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피누 접속했는데

글쓴이2018.06.17 22:27조회 수 7239추천 수 98댓글 20

    • 글자 크기
졸업생으로써 마음이 아프네요. 이전에는 학우들끼리 정보 공유하는 토론의 장이었다면 지금은 서로 학과며 성별이며 헐뜯는 글밖에 보이지않네요 ㅠ.ㅠ
이 글을 보고 꼰대라고 욕하시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후배님들, 좋은 학과를 나온다고 좋은 회사를 가는 것도 아니고 사회에는 생각보다 많은 학교와 학과 사람들이 함께 일합니다. 누구 하나 협조 해주지않으면 일이 진행되지 않기에 누가 더 잘낫냐로 싸우는건 의미가 없어요... 다들 서로를 혐오하기보다는 상대를 존중하려 노력하고 현재에 최선을 다하면 좋은 결과가 있을테니 깨끗한 피누를 만들어나갑시다 ㅠㅠ
다들 학업이니 취업이니 혼돈의 시기에 힘드시겠지만 자랑스런 피누인이 되시길 응원합니다
ps. 기말고사 기간인 것 같던데 다들 열공하세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한 4년전 피누만 해도 안이랬던거같은데ㅜ
  • @끔찍한 피나물
    글쓴이글쓴이
    2018.6.17 23:17
    갓자루랑 댓글달던 시절 ㅎㅎ
  • 물고 뜯는게 꿀잼이라 그러는듯 현실에서 저러는 사람은 거진 없죠.. 익명성에 다들 기대는거라
  • @절묘한 목화
    글쓴이글쓴이
    2018.6.17 23:16
    현실이고 익명이고 같은 학교 학우들끼리 왜 도토리 키재기를 ㅠㅠ 사회에서 동문이 얼마나 반가운데 ㅠㅠ
  • 저와 정확히 같은 생각을 갖고계시네요ㅠㅠ
    그래서 조금 안타깝습니다..
    제가할수있는일이뭔지 찾아봐야겠어요
  • @황홀한 개별꽃
    글쓴이글쓴이
    2018.6.17 23:17
    시대가 바뀐걸 어쩌겠어요 ㅎㅎ... 그저 바라볼뿐
  • 뭐 요즘 서울권 학교도 똑같은거 같아요. 형이 고대생이라 형 아이디로 고파스 자주 보는데, 크게 다르지는 않은거 같아요. 주로 페미니즘으로 싸우는 경우가 엄청 많구요. 서울대 다니는 친구 말로는 스랖도 비슷하다 하고...근데 학과로 싸우는건 많이 못 본거 같네요. 서울에는 학과 뿐만 아니라 명문 고등학교를 나왔나 안 나왔나로도 서열화를 한다고 들었는데 직접적으로 싸우는 글은 많이 못 본거 같아요. 아마 소위 스카이라는 명문대라면 '넌 나보다 안 좋은 학과를 다녀'라는 마인드가 있긴 있어도 어느정도 수준은 인정해줘서 그런걸지도...

    근데 다른걸 떠나서 우리학교 학생들은 너무 모교를 안 좋게 보는 경향이 심한거 같아요. 학과가지고 싸우고 무시하는 것도 아마 크게 봐서는 이런 인식 떄문이 아닐까 합니다. 공부는 어느정도하는데 수능을 망치거나 형편이 부족해서 온 경우가 많아서 그런지 몰라도...저도 수능을 망치고 온 케이스라 처음에는 학교를 만족하고 다니지 않았지만, 누군가에게는 꿈과 같은 학교이고 또 무엇보다 평생 모은 돈을 학교에 기부하고 가시는 할머니, 부산대학교 다니던 자식을 잃은 부모님께서 학교에 기부를 하셨다는 기사 등을 보고 마음을 바꿨습니다. 제가 함부로 내뱉는 말이 누군가의 희생과 선의, 꿈을 무시하는 짓이 될 수도 있으니깐요.

