비추 고마워요~~ 한 80개 정도 달렸으면 좋겟네ㅋㅋㅋㅋㅋㅋㅋㅋ

결국 모이면 하는 얘기가 뭐임 ?ㅋㅋㅋ

누가 낫네 내가 낫네 니가 낫네

내가 저 새끼보다 못한게 뭐가 있는데ㅋㅋㅋㅋ 이런 얘기 하지 않음ㅋㅋㅋ

듣기 싫은 개소리들 다른 모임가서는 쟤가 어떻네 얘가 어떻네 이 소리하고 살겠지 ㅋㅋㅋㅋ 

저 새끼 험담하고 이 새끼 험담하고 ㅋㅋㅋㅋ 재미나다~

나약한 새끼들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ㅈ 잡고 반성들 하라고 이 양반들아

비추 단 놈들 , 태클 건 ㅅㄲ들 내가 진짜 너그러운 마음으로 니들한테 정보 하나 알려주는 거니까 두고 두고 감사하게 생각해라

특히 뒤에서 남 부정적인 험담하는 아가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삶을 그렇게 살아왔으면 어쩔수없지
  • 그냥 이딴 생각을 들고있는 상태 자체가 참 안타깝다
    뭐에 그리 치여살고 마음에 여유가없으면
  • @참혹한 돌피
    글쓴이글쓴이
    2021.5.2 21:09
    백을 채워보고 싶은데 항상 90 쯤에서 귀신 같이 달려 들어서 hinder 함 차라리 가만 내버려 두던가
    필요할 땐 가만 내버려두고 필요 없을 땐 옆에 있음ㅋㅋㅋㅋ
    ㅈㄴ 신기함
    그리고 님아 말투 좀 고쳐라ㅋㅋㅋ
    니나 잘하고
  • @글쓴이
    딱 내가 말한거 맞네
    개속좁은 벤뎅이 소갈딱지구만 맞는말 고칠필요없다고봄
  • @참혹한 돌피
    글쓴이글쓴이
    2021.5.2 21:26
    뭐래냐ㅋㅋ
    니 속은 좀 넓은 갑지??ㅋㅋ
  • 니가 가라 하와이
  • @활달한 쇠무릎
    글쓴이글쓴이
    2021.5.2 22:33
    진짜 가라 제발ㅋㅋ
  • 삶이란게 쉽지 않죠
  • 댓글들 ㅈㄴ 이상하네 이런사람도 있고 저런사람도 있는거지 친구없으면 모지리고 친구있으면 뭐 성공한거임?
    속좁은 밴댕이 소갈딱지는 본인이구만 ㅋㅋㅋㅋ남의 말에 테클 푹푹 걸고
    난 글쓴이 말에 공감함. 솔직히 살다 보면 친구는 제일 뒷순위임. 1순위가 가족과 나 자신이고 2순위가 직장사람들 3순위가 친구임.
    인생에 중요도 순으로 하면 저렇게 되는 경우 많음.
    그리고 힘든 시기에 친구? 도움안됨 글쓴이말 맞음. 그냥 인생을 사는데 비슷한 인생과정을 같이 공유할만한 사람일뿐이지
    그 이상 그이하도 아님. 근데 비슷한 인생과정 공유가 안되는 경우가 태반임 서로의 상황이 천차만별이다보니까. ㅇㅇ
    그냥 심심할때 , 혼자 놀기 적적할때 같이 있으면 덜 심심하고 덜적적한 사람들이지.
    근데 이정도면 다행임 글쓴이 말 처럼 정신적, 물질적 피해주는 인간들도 많아서 인간관계가 힘들다 하는 거임
    나도 친구 별로 안믿음. 그냥 보자하면 보고 말면 말고 연략도 먼저 잘 안함. 친구랑 같이 하고 싶은거도 없음
    힘들때 딱히 힘을 준다는 걸 못느꼈고 오히려 사람 속 모르는 소리나 행동만 한다고 느껴서
    그냥 남은 남이구나 생각하고 마음 닫아버림.

