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교공 작년 필기 기억나는거

글쓴이2021.05.10 00:42조회 수 1481추천 수 8댓글 10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부교공 NCS는 늘 그래왔지만 모듈형 중에서도 ㅈㄹ맞은 모듈형이었네요.

전 시험 전에 기본서 n회독 + 봉모 다수 + 노트 정리로 나름 모듈셤 개념은 버튼 누르면 자판기 커피마냥 바로 나올 정도로 외워서 갔는데 제대로 풀 수 있었던 문제는 50개 중에 절반도 안됐어요.

 

예를들어 자유연상법의 방법에는 무엇이 있는가? 라고 물어본다면 보통 '브레인스토밍'이라는 보기가 있어야하는데 실제 시험에서 쟤는 보기에 아예 없고 생전 처음보는 게 정답인 느낌이랄까요..?

 

근데 이런 건 미리 공부할 수가 없다는게 좀 힘든 부분입니다.

그래서 부교공 셤은 운빨이라는 말도 있죠

(작년엔 심지어 전공이 쉬워서 변별력x)

 

여튼 지금 부교공 준비하시는 분들은 너무 부교공에 몰빵하시기보단 다른 회사랑 병행한다는 느낌을 가져가시는걸 추천드립니다. 개념을 달달 외울만큼 공부하셔서 가면 다소 허무할 수도 있는 시험이라는 점 알려드리고 싶네요.

(저도 배신감 오지게 느꼈슴다ㅠㅠ)

 

힘든 시기에 취준하시느라 고생하십니다.

그래도 열심히 노력하다보면 언젠가 본인만의 꽃길이 펼쳐질테니 화이팅합시다!!

부산대 화이팅~

 

(추가)

시중에 부교공 봉투모의고사라는 이름 달고 나오는 문제집치고 제대로 된 거 잘 못봤습니다.

시즌되면 출판사들 돈 벌어보겠더고 개나소나 회사이름 달고 책 내는데요, 그냥 출제 유형을 보시는게 좋아요. 한전을 희망하면 회사 가리지말고 psat형으로 나오는 회사꺼 다 풀어보시고 부교공이면 모듈형으로 나오는 회사의 봉모 다 풀면 됩니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6831 회사 선택의 기준3 태연한 디기탈리스 2021.07.07
166830 남자는1 부자 가지 2021.07.06
166829 1 적절한 병아리난초 2021.07.06
166828 복학했더니 술한잔할 친구도 없네..2 발랄한 박새 2021.07.05
166827 부산대 얼짱 웽2꾸님 근황3 미운 찔레꽃 2021.07.05
166826 [레알피누] .3 촉박한 삼지구엽초 2021.07.05
166825 부산대졸업한 흙수저 대기업 주니어가 살아가면서 느낀점 (주저리 주저리)10 억쎈 왕버들 2021.07.04
166824 카카오뱅크 청년 전월세대출 이용해보신 분 있나요?6 기발한 개쇠스랑개비 2021.07.04
166823 잘생긴 놈들이 진짜 좋은 이유가 뭔지 아냐?6 유치한 종지나물 2021.07.04
166822 한발 빠른 고려대, 부산대는 대체 뭐하는거지???1 병걸린 꿩의밥 2021.07.03
166821 요즘은 진짜 팔에 다하나씩 그리고있네22 눈부신 디기탈리스 2021.07.03
166820 하 ㅈㄴ 어이가 없네요ㅋㅋㅋㅋ9 정중한 무화과나무 2021.07.03
166819 신이 아닌 이상2 큰 서어나무 2021.07.02
166818 잘생긴 놈들 특1 훈훈한 가막살나무 2021.07.02
166817 [레알피누] 우울우울2 흔한 고마리 2021.07.02
166816 [레알피누] 7분위 2.9 국장 되나요?6 화사한 큰앵초 2021.07.01
166815 변녀 만나려면 어떻게4 다친 오이 2021.07.01
166814 전화기과10 무례한 아프리카봉선화 2021.07.01
166813 졸업할때 우등/최우수 졸업(은장/금장)여부가 중요할까요?12 친숙한 산딸나무 2021.07.01
166812 공대 3학년 학점 조졌는데 복구 가능한가요2 유치한 붓꽃 2021.06.30
이전 1 ...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8355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