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했으면 어떻게 됐다는 의미가 없음.

글쓴이2022.04.02 14:56조회 수 171댓글 0

    • 글자 크기

고수에 나오는 사패천이 그랬지 내가 마교와 싸우기 이전의 나였다면.. 용비,구휘,홍예몽과의 싸움으로 파열된 혈맥들 중 절반만 회복되었더라면.. 파천신군과의 싸움은 몰랐을거라고.. 하지만 천존이 얘기하지 "강호에서 겪게 되는 돌발 상황이란 항상 최상보다 최악인 경우가 많은 법. 그대가 추구하는 강함이란 것이 그 정도 요건들도 극복하지 못할 만큼 허약한 것이었던가. 핑곗거릴 찾지 말게, 그런 것들에 대한 집착을 버리지 못 하는 이상 결코 나를 넘어서지 못 할걸세.." 라고..

에타에 보이는 문과인데 내가 이과 갔으면~ 이과 인데 문과갔으면~ 다 의미 없다.. 그렇게치면 난 고등학교때 공부했으면 수의대 갔다.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7781 마이러버 기다리는 중2 뛰어난 생강나무 2023.07.24
167780 류이치 사카모토가 죽었네요...1 겸손한 사마귀풀 2023.04.03
167779 기상청에서 장마 끝났다더니 대신 땡볕이 내리쬐네요3 병걸린 흰털제비꽃 2023.07.28
167778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34 도도한 별꽃 2018.04.04
167777 원룸 심야전기난방비 5만원 말이되나요?17 명랑한 우산나물 2014.01.22
167776 간헐적 단식을 하시는 분들 있나요2 푸짐한 으름 2023.07.26
167775 10번 휴강한 교수, 정상인가요?67 과감한 리아트리스 2017.12.11
167774 목짧은여자 헤어스타일이나 코디법 알려주세요ㅠㅜ12 행복한 매발톱꽃 2018.01.23
167773 부산대vs동서대 이런 학생들도 있군요...40 푸짐한 조팝나무 2013.07.05
167772 제가 쪼임이 부족한걸까요?26 야릇한 산호수 2014.06.22
167771 새내기 따먹으려고 동아리 나온다는 참 휼륭하신 선배님.110 특이한 수리취 2017.03.05
167770 서울시립대로 편입 미친짓인가요?34 창백한 영산홍 2014.01.01
167769 [펌]연세대를 뒤집었던 칸노트녀 사건...14 재미있는 도라지 2013.11.03
167768 또 하나의 기쁜 소식1 참혹한 오미자나무 2023.04.06
167767 조회수는 그래도 제법 나오네6 푸짐한 반하 2023.06.17
167766 한전댕기는데 고졸채용이진짜답입니다.19 천재 단풍나무 2018.08.07
167765 피누분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여2 짜릿한 노각나무 2023.01.22
167764 부산대학교 내 식당 식대 올라가네요2 꾸준한 낭아초 2023.02.23
167763 학원 강사에 대한 글 (알아야 당하지 않는다)37 세련된 정영엉겅퀴 2019.01.17
167762 어글리슈즈가 뭐예요6 정중한 좀깨잎나무 2018.03.17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