    요새 인스턴트 관계 좋은거 많잖아? 현타 안올정도로만 즐길 수 있는 것들 ㅇㅇ
    마음 맞는 사람끼리 여행 메이트 구해서 가도 되고 .
    직장이야 뭐 안볼래야 안볼수가 없고 하루종일 삐대고 있으니. 가족도 있고. 친구가 그렇게 필요한 순간이 있나?
    친구가 필요한 순간은 있지. 근데 진짜 친구라고 부를 수 있는 사람은 거의 없지 아마?
    친구라는 명분 하에 그냥 자주만나고 자주놀고 자주 연락하는 사람이 필요한 순간은 솔직히 다른 것들로 대체가 되지 많이.
    이정도면 사람이 사람한테서 좀 벗어나서 평화로운 시간을 그리워 할만도 하다고 생각함.

    나도 글쓴이 너랑 생각 같다. 힘든거 남한테 내색안하는 스타일이고 요새 인생 너무 힘든데 아무한테도 안기대고
    혼자 다 이겨내고 있어서 사실 친구그냥 다 끊을까 고민도 해봤는데 그러면 인간이 너무 도태돼 보일것같고 해서
    아~~~~주 적당히. 예의만 갖춰서 지내고 있다. ㅇㅇ 가까이서 삐댈 때 보다 행복지수 높음 ㅋㅋㅋ
  • @활동적인 헬리오트로프
    글쓴이글쓴이
    2021.5.3 14:42
    테클 걸려도 상관없지ㅋㅋㅋ 지 들만 쓸리고 아무 타격을 안받거든 ㅋㅋ 암튼 공감해주는 건 고맙네ㅋㅋ
  • @글쓴이
    잘생각해봐라 나도 친구 딱히 없어도 될것 같아서 익명 커뮤니티에 한번 물어봤었는데
    막상 없으니까 진짜 적막하고 외롭다 하더라고 세상이랑 단절된 기분 든다고 ㅇㅇ
    그리고 마음속으로는 싫고 손절하고 싶은데 딱히 걔네말고 지낼사람이 없어서 그냥 적당히 참고 지내는 애들도
    엄청나게 많다 ㄹㅇ로. 같은 무리에 있어서 손절하기 애매해서 지내는 애들도 진짜 많고 ㅇㅇ
    몇번이고 마음속으로는 벌써 손절했으면서 그냥 현실과 타협하면서 사는 거 같더라
    걍 적당히 지내는 게 답인거같기도 하다 거리두고
  • @활동적인 헬리오트로프
    글쓴이글쓴이
    2021.5.3 15:14
    모르겟네...
    난 항상 목표를 두고 거길 향해 달려가다 보니까
    그런 생각 안들던데??
    코로나랑 돈 쪼달려서 힘든거지 다른건 별로 상관 없는듯
    그리고 유튜브보면 전 세계 사람들 어떻게 사는 지 까지 다 볼수 있는데 어떻게 단절이됨??ㅋㅋㅋ
    봐봐 지금 당장도 너랑 생각 공유하고 있는데 어떻게 단절이 됨?ㅋㅋㅋㅋㅋㅋㅋㅋㅋ
  • @글쓴이
    나도 너처럼생각하는 편이야 혼자 놀아도 하루가 부족하고... 혼자가 편하기도 하고 내생활도 바쁘고
    친구 딱히 쓸모있었던 적이 없다고 느껴서...
    그래도 사람이 상황이 다르면 어떻게 될지 모르잖아 돈이 있는데 안쓰는거랑 없어서 못쓰는거랑은 다르듯이.
    그래서 혹시 몰라서 궁금해서 커뮤니티에 한번 물어봤더니 생각보다 자기가 다 손절쳐놓고 고통받는 사람을 많더라고..
    직접 안겪어보면 뭐가 정답인지 모를 듯 근데 ㅇㅇ...
  • @활동적인 헬리오트로프
    글쓴이글쓴이
    2021.5.3 19:35
    맞 말이긴한데
    빨리 독립 할 수 있는 환경 만들어서 가진 재능 맘 것 펼치는게
    훨씬 중요하다 나한텐
  • @글쓴이
    곧있으면 느끼겠지만 재능도 인간관계 잘해야 펼치는 거같애 전문직 아니면..
    인간관계를 배제할 수 없는것 같음 인간사회에서 살아남는데에는
  • @활동적인 헬리오트로프
    글쓴이글쓴이
    2021.5.3 20:03
    ㅋㅋㅋ 믿음이 있기 때문에 개의치 않음
    상급자에게 예의만 잘 차리고 살면 되는겨
    솔직히 난 한번 꼬꾸라 져도 그 다음 플랜이 바로바로
    떠오르는 머리라 남들처럼 인간관계 목 안매게 되더라