  • 아무래도 대화라는게 두명이상이하는거고
    듣는사람은 듣고 이햐하려는 노력이
    말하는 사람은 구체적으로 이해시키려는 노력이
    있을때 잘되든 안되든 대화가 될 가능성이 생기는건데

    아무래도 한쪽이라도 그럴생각이 없으면
    다른쪽도 그렇게 밖에 대응이 안되니
    한쪽이라더 문제 있을때는 그래됩니다..
    뭐 최근예로 미국에 트럼프가 뽑힌거나 유럽에 극단부의 성향의 정권이 들어서는 것글 봐도 다들 그런배경이 있죠..
    (난민이나 뭐 이런저런 인종 갈등들.. 논리가 없는 편가르기주장들..)

    인류사에서 2차대전이 끝난 후의 유럽 정도 빼고는
    독재상태던지 아니면 저런 상태던지가 항상 반복되더라구요
  •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

  •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

  • 진짜 클린했는데ㅠㅠ
  • ㅋㅋㅋㅋ 지들 꼬집으니까 귀신같이 기어나오는 댓글들 보소 ㅋㅋㅋㅋㅋㅋㅋ
  • 페미 때문에 싸우는게 많은 것 같다.
  • 그때도 식물원은 노답이였음 ㅋㅋㅋㅋㅋ
    앞에서 존대쓴다 뿐이지 사상이 고여서 썩어있는 사람들이 많은데
  • 최소한 2013년도 똑같았음 ㅋㅋㅋㅋ 그땐 ㅇㅂ로 난리였지
  • 님보다나이만은데그때도드러웟잔아여
    내가범인임
  • 갓아우디
  • 몇년전보다 인터넷이 더 보급되어 사람들이 상대적으로 인터넷에 악영향을 받아가는듯 서울대커뮤니티도 더러운글 많던데
  • 맞아.. 이렇게까지 더럽진않았는데 이젠 게시판 부대앞게시판, 졸업생게시판, 취업진로상담, 벼룩시장밖에 안보게됨. 후배들땜에 오히려 내가 상처받음..
  • ㄹㅋㄷㅋ
제목 글쓴이 날짜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4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레알피누] 게이로서 바라는 점 단 하나52 anonymous 2018.11.07
인문관 2층 압정 놓아두신분8 anonymous 2018.11.09
얼평하지 말라던 그 분들 근황.jpg13 anonymous 2018.11.10
절구과가 왜 절구과인지 알고싶다면!!!5 창백한 조 2018.11.02
입술껍질이 잘 벗겨져요ㅜㅠ5 초라한 방풍 2018.11.02
ㄱㅎㅇ 교수님 행정학원론2 과제 무엇인가요? 화사한 구상나무 2018.11.02
기본없는사람들 왜살아있는지 궁금하네요6 즐거운 매듭풀 2018.11.02
생리통7 일등 봄맞이꽃 2018.11.02
[레알피누] 기계과 체육대회 불참7 미운 노각나무 2018.11.02
로이킴 진짜 너무 잘생겼어여8 재수없는 당단풍 2018.11.02
[레알피누] 졸업영어 듣고 토익 안치려 하는데요... ㅠㅠ 토익 실력이 낮아서 언제 열리는지 아실까요?2 못생긴 채송화 2018.11.02
다음학기 수강신청 학점 최대 얼마까지 신청 할수있는지 어디서 조회할 수 있나요??6 다부진 긴강남차 2018.11.02
스마트폰 생기고나서 무대보기가 더 힘들어지지 않았나요8 유쾌한 병솔나무 2018.11.02
김연자 누나 짱4 처절한 참깨 2018.11.02
페페론치노2 똑똑한 박새 2018.11.02
전충환교수님 시험점수 알려주시나요??3 깜찍한 산비장이 2018.11.01
부산대 전체 변기물 컬러...9 배고픈 바위솔 2018.11.01
멍청한 이질풀 2018.11.01
순대아저씨1 슬픈 흰꽃나도사프란 2018.11.01
복수전공시 교육과정 적용대상(2013, 2017) 질문입니다!4 돈많은 설악초 2018.11.01
[레알피누] 전공선택 1점이 모자라네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6 교활한 아프리카봉선화 2018.11.01
이번 가요제 재미있네요8 살벌한 쇠무릎 2018.11.01
사회관 건물번호가 412 맞나요?2 돈많은 설악초 2018.11.0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