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정말 수업태도가 최악인 학생들을 봤습니다

글쓴이2017.04.27 18:50조회 수 20329추천 수 110댓글 217

    • 글자 크기

 

지금 듣는 수업중에 예대 소속인 두 분 태도가 정말 가관입니다. 

강의실안에서 김밥을 먹질 않나, 수업시간에 향수를 꺼내 뿌리질 않나,

계속 떠들어서 저번에도 교수님께 지적당하더니

오늘은 다른학생 발표중에 수근덕대며 떠들어서

그 학생분이 거기 뒤에 계속 떠드시는데 조용히 좀 해달라고 말씀하시더라구요

지적당하고나니 전혀 죄송하지않은 말투로 아 죄송합니다아~이러면서 고개숙이시던데

어후..무슨 중학생도 아니고. 같은 학교라는게 부끄러울 지경입니다. 

또 어떤 분께서 마술의 트릭에 대해 설명하는 발표를 하셨는데 마술 눈속임을 보며 "양아치네" 하며 본인들끼리

킬킬대더라구요 

부끄러운줄 아셨으면 좋겠습니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해박한 수세미오이
    그렇게 훌륭한 외모는 아니지만 맥락없이 대뜸 외모를 여쭙는 수세미외님 보단 괜찮은 외모다 말할 정도는 될거 같네요. 이런 류의 사람들이 외모에 컴플렉스를 가진 경우가 많다는 기사를 본적 있네요.
  • @유쾌한 우산나물
    아넹ㅎ 말도 참 구구절절 잘하시네요 ㅎ
  • @유쾌한 우산나물
    어떤 가정에서 자랐는지 여쭤봐도 될까요..?
  • @유쾌한 우산나물
    어떤 가정에서 자랐는지 여쭤봐도 될까요..?
  • @유쾌한 우산나물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무식하면 용감합니다... 그리고 정시보고 들어온 공대생입니다만.. 부산대가 당신이 이렇게 다른 사람들을 무시할 수 있을 정도로 그리 대단한학교도 아닌데 얼마나 노력하셨길래 여기와서 이런 인성을 가질 수 있나 싶네요 ㅋㅋ 무시할자격은 어디서 생기는지 ;;
  • @엄격한 감국
    무시할 자격이 뭐 따로 국가공인으로 취득이라도 해야되는걸까요? 대통령 후보자들도 토론회에서 발언으로 넷상에서 조롱받고 무시당하는 세상에서 본문과 같이 무식한 작태를 보이는 예대생들 무시하는게 어디 대숩니까?ㅋ 그리고 공대생이라면서 예대생을 지나치게 띄우시는 경향이 있는거 같은데 여자친구나 친동생이 예대라도 다니시는 겁니까?ㅋ 공대 재학생이라면 예대 나부랭이가 하는 노력정도는 아주 같잖게 보일 정도로 고행 중에 있을텐데 이해가 안가네요ㅎ
  • @유쾌한 우산나물
    지나가다가 어이가 없어서 한줄 남깁니다. 가보지 않은 길을 가본 것처럼 이야기하지 마시죠. 전 중3때까지 피아노 입시 준비하다가 도저히 연습량을 채울 수 없어 포기하고 공부했습니다.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전 공부가 몇배는 더 쉬웠습니다. 물론 부산이 중앙에 비해 레벨은 훨씬 떨어지지만 이런 말 들을 정도로 수준 떨어지는 집단은 아닙니다. 다시 한번 말하지만 전 예대생 아닙니다. 본인의 교양 없음을 이렇게 표현하지 마시죠.
  • @유쾌한 우산나물
    부산대 정시를 얼마나잘쳤는지모르겠는데 내신 수능 둘다 2등급에 실시쳐서 정시로 부산대왔습니다. 여기만 붙어서 여기온것도 아니구요. 다른 과는 몰라도 제 과는 과 자체가 별로 없어서 부산대정도면 웬만한대학 인서울정도인것 같구요. 뭘 제대로 알지도 못하는 미개하고 얄팍한 생각으로 글을 싸지르시네요.
  • 예체대 인성 수준보소..