  • 구지 불필요한 인간관계 불필요는 찬성 (특히 글쓴히 말한 모임류들)
    난 그래도 살면서 누군가 도움을 많이 받아서 그런가 내가 좀 손해봐도 그냥 무반응으로삼 물론 선넘으면 다른얘기긴하지만.. 성격차이인듯
  • @답답한 흰여로
    글쓴이글쓴이
    2021.5.7 19:43
    성격 과 가정환경
    어릴때 아버지 사업 부도 난 적도 있었고
    금전적 사기도 많이 당하심 후배 새끼들 한테
    할아버지도 엄청난 갑부 셨는데 그 돈으로 남들 도와주다가
    본전도 못 챙기심
    그래서 나는 사람 함부로 안 믿고 피해 주는 일 , 피해 받는 일
    절대 안하려고 함
    그런 성격을 알고 이용해 먹는 친구들이 더러 존재했음
  • @답답한 흰여로
    글쓴이글쓴이
    2021.5.7 20:27
    사기꾼들 때문에 피해본거 생각하면
    치가 떨림 걔중에 감옥 간 사람도 있었고
    도망 다니던 사람도 있었음
    그런데 요즘 세상에 그런 인간들이 한 둘임?
  • @글쓴이
    그건 그래 요즘 사기꾼도 많고 뉴스보면 보이스피싱당해서 자살한 우리또래들보면 참 씁쓸하지
    그래도 너무 세상을 너무 단편적으로 보는건 살기 힘든것같아 글쓴이 입장도 충분히이해하지만 세상은 생각보다 나쁜사람도 많은만큼 생각보다 좋은사람도 많은것같아
    괜히 아픈기억 꺼낸것같네 힘냉
  • @답답한 흰여로
    글쓴이글쓴이
    2021.5.7 21:08
    ㄴㄴㅋㅋ
    왠만해서는 상처 안받음ㅋㅋ 상처를 너무 많이 받으니까
    굳은살이 생기네ㅋㅋㅋ
    암튼 성격은 진짜 안 바뀌는 건 맞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6852 이번주 일요일 4시8 조용한 바위떡풀 2021.07.15
166851 동물원 어디갔냐? 청아한 골담초 2021.07.15
166850 공붕이 많이 외롭다..1 유능한 광대수염 2021.07.13
166849 학교 내 인벤터1 뛰어난 벼룩이자리 2021.07.13
166848 역시8 청아한 사피니아 2021.07.13
166847 진리의 사바사겠지만 남자 성격으로4 배고픈 장미 2021.07.12
166846 기계과 4학년 학생입니다. 취업 관련해서 어떤 활동을 해야되는지 궁금합니다.2 날렵한 풍선덩굴 2021.07.11
166845 트랜비 정품맞나요?1 뚱뚱한 개망초 2021.07.11
166844 취업할 자신이 없다...16 신선한 억새 2021.07.11
166843 존1나 외롭다 시1벌2 천재 도깨비바늘 2021.07.10
166842 사직야구장 근황2 돈많은 긴강남차 2021.07.10
166841 .19 멋쟁이 둥근바위솔 2021.07.10
166840 여기가 시간과 정신의 방 마이피누인가요?2 과감한 콩 2021.07.10
166839 잘생긴 20대 중반 남자애가 모쏠이라카면19 피곤한 산철쭉 2021.07.09
166838 졸업생인데 하나만 여쭤봅니당!!!4 정중한 때죽나무 2021.07.09
166837 역시 피자는 바싹하게 꾸운 페퍼로니 피자가1 화려한 미모사 2021.07.08
166836 노무사 인강 추천. 무거운 꽃치자 2021.07.08
166835 글로벌 영어 세대분들중에 대학영어5 친근한 쑥부쟁이 2021.07.08
166834 식게 사게 동게 자게 없애고 마이러버만 남겨놓자.3 화려한 미모사 2021.07.08
166833 .5 정중한 돌양지꽃 2021.07.07
이전 1 ...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8356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