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수님께서 소송을 걸으라고 하시네요

글쓴이2017.07.05 15:16조회 수 13700추천 수 96댓글 109

    • 글자 크기

 

익명으로 다시 씁니다ㅋㅋㅋㅋㅋㅋ

 

 

 

안녕하세요. 부산대 모 학과 휴학생입니다.
저는 휴학을 했지만, 같은 과 친구들이 불공평하게 점수를 받아 여러분들의 조언을 듣고자 글을 씁니다.

 

저희 학과의 일부 교수님들은 성차별을 하십니다. (전부 남자 교수님)
여자는 웬만하면 점수를 높게 주시고, 남자는 보통 낮게 줍니다.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한 교수님에 대해 써보겠습니다.

 

 

1.
여자는 반바지를 입어도 되고, 모자를 써도 되며, 강의 도중 화장실을 가도 됩니다.
남자는 반바지를 입으면 안되고, 모자를 쓰면 안되며, 강의 도중 화장실을 가면 안됩니다.
남자가 반바지를 입거나 모자를 쓰면 교수님께서 잔소리를 하십니다.
이에 대한 사실을 교수님께서는 아예 학기 초에 공지를 하셨습니다.
제 밑학번에게도 동일하게 말씀하셨다고 합니다.

실제로 남자 선배님께서는 이 교수님 수업시간에 화장실이 급해 화장실을 가려고 했지만
교수님께서 화장실을 가면 에프를 주신다고 하셨습니다.
그 말을 듣고도 너무 급해 화장실을 간 선배님께서는 그 교수님 수업은 모조리 F를 받았습니다.
(전공 교수님이라 거의 모든 학기에 수업을 하십니다.)
결국 선배님께서는 휴학을 하고 직장을 다니시다가 다시 돌아와 그 교수님의 수업을 전부 재수강했습니다.

 

2.
이번 학기, 남자인 친구가 "출석 2번 빠졌고, 과제 전부 제출, 중간기말 시험 다 쳤음" 하지만 F를 받았다고 합니다.
이게 어떻게 된 영문인지 몰라 교수님께 연락드렸더니 답장은 없으시고 밴드에 성적과 관련 없는 글만 올리셨다고 합니다.
교수님께 점수표를 달라고 하니 보내주셨는데, 이 친구와 똑같이 출석 2번 빠진 여자인 친구와 출석 점수가 달랐다고 합니다.
오늘, 교수님께서 전화하라고 하셔서 전화를 했더니 교수님께서는 100점 만점에 37점이라 에프를 줬다고 하셨고,
왜 37점이냐 반박하니 교수 본인의 재량으로 판단해 성적을 준다며 꼬우면 소송 걸으라고 하셨답니다.
이 사건으로 보아 본인 마음대로 점수를 준다는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다른 남자인 친구 한명은 초기에 잘못보여서 지금까지 매번 F를 받고 있습니다. (한번 D받음)

 

3.
성희롱도 수업시간에 가끔 하는데 똑바로 잘 기억하는 학생들이 없습니다.
강의시간에 다 자나봅니다^^

 

4.
저희 과는 대부분의 학생들이 선배들이 주신 족보로 시험공부를 합니다. 이번 학기에도 역시 그랬겠죠.
이 교수님께서는 이번 중간고사를 작년 중간고사와 문제 하나 틀리지 않고 냈습니다.
친구들은 본인들이 공부한게 1번부터 차례대로 나왔기에 족보만 봤다면 다 정답을 써서 냈겠죠.
족보도 제대로 보지 않은 몇 명을 제외하곤 모두가 만점이었습니다.
교수님은 이유도 말씀해주지 않고 시험기간이 2주 정도 지난 뒤 모두 재시험을 치게 했습니다.

 

5.
이번 3학년 졸업여행이 늘 그래왔듯 해외 중 어느 한 곳으로 정해졌습니다.
제가 전에 자유여행으로 갔을때 3박 5일에 80도 채 안들었습니다.
졸업여행 회비가 100만원으로 책정되었고, 별로 가고싶지 않은 사람들이나 돈이 없는 사람들은 가지 않는다고 했습니다.
이 교수님께서는 지금 100만원도 아까워하면 커서 아무것도 못한다고 매번 잔소리를 하시며 본인이 영어로 쓴 논문을 번역하는 과제를 내주셨습니다.
친구들은 5장~25장이 되는 영어 논문을 번역했습니다.
하지만 아직까지도 졸업여행을 가지 않은 친구들은 교수님들께 안좋게 보여지고 있다고 합니다.
심지어 동기엠티때도 다른 교수님께서 오셔서 음주를 하시고는 졸업여행 안간사람 손들어보라며 창피를 줬다고 합니다.
실제로 돈이 없어서 못 간 사람도 많습니다. 교수님, 조교가 대출해서라도 가라고 해서 장을 하는 사람들은 실제로 대출해서 졸업여행을 갔습니다.

 

 

 

소송을 걸라고 말은 하셨지만, 증거가 없습니다.

그렇다고 가만히 있기에는 재수강으로 1년을 더 보내는 친구들이 불쌍합니다.

어떻게 해야 할까요?

학교에 신고라도 하면 좀 나아질까요?

여러분의 의견이 듣고싶습니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9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5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길에서 번호 물어보던 공대생님.47 anonymous 2019.07.22
흰 진돗개? 중형견 두마리 돌아다니는 것 목격하신분41 anonymous 2019.07.22
법원 "성폭행 의심 학생, 무혐의 받았어도 퇴학은 정당"21 anonymous 2019.07.22
디디에두보,스톤헨지 귀걸이 추천좀해주세요..ㅠㅠ1 활달한 노랑어리연꽃 2019.07.14
오늘 토익10 깜찍한 겹벚나무 2019.07.14
지금 금정회관 화장실이용가능한가요?2 멍한 들깨 2019.07.14
국가가 모든걸 간섭하는 나라 대한민국3 발냄새나는 수선화 2019.07.14
오늘 4출 문자 오신 분 있나요?? 쌀쌀한 주걱비비추 2019.07.14
[레알피누] 총평점 2.2에 2순위면4 방구쟁이 천일홍 2019.07.14
S10 5g 정보 좀 부탁드립니다.3 운좋은 바위떡풀 2019.07.14
경찰관 경력채용 떳네요. 화려한 수크령 2019.07.14
[레알피누] 원피스 이상한가요?10 활달한 노랑어리연꽃 2019.07.14
5급 행정고시 도전해보고싶은데요19 냉정한 뽕나무 2019.07.14
진지하게 공부할게 도저히 없어요.11 착실한 붉은병꽃나무 2019.07.14
경영친구가 4.0 이 중간정도라는데 사실인가요?12 건방진 부들 2019.07.14
열사표 취업계로 가능한가요?2 푸짐한 개연꽃 2019.07.14
[레알피누] 재입학 신청 결과 연락 오셨나요?10 억쎈 백당나무 2019.07.14
부산 내성중 양산 중앙중 중에 어디가 좋나요?10 생생한 이팝나무 2019.07.14
컴활1급 공부 기간22 생생한 협죽도 2019.07.14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 발냄새나는 수선화 2019.07.14
저 진짜 궁금한게5 활동적인 자란 2019.07.13
반도체 미래전망8 머리나쁜 산박하 2019.07.13
축구선수 취향조사)세명만 뽑아봅시다27 털많은 미국실새삼 2019.07.13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