  • 예대가 예의가 없어서 김밥을가지고 오고 먹고 수업시간에 떠든다라고 느끼시는거 같고 많은 분들이 같이 팀플해서 그런피해를 본적 있다고는 하시지만 이게 예대라서라고 하기에는 너무 말이 안되는거 아닙니까? 예체능교육위주로 받으면 예의가없다라고 하기에는 공부만 잘하는 싸가지없는애들은 뭔가요? 라고도 할 수 있고 끊임없이 말 싸움의 소지가 있는 것 같아요. 저의 생각은 서로 에티켓지키면 문제 없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저위의 사례는 누군가가 지적을 했는데도 저러시는것은 그분들의 인성이 문제일 수 있다고 생각됩니다. 뭐 제가 누군가의 인성을 얘기하기에는 한없이 못한 사람이지만 누군가를 무시하고 선을 긋는 것은 참으로 좋지못한것입니다. 예대라는 이유로. 모두가 에티켓을 지키면, 즐겁게 학교다니고 좋지않을까요?
  • 프테토 목욜 분반이네요
  • 예대애들 개노답인게 수업을 40분정도 늦게 오는데 단체로 우루루 심지어 수업도중에 다같이 교수님한테 뭐 말하고 나감;
  • 예대사람들 앞에서는 한마디도 못할거면서 익명이라고 손가락으로만 떠들고있네
  • 예대사람들 앞에서는 한마디도 못할거면서 익명이라고 손가락으로만 떠들고있네
  • 그래도 오늘 보니까 태도가 많이 바뀌셔서 너무 좋았어요! 실수할수도 있죠 ㅎㅎ 마음고생 많으셨을텐데 이제 같이 즐겁게 수업들어봐요 :)
  • ㅋㅋㅋㅋ댓글보니까 답도없네.ㅋㅋㅋㅋ 욕한사람들이 예대주막 달려간다죠?
  • 왜 굳이 예대라고 말한건지는 모르겠는데 이건 사람바이사람아닙니까? 어딜가나 수업시간에 태도가 안좋은 사람은 꼭 존재하는데 무슨 예체능전공자들을 자기보다 못한사람 취급하는지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9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5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풍물패 보세요18 anonymous 2019.10.10
부산대 화사 뜸10 anonymous 12 시간 전
죽고 싶다는 생각이 자주 드는 분 있나요22 anonymous 2019.10.10
똥꼬 털 제모해보신분 있으세요?29 피곤한 백정화 2013.11.07
남자 가르마펌 앞머리 길이6 조용한 노루귀 2018.01.25
부산대vs동서대 이런 학생들도 있군요...40 푸짐한 조팝나무 2013.07.05
새내기 따먹으려고 동아리 나온다는 참 휼륭하신 선배님.110 특이한 수리취 2017.03.05
공무원 vs 공사 공단 공기업.17 현명한 새박 2015.08.29
자꾸며칠전부터 7급공무원45 한심한 금송 2013.10.22
2014 부산대 모든 학과 졸업생 학점 평균 대공개!!!57 살벌한 섬초롱꽃 2015.01.22
10번 휴강한 교수, 정상인가요?67 과감한 리아트리스 2017.12.11
남자친구가 연애 처음이라서 그러는지 답답한 행동을 많이해서 미치겠어요..11 힘좋은 기린초 2011.11.26
2016년 중등임용 사전티오 떴네요13 멋쟁이 영춘화 2015.05.29
성적정정 과정에서 심각한 문제가 있어서 질문드려요 ㅠ +학생회 답변152 피곤한 달맞이꽃 2016.06.29
서울시립대로 편입 미친짓인가요?34 창백한 영산홍 2014.01.01
학생예비군갈때 모자쓰고가나요?12 천재 노간주나무 2016.02.20
공기업 학점 3.8 3.9차이10 귀여운 메타세쿼이아 2013.07.15
카톡 상대방이 나를 친추했는지 확인하는법7 특이한 닥나무 2015.07.24
[펌]연세대를 뒤집었던 칸노트녀 사건...14 재미있는 도라지 2013.11.03
삼성전자 과장급 연봉이 어케되는지 아시는분?22 과감한 귀룽나무 2014.03.31
어글리슈즈가 뭐예요6 정중한 좀깨잎나무 2018.03.17
탐폰과 피임약..☆35 발냄새나는 히말라야시더 2017.01.30
펌하고 머리감기 질문7 과감한 매발톱꽃 2013.08.28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