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수녀

글쓴이2021.04.25 19:19조회 수 729추천 수 1댓글 21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시험실패후 취준중인데

그렇다고 얻어먹거나 빌붙고나 그러진 않고 제가 쓸 돈 정돈 벌고요...

직업이 없으니 우연한 기회로 남자를 만나서 서로 마음이 들어도

직업 없는거 때문에 저도 마음에 드는데도 불구하고 마음을 닫아버리네요 ㅠㅠ 

지금은 이러는게 맞겠죠? 또 남자들도 자기한테 돈 빌리거나 얻어먹지 않는다고 하더라도 저같이 아직 준비중인 여자는 싫겠죠? ㅠ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전 오히려 일이 바빠서 못만나는데.. 그냥 각자의 사정이 안맞았을 뿐 ㅠㅠ맞는 분이 나타나면 생각이 달라지겠죠
  • 아뇨 그런게 뭐가 중요하죠...?
  • 아니 님이 생각을해보셈. 님이 대기업이나 공기업 다니는중인데 백수 남자 만나고싶음?
  • @깨끗한 솜나물
    글쓴이글쓴이
    2021.4.25 19:31
    전 제가 잘벌면 상관 없을것같은데...그냥 그래서 속이나 터놓으려고 글 적어봤습니다ㅠ 알죠알죠 안되는거 ㅎㅎ
  • 취업 하긴 하실꺼죠? 같은 취준생분 만나시면 안되나요?
  • @참혹한 혹느릅나무
    글쓴이글쓴이
    2021.4.25 19:31
    그게 제일 좋죠 ㅠ
  • @글쓴이
    아직 학생이라 졸업한지 얼마 안돼서 취준중인거면 몰라도 남들 입사하고 몇년차할때 아직 취준중이신거면 빨리 취업부터 하시는게..
  • @참혹한 혹느릅나무
    글쓴이글쓴이
    2021.4.25 19:33
    넹!!! 감사합니다!!! 내가 잠시 미쳤었네요!!!!
  • @글쓴이
    아녜요 혼자서 시험 준비하면 외로워서 그럴 수 있죠.
    지금이 시험에 집중할때인지 애인 만들어서 연애하면서 공부해도 될때인지 뭐가 더 좋을지 잘 생각해봐요.
  • @글쓴이
    상대 남자가 님을 만나려 할까 그런건 생각하지 말고 님을 위한 선택을 하세요. 연애를 하더라도 님이 그걸로 힘든 감정을 없애고 공부에 더 집중 할수 있다면 그러셔도 돼요.
  • 케이스 바이 케이스죠

    직장인-취준생 만나서 도와주고 취뽀 시키는 경우도 있고
    취준생-취준생 만나다 한명 취업하고 갈라지는 경우도 있구요

    취준하는데 도움이 되고 마음있으면 만나는게 맞죠
  • 그 남자가 정말 좋아서 손자는 몇 명이 적당할 까지 계산각 나오는 상황에다 또 잡으면 잡을 수 있는 사냥감이다 싶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말고 잡으려고 들이대는거고 그냥 취준하다 연애가 하고 싶은 정도면 적당히 살 드러내면서 우리 서로 구속하지 말고 살부딪히며 어른스럽게 즐기자고 유혹하는 거고 이도저도 아닌게 가장 어렵죠
  • 취준할땐 애인만날 생각말고 취준만 ㄱㄱ
  • @질긴 환삼덩굴
    글쓴이글쓴이
    2021.4.25 19:57
    네네!!! 미쳤었나봐요 잠시
    정신차려어어엇!!!!!!!
  • 둘다 직장인이면 남자 입장에서 왜 상대는 돈을 안내지 이런 생각 할수 있는데..
    남자가 직딩이고 여자가 취준이면 정상적인 남자라면 여자 입장 생각해서 오히려 돈내라고 안합니다. 커피한잔이라도 내겠다 하면 그땐 그냥 그래라 정도 이지..
    전혀 고민할 문제가 아니라고 봅니다..
    좋으면 만나세요~
  • 몇살?
  • 선택을 고민할 정도로 그 남자가 소중하진 않았나부지 뭐..
    그정도 남자면 취업 한 다음에도 만날 수 있잖아?
  • 본인이 안 흔들리고 취준하는데 문제없는게 가장 1순위구요
    그런 상황에서 경제적으로는 혼자 쓸 돈 벌어 쓰시면 남자쪽에선 충분히 만나고 싶어합니다 다만 그걸 이용하는 사람들이 문제죠.. 여튼 님이 취준하는데 문제가 가장 없어야 하고 본인 행동을 철저히 하되 혹시 모를 오해도 감수하실 수 있어야 합니다
  • 저는 취준생 안만나요~
  • 그냥 서로 좋으면 만나는거죠
    남의 눈치 볼 거 있나요?
    평생 취준생이실 마음은 아니면 괜찮죠
  • 쪽지주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6794 오리엔탈 파닭 소스 제대로 안비비고 먹었다가4 느린 홍가시나무 2021.06.20
166793 동물원 들어가니까 한 발정난 놈이 글을 막 써놨는데2 느린 홍가시나무 2021.06.20
166792 진짜 눈치가 빠른 사람은 눈치가 없는척을 한다.8 느린 홍가시나무 2021.06.20
166791 자게에 어그로 끌려다 털린 녀석이 있네3 불쌍한 숙은노루오줌 2021.06.20
166790 재밌는 썰 올립니다 feat. 서울대 의대 냉철한 투구꽃 2021.06.20
166789 남포동 국밥 맛집 여쭙니다2 배고픈 물푸레나무 2021.06.19
166788 근데 넉터 지하가 주차장인데 축제때 다같이 수백명이 뛰면 무너지지않을까요?2 황홀한 겹벚나무 2021.06.19
166787 음란물,자위 중독 해결해보신분 있으신가요?13 날렵한 대마 2021.06.19
166786 신의 존재에 대한 개인적인 의견.14 날렵한 대마 2021.06.19
166785 떡국떡국에 대한 생각..5 날렵한 대마 2021.06.19
166784 달걀보다 닭이 먼저인 이유.11 날렵한 대마 2021.06.19
166783 [레알피누] 제가 뭘 할수 있을까요.10 현명한 둥근바위솔 2021.06.18
166782 부산대 사출2 해괴한 램스이어 2021.06.18
166781 치맛바람~~ 적절한 개비름 2021.06.17
166780 재수강에 대해서 잘 아는 사람 있을까요?2 포근한 사과나무 2021.06.17
166779 .4 불쌍한 닭의장풀 2021.06.17
166778 왜 여기 사람들은12 찌질한 아주까리 2021.06.17
166777 휴학생 도서대여10 까다로운 뚱딴지 2021.06.17
166776 난청 치료 잘하는 병원 있나요...? 까다로운 담쟁이덩굴 2021.06.17
166775 진심 에타나 취준정보 수준보면 지방 노답이긴하다18 자상한 코스모스 2021.06.17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