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적스쿨 소음땜에 미쳐버리겠어요. 그학원 왜이렇게 민폐쩌나요 ㄷㄷ

냉정한 쑥2013.05.24 15:23조회 수 13400추천 수 5댓글 16

    • 글자 크기
무적스쿨이요 김성초.
그 주변에서 자취하는 학생인데요
진짜 돌아버리겠네요 너무 시끄러워요
공부는 자기들만 하나. 민폐쩌네요.
진심 요즘 소음땜에 살인나고 그러는데
그거 왜그런지 알거같아요.

좀있음 중도도 문닫는다 그러고
두달뒤에 준비하는 시험이 있어서 집에서 공부하는데
이건 뭐 학원 뒤에서 애들 웃고떠드는 소리가
귀마개 껴도 들리네요.
전화해서 조용히 해달라니까 공부하는 학생들이라 그렇다는데 어처구니가 없네요
ㄱ공부는 자기들만 하는지 공부하면 남의집 앞마당에서 그렇게 깔깔거리며 웃고 떠들어도 되는건지

회화 연습은 학원 안에서 하지 왜 주민들한테 민폐끼치면서 소문내가면서 공부해야 할까요?
피누에도 무적 다니는분 꽤 있는거 같은데
이글 보시면 원장한테 말좀 해주세요.

이젠 아얘 학원 뒤에 테라스까지 만들어놓고 떠들게 하네요. 주변에 완전 주택가인데.
개념을 어따팔아먹은건지...ㄷㄷ
학원 수업시간에 단체 떼창하며 노래틀고 마이크 켜고 수업하는것도 참을만큼 참고 있는데
요즘은 화병나서 죽을거같아요 정말 ㅠㅠ
    • 글자 크기
세상에서 젤 쓸모없는 트리 (by 멍청한 앵초) 조선해양공학과 교육부 민원 결과 올립니다. (by 바쁜 타래난초)

댓글 달기

  • 그 길건너에 지구대 있는데 거기 신고하시깅
  • @난감한 무화과나무
    글쓴이글쓴이
    2013.5.24 15:26
    지구대 신고하면 좀 확실하게 해주나요?
    정말 전화해도 안되는데 경찰이 가서 한마디 한다고될까싶고 그냥 그학원 원장이 개념자체가 없는거같아요 ㄷㄷ
  • @글쓴이
    개념없는고 맞고 저도 예전에 다녀봐고


