못생긴 사람에게 희망이 되는 말

글쓴이2019.08.18 23:05조회 수 646댓글 6

    • 글자 크기

사실 못생긴 거는 정말 큰 단점인건 맞습니다.ㅇㅇ

원래 인간은 표준적인 얼굴을 선호하고 그런 얼굴에서 행복을 느끼기 때문이죠.. (표준적인 얼굴이란 모든 사람의 얼굴을 합성한 얼굴을 말합니다.)

이런 작금의 사태 속에서 못생긴 학우들이 자신감을 많이 잃고 자포자기 하는 심정으로 살더군요..

 

하지만 사실 이렇게까지 외모지상주의 사회가 된 것은 외모 그 자체때문만은 아닙니다..

외모 그자체보다는 명예욕이 이러한 외모지상주의를 불러온 것이죠..

 

즉 , 데이트 하며 거리를 걸을때, 카톡프사 올릴때 , 친구들한테 소개할때 외모가 예쁜사람이 연인이라면 본인의 명예가 올라가기 때문인 것이죠.ㅇㅇ

 

사실 외모 그 자체가 좋은것이라면 뭐하러 시간,돈 들여서 연애하겠습니까? 물론 연애로 얻는 감정적 이득도 있지만. 그냥 좋은 책읽고, 유튜브로 아이돌 직캠보는게 훨씬 이득인데 ㅋㅋ

 

네.. 즉 외모 역시 돈이나 직업 학벌 몸매 성격 매너 지능 지식 등등 으로 충분히 대체 가능하다는 거죠.. 왜냐하면 이것들도 명예욕을 채울 수 있는 것들이기 때문입니다.ㅎ

 

근데 스킨십 하는건 외모(피부)가 전부인듯 해요. ㅋㅋ

아.. 이러면 의미가 없나..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9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5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장전역에서 큰길로 올라오면서..18 anonymous 2019.09.11
경제학부 학생회비로 에어팟 품?31 anonymous 2019.09.13
도서관 담배충들때문에 숨을 못 쉬겠어요25 anonymous 2019.09.14
곽동준 교수님 프랑스어 !!2 도도한 돌콩 2019.09.05
한문수업 듣는데 중궈런5 피곤한 환삼덩굴 2019.09.05
[레알피누] 작년 여름에 운좋게 토익 945점을 받았는데5 머리나쁜 흰씀바귀 2019.09.05
소득분위 연봉 4500 국가장학금질문!!!6 행복한 물달개비 2019.09.05
기계과 학생회실 번호 혹시 알수있을까요4 살벌한 과꽃 2019.09.05
.3 우수한 사과나무 2019.09.05
튜터링 프로그램 하시는 분들 질문있습니다6 황송한 빗살현호색 2019.09.05
한국영화가 재미없는 이유3 멍청한 올리브 2019.09.05
믿음,소망,사랑9 답답한 금사철 2019.09.05
황성준 교수님 이메일2 납작한 석잠풀 2019.09.05
세무회계 김진섭교수님 3시2 다친 돌나물 2019.09.05
20대 여자애들54 섹시한 변산바람꽃 2019.09.05
약대..7 부자 튤립 2019.09.05
서문식 교수님 어떤가요?6 귀여운 환삼덩굴 2019.09.05
혹시 금융시장론 분반 교환하실 분 계세요? 억쎈 개양귀비 2019.09.05
유통관리론 분반교환 하실분2 납작한 석잠풀 2019.09.05
과사에 증원 신청한 거 언제 연락오나요ㅠ2 머리나쁜 참취 2019.09.05
경영 새로온 교수님 잘생겼네요ㅠ34 따듯한 튤립나무 2019.09.05
대인관계 관련해서 추천해주실만한 책 있나요8 점잖은 바랭이 2019.09.05
기계과 과동아리 2학기 모집은 안하나요..?4 살벌한 과꽃 2019.09.05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