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실에 짜증나는 사람있는데요

글쓴이2021.04.05 16:04조회 수 853댓글 10

    • 글자 크기

아파트 독서실 다니고 있는데 주변에 한명이 진짜 짜증납니다.

 

1.한달전쯤 부산에 확진자 별로 없을때 마스크를 아예 벗고 다니길래 보다가 참다못해서 관리자한테 얘기했는데 그래도 안 쓰더라구요. 독서실 입구에다가 마스크 쓰라고 포스트잇 붙이니까 반쯤 찢어서 쓰레기통에 버려두고 안 쓰다가 부산 확진자수 늘기 시작하니까 그때서야 쓰기 시작.

 

2.저 일있고 한 1주일 있다가 그 인간이 포스트잇을 제 책상에 붙여놨는데 정확히 "다리 흔드는거 자제 쫌 시끄러움"이래 붙여놨음 다리 평소에 안 흔드는데 이 사람이 제가 손톱이 긴데 핸드폰 카톡 치는 소리를 오해한거 같음. 근데 카톡 독서실이라 많이 하지도 않는데 지 마스크 지적해서 거슬리는건지 높임말쓴것도 아니고 저렇게 반말에 가깝게 적음

 

3.독서실 밖까지 30초도 안 걸리는데 화장실서 흡연질 눈치 줘도 ㅈ까라하고 흡연

 

키 160후반에 90킬로 나갈거같이 생겼는데 진짜 급식때였으면 개패듯이 ㅈㄴ 팼을거같은데 아파트 이웃주민이고 나이도 성인이고 하다보니 어째야할지 모르겠네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이건 진짜 무개념 맞음
    쳐 맞아야함
  • @태연한 함박꽃나무
    글쓴이글쓴이
    2021.4.5 16:16
    제가 마스크 쓰고 다니고 눈만 보이니까 자기가 저보다 나이 많은줄 아는거 같아요. 마스크 벗고 다닐때 얼굴 보니까 저랑 비슷하거나 더 어려보이던데
  • 저런놈들 막상 얼굴 맞대고 얘기하면 찍소리도 못함
    그냥 직접 말하면 됨
  • 화장실 흡연 눈치를 줄 게 아니라 관리자한테 계속 얘기를 하셔요. 담배냄새 나는 독서실이라고 소문나면 흡연자도 안 갑니다.
  • @자상한 떡쑥
    글쓴이글쓴이
    2021.4.5 17:54
    아파트 독서실이라서요 관리자가 화장실 칸에 금연 적어놨는데 뭐 그냥 피더라구요
  • 네 스승은 불의를 보고 용기내어 분연히 참으라고 가르치더냐. 어째서 멀쩡한 두 주먹을 놔두고 고작 키보드를 두드리고 앉아있는가. 남자라면 가오가 있지 고작 감옥에 갈까 두려워 협을 행하지 않는다면 저 중국의 관우 운장이 분노하실 것이다.

    이 글을 보고 깨우치는 바가 있다면 어서 가서 격문을 붙여라.

    공용공간에서 부모님 안부를 확인케 하는 몹쓸 종자가 있으니 내 지금껏 참았으나 앞으로도 개심하지 않는다면 내 친히 네 놈을 방법해버릴 것이다.
    네놈의 죄과는 대략 이러하니 코로나시국에 마스크 착용을 소홀한 대죄, 화장실에서 똥은 안누고 입방귀를 껴댄 대죄가 그것이다. 어느 것 하나 능지형을 면하지 못할 일인바 앞으로도 그러한다면 네 뼈와 살이 이혼신고서에 도장찍고 딴 살림 차릴 날이 오고야 말 것이다.
  • @끌려다니는 진범
    난반대
    저런상또라이는 상종안하는게 상책이더라
    나중고나라 거래할때 어떤양아치ㅅㄲ가 말 딱 저따구였음.
    뭐살거임? ㅇㅇ팜. 착불임. ~함.~있음
    이딴식으로 답장하길래 얼탱이없어서
    말졷같이한다고 안살거라고햇더니갑자기
    마 니 몇살이고 쒑늬ㆍㅇ쉒더 이ㅈㄹ하더니
    내폰번호를 오만데 다 팔고 오만데 예약다하고
    갑자기예약문자오지게오길래 니 이거 고소때릴거니까
    알아서해라고햇더니 고소해라 아가야 나랑 올 한해
    한번 재밌게놀아보자 이 ㅈㄹ하길래
    아그냥 이ㅅㄲ잃을거없는 쌩양아치구나 내가손해겠다
    싶어서 폰번바꿔버림.
    세상에 미치강이들많음
    글쓴이님 절대 접점만들지말고 그냥 관리자한테말하거나
    그냥엮이지마세요
    쪽지도그냥 옆에다떨어트리고 밟고무시하삼그냥.
    개.무.시.가답임
  • @세련된 가시오갈피
    님 고생하셨네여;; 진짜 노답이다..
  • 줄빠따쳐도 무죄.
  • 경찰서에 신고를 하세요
    바보같이 찾아가거나 전화하지 말고
    비흡연구역 흡연 사진 찍고 바로 서류로 보내버리면 처리 해야합니다
    녹음기 꼭 키고 다니시고 싸움나면 걍 맞으세요
    저도 실랑이 하다가 인간 아닌거 같길래 바로 과태료 물게 하니까 그때부터 못깝쳤던 사람이 있었습니다
    님이 떳떳하면 사진찍고 바로 서류로 신고 ㄱㄱ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27 anonymous 2021.07.31
화제의 글 가난포르노나 후원 봉사 마케팅이 싫다1 anonymous 2021.07.28
화제의 글 가슴 큰 여자 만나고 싶네요.. ㅠ16 anonymous 2021.07.27
166613 .2 깨끗한 풍란 2021.05.02
166612 학교 근처에서 면접이나 인적성 칠만한 곳 있을까요?2 행복한 배롱나무 2021.05.01
166611 코레일 운전직에서는 어떤 일을 하나요?47 큰 머루 2021.05.01
166610 덤벨로도 클로즈그립 벤치프레스 할 수 있나요?2 행복한 배롱나무 2021.05.01
166609 나 정상이야?13 유치한 해바라기 2021.05.01
166608 009 부지런한 냉이 2021.05.01
166607 (19금)아빠랑 아들이랑 야동을 공유?6 멋쟁이 섬잣나무 2021.05.01
166606 배부른 돼지보다는 배고픈 소크라테스가 낫다고 하지..4 질긴 과꽃 2021.05.01
166605 부산대생이 취직하는데 걸리는 시간21 기쁜 산뽕나무 2021.04.30
166604 사람 스트레스 가장 적은 직업8 기쁜 산뽕나무 2021.04.30
166603 105 우수한 리기다소나무 2021.04.30
166602 새도로 놀러와주세요..13 괴로운 독말풀 2021.04.30
166601 컴잘알님들..4 청렴한 우산나물 2021.04.30
166600 메종 62 2층끝방2 수줍은 목련 2021.04.30
166599 내일 거리두기 발표라는데1 절묘한 수송나물 2021.04.29
166598 세피아의 명작.. 느린 가죽나무 2021.04.29
166597 거의 3년간의 취준 백수.. 드디어 탈출!!74 외로운 토끼풀 2021.04.29
166596 하.. 진심 귀엽네..1 느린 가죽나무 2021.04.29
166595 부산대 근처 SKT 공식대리점 중에 24개월 할인약정과 더불어 기기값 할인해주는 곳 있을까요?2 납작한 리아트리스 2021.04.29
166594 남자 머리 펌 하고나서3 난감한 계뇨 2021.04.29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