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할때 보통 얼마나 절제하나요..? 그동안 너무 되는대로 살아서..

글쓴이2019.08.18 16:14조회 수 1530댓글 17

    • 글자 크기

다른 생각 안하고 할일만 하고싶은데 오히려 아무런 집중도 안되고 우울하고 무기력해진다 해야하나...전 새로운 경험을 한번씩 하는걸 좋아하는데 취준생은 그냥 카페가거나 맛있는거 먹기 이정도로만 하는거같더라고요...옷도 사러다녀야 좀 마음에 생기가 도는데 그러다보면 또 해이해져서 균형을 못잡겠어요. 절제하려고 하면 너무 지겹고 머리도 안돌아가는데 마음가는대로 하다가는 큰일나겠고 이런거 극복해보신 분 있나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고딩때 생각 ㄱ 뭐든 가능 ㄱ
  • @참혹한 곰딸기
    글쓴이글쓴이
    2019.8.18 16:26
    제가 그생각하면서 계속 학식먹고 도서관가고 하는 생활 했는데 너무 염증이 나고 효율도 없더라고요...생각이 자꾸 굳는 느낌 아시나요..지문 하나를 읽어도 대화 신문 티비 수업에서 들은것 등으로 역동적으로 이해하는게 아니라 글자만 덩그러니 억지로 이해하려는 느낌이 드는거죠..
  • @글쓴이
    이미 글쓴이님이 해답을 적어 놨네요
    힘내세요
  • 마음이 급해지면 무기력해져서 잘 안하게되더라구요
    한달에 한 번 정도는 놀고, 일주일에 한 번 집에서 쉬고 옷은 인터넷쇼핑으로 샀어요
    자유로운 생활을 좋아하시는 것 같은데
    횟수를 정해보세여
  • @민망한 짚신나물
    글쓴이글쓴이
    2019.8.18 16:29
    주말에 쉬어도 평일이 되면 금세 지루하고 따분해지는건 왜일까요 심각한 매너리즘인가...막 우울하고 불안해서 어찌할바를 모르다가 폰하고 나면 그게 잊혀요 알콜중독이 이렇게 걸리는게 아닐까 싶은느낌..? 스스로 그게 안 다스려지는거죠. 뭔가 밖에 나가서 활동을 새로하고 그러지 않으면 멍해져있는거같아요 계속
  • 글쓴이글쓴이
    2019.8.18 16:29
    그래도 횟수를 정해보라는 말씀 감사합니다
  • @글쓴이
    저도 그랬어서 확 트인 곳, 사람들이 많은 곳에서 공부했어요 그리고 같은 시험준비하는 사람을 인터넷에서 구해서 카카오톡 스터디 만들고 스톱워치로 공부인증했어요
    항상 똑같은 하루에 똑같은 책을 번갈아서 보니 지루할 수 밖에요 저는 취준 중에 워터파크도 가고,영화도 아침에 보고 공부하러가고 그랬어요.. 공부안되면 집에 가방싸서 가버리고 그런 날도 있었어요..너무 자기자신을 틀에 가두면 더 답답하고 집중이 안되더라구요
  • @민망한 짚신나물
    무슨 공부 하세요??
  • @건방진 다닥냉이
    9급공부했었고 합격했습니다
  • 부모님 생각하시고 열공하셔야죠!
  • 좋은곳 취직하면 남편, 아내 급이 달라져요!
  • 몇번 광탈하고 먼저 합격해 나가는 친구들과 닥쳐로는 현실을 마주하다보면 점점 간절해지고 노는시간이 즐겁지 않고 공부안하면 불안해짐
  • @조용한 가시여뀌
    근데 무슨 공부 하세요?
  • 공부 안 하면 불안해서 멀리 어디 가지는 못 하겠더라고요
  • 심지어 오랜만에 보는 절친이 학교 앞까지 찾아와도 카페에서 계속 불안해서 도서관 올라가고 싶어요
  • 저도 취준인데 평일은 9시부터 6시까지 공부하고 저녁엔 쉴때도있고 운동할때도 있고 친구랑 저녁먹을때도 있고 서류쓸때도 있어요. 토요일은 오전운동 오후공부 저녁엔 놀아요. 일요일은 스터디 두개하고 그냥 쉽니다. 놀면뭐하나 싶어서 매일 조금이라도 공부해요
  • 아직 발등에 불이 안떨어지신거같아요 제가 저번학기에 평일에도 공부하기싫어했거든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6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다들 김흥국씨 무혐의 판결 난 것 아시나요?6 anonymous 2020.05.30
화제의 글 29살에 아직도 취업 못하고 있는 삶38 anonymous 2020.05.28
화제의 글 노란 리본이 왜이리 보기 싫죠?24 anonymous 2020.05.29
162621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6 큰 주걱비비추 2020.05.16
162620 직장인 여성분들 옷 어디서 사세요?1 부자 사피니아 2020.05.16
162619 같은 무리에서 쌩까기가 가능한가요?5 불쌍한 물양귀비 2020.05.16
162618 중국 음식점의 친절 서비스2 무심한 숙은처녀치마 2020.05.16
162617 [레알피누] 공무원 7급 vs 약대 준비22 돈많은 생강 2020.05.16
162616 집에서 글쓰면서 수익활동 하시는 분들 있나요?(집에서 적은 돈이라도 벌 수 있는 일 없을까요?)7 억울한 방동사니 2020.05.16
162615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7 정중한 갈풀 2020.05.16
162614 북문쪽 꿀같은 휴일에 아침부터 공사하네요3 한심한 섬잣나무 2020.05.16
162613 서카포 대학원 말고는 인기 없나요..?11 서운한 왕버들 2020.05.16
162612 지금 새도 열람실이나 스터디카페3 정겨운 오이 2020.05.16
162611 9급시험준비하기vs커피숍하기 뭐가 더 낫나요21 끔찍한 가시연꽃 2020.05.15
162610 블랙헤드 제거 뭐로 하세요?5 피곤한 노박덩굴 2020.05.15
162609 반팔티 해맑은 털머위 2020.05.15
162608 아이패드 프로 살까 하는데요11 못생긴 모란 2020.05.15
162607 국민은행ATM 기기 부산대에서 제일 가까운 곳이 어디인가요??9 발랄한 동부 2020.05.15
162606 인생망한것같아요21 끔찍한 가시연꽃 2020.05.15
162605 파이썬 웹크롤링 후 엑셀 저장(멀티프로세싱 구현)2 빠른 가막살나무 2020.05.15
162604 오픽22 신선한 낙우송 2020.05.15
162603 부산대 레드존 언제 여나요?ㅎㅎ1 센스있는 물박달나무 2020.05.15
162602 우리나라 사람들 참 이상해1 답답한 쉽싸리 2020.05.15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