    그 뭐 공권력에 기대해봐야죠


    그 양반들 좀 그런기질있음
    자기네 학생들이 최우선
  • @난감한 무화과나무
    글쓴이글쓴이
    2013.5.24 15:30
    그러니까요 공부는 자기들만 하는줄 아는가봐여
    뭔생각으로 주택가 한복판에서 저지랄 하는건지..
    보통 학생들도...
    떠들다가도 주변이 주택가인거 알면 좀 자제하는게 정상?적인 생각이라고 보는데
    저기 다니는 애들은 그런 생각자체거 엄는거같아여
  • 통제 수단이 요원하므로 저라면 이사가겠습니다
    무척 고통스러우시겠네요
  • @이상한 삼지구엽초
    글쓴이글쓴이
    2013.5.24 15:28
    정말 정신병 걸리겠어여
    하루종일 뒷마당에서 잡담하고 하...
    시험이 두달밖에 안남아서 이사를 가지도 못해여
    진짜 꿈속에서 죽이는 꿈꿀정도로 스트레스 받고있어요 ㅠㅠ
  • 구청에 민원넣고 경찰서에신고하세요
  • @꾸준한 도꼬마리
    글쓴이글쓴이
    2013.5.24 15:43
    구청에 민원넣어봤는데 씨알도 안먹히더군요ㅠㅠ
    신고해서 안들어쳐먹으면 그걸 맨날 하는것도
    정신적으로 어찌나 괴로운지 ㅠㅠ
    그냥 뒤에서 떠드는 애들만 스스로 좀 주의시켜도 살만할거같어요 ㅠ
  • @글쓴이
    그럼 국민신문고에 구청직원 민원이랑 소음한번더넣어보세요 상급기관에 적극적으로행동해야합니다 아니면 원룸주민들과단체로 민원넣어보세요
  • 상급기관에 신고하면서 하급기관에 신고를 해도 조치는 켜녕 콧방귀만 끼고있다고 말하면 빠른조치 들어갈거에요
    그리고 경찰서에도 똑같이 하구요
  • 자기의 기본권을 주장하기위해 타인의 기본권을 침해하는 권리는 어디에도 없습니다. 그것도 한두명이 아닌 주택가 전체 주민인 경우에는 그쪽 주민들이 합심해서 단체로 신고나 서명으로 탄원서같은거 제출하면 좋을거같습니다
  • 일단 저는 걔네 싫더라구요 ㅋㅋㅋㅋㅋ
  • 거기에 대한 선입견이 언제 어떻게 생긴건진 모르겠지만 아무튼 선입견이 있어서 그런지 길 가다 그곳 학생들 보면 다른 길가다 마주친 사람 보듯 스쳐지나가지 않고 마음 속으로 아 무적스쿨.. 이렇게 생각하고 지나감... 나 말고도 그 학원에 대한 일종의 선입견을 가진 사람이 적지 않게 있는 걸로 아는데 거기 수강생들은 그걸 알면서 어떻게 그렇게 티를 내며 다니는가 그게 신기할 따름... 오직 영어에만 전념해서 주변시선들은 아무 상관이 없는건가? 이렇게 생각하면 주변 사람들 시선을 많이 의식하는 내가 오히려 찌질한가 싶기도하고
  • 대학생활동안 할 수 있는 경험들이 얼마나 많은데
    자기관리도 안 하면서 주황색옷입고 학원에 청춘을
    바치는게 안타깝네요 그렇게 영어 잘해서 대부분 쓰지도 않을거면서
    제 생각입니다~
  • @난폭한 갈대
    개 공감 ㅋㅋㅋㅋ 진짜 자기 관리 안하는건 무적스쿨 특징인가여... . 지하철에서도 버스에도... 영어 실제로 얼마나 쓰려나.. ㅎㅎ
  • 주황색옷입고 우르르다니는거보면 내가 다 민망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6775 올해 4학년들 졸업 강제로 1년 늦추겠습니다53 가벼운 황기 2016.10.25
166774 휴식이 전혀 달콤하지 않다.42 적나라한 미국실새삼 2017.10.06
166773 .159 근엄한 동부 2018.01.01
166772 남자들~ 여자가 이름부를때!!12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05
166771 [레알피누] 오퍼 하나도 못넣어서 빌어야 되는 분들 한번만 봐주세요!17 방구쟁이 자귀나무 2018.03.04
166770 임용고시 난이도가 어느 정도인가요?22 흔한 나도밤나무 2018.11.01
166769 자취방 원룸에서 강아지나 고양이 키우시는분?12 상냥한 노랑어리연꽃 2018.02.10
166768 가족이 보고싶어요16 재미있는 감자 2016.12.14
166767 부산대 삼정그린코아 자살????5 참혹한 논냉이 2013.08.17
166766 감사합니다~☆10 뚱뚱한 히아신스 2016.01.09
166765 자취생 한 달 식비 얼마나 드나요?13 예쁜 백당나무 2014.02.22
166764 세상에서 젤 쓸모없는 트리12 멍청한 앵초 2017.12.05
무적스쿨 소음땜에 미쳐버리겠어요. 그학원 왜이렇게 민폐쩌나요 ㄷㄷ16 냉정한 쑥 2013.05.24
166762 조선해양공학과 교육부 민원 결과 올립니다.115 바쁜 타래난초 2017.03.28
166761 집주인이랑 연락할때 호칭을 어떻게 하나요?34 방구쟁이 비름 2019.07.11
166760 이지엔식스같은 약 편의점에도 팔아요?2 꼴찌 노각나무 2015.04.08
166759 회계)) 김현식은 좀 아닌거같네여.23 흐뭇한 잣나무 2017.08.17
166758 남자 연봉이 얼마나 되야 결혼할만한 남자인가요?13 나쁜 분꽃 2016.08.22
166757 혹시 요즘 로스쿨 생각하시는 분들... 공부 빡세게 할 자신 없음 오지마세요40 재수없는 억새 2015.04.26
166756 욕하는 남친19 촉촉한 삼잎국화 2011.09.07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