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공학과 전과에 대해 질문 있습니다!!!

글쓴이2021.05.18 10:18조회 수 442댓글 9

    • 글자 크기

전기쪽 공기업 취업을 지망해 전기공학과로 전과하고 싶은 기계공학부1학년생입니다.

전과했던 경험이 있으신 분들께 여쭤볼 게 있습니다.

Q1. 보통 전기공학과 전과컷이 얼마정도 되나요?

Q2. 기계공학과와 전기공학과의 커리큘럼에서 2학년 1학기부터 필수전공이 많던데 2학년 1학기에 전기공학과 6학점만 듣고 전과하면 2학기수업을 제대로 따라가지 못할까 걱정입니다... 전과하신 분들은 전공수업을 어떻게 따라가시나요?

Q3. 안정적으로 전기공학과 커리를 따라가기 위해 리스크를 감수하고 기계공학과 2학년 1학기 전공대신 전기공학과 전공을 2학년 1학기로 신청하는 것도 괜찮을까요? (경험하신 분 경험담 들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오래 전의 저를 보는것 같아서 그냥 넘어갈 수가 없네요ㅎㅎ
    Q1. 저는 평균 4점 중반대 받고 전과 성공 했습니다. 컷은 그 누구도 모릅니다. 학과에서 공개를 안해요. 높을 수록 확률이 높을 뿐이죠. 저는 학과생활 안하고 수업 끝나면 생각도 안하고 바로 복습하러 일년반동안 도서관에서 살았습니다. 우연히 저랑 같은 전적과에서 전기과로 준비하는 사람이 있다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지기 싫었습니다. 더 열심히 했습니다. 결과는 저는 붙고 그 분은 떨어지셨습니다. 정말 열심히 하셔야 할 거예요
    Q2. 6학점만 듣고 전과하신다면 아마 4학년 졸업은 현실적으론 힘들 거예요. 선수과목이 좀 있습니다.
    Q3. 저도 같은 고민을 해서, 내린 결론이 ‘배수진을 치자’ 였습니다. 전적과는 전과에 필요한 최소 학점만 듣고, 나머지는 모두 전기공학과 전공을 들었습니다. 성공하면 정말 편하지만 실패했을 경우는 정말 위험하죠. 소위말하는 하이리스크 하이리턴. 그래서 저는 ‘전과 떨어지면 내인생은 끝’ 이 마인드로 살았습니다. 정말 노력은 배신하지 않더라구요. 그래서 전기과 전공 21학점을 들었고 이번 4학년 제때 졸업 가능할 것 같습니다. 더 궁금하신 것 있으시면 물어보세요. 아는 선에선 대답해 드릴게요ㅎㅎ
  • 글쓴이글쓴이
    2021.5.18 17:47
    감사합니다. 맘 속으론 배수진을 치고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었는 데 시도하신 분이 계시다는 걸 아니까 힘이 되네요. 전과성공하기 위해 도서관에 살겠다는 마음가짐으로 열심히 해내겠습니다. 시간내주셔서 감사합니다
  • 글쓴이글쓴이
    2021.5.18 17:50
    기존 전기공학과 학생들은 족보등 시험관련 정보를 공유할 텐 데, 전과를 준비하는 저로서는 자료를 구하기 힘들 것 같네요... 혹시 어떻게 해결하셨나요?
  • @글쓴이
    족보 어짜피 자기들끼리 돌려서 구하기 힘들겁니다. 시험끝나고 족보 어쩌고 하는 소리 들으면 힘이 쫙 빠집니다ㅎㅎ 그래 제가 찾은 해결책은 ‘정공법’이었습니다. 족보가 없다면 그 이상의 노력을 하면 됩니다. 족보같은 요행 없어도 성적장학금 받으며 잘 다녔습니다. 노력은 배신하지 않습니다. 자신감을 가지세요!
  • 기계는 아니지만 전기공학과로 전과하고 이제 4학년 다니는 사람입니다
    1. 저도 4점 초중반대로 전과 성공하였어요
    6학점으로는 떨어지는 경우도 꽤 있고 6학점듣고 성공하시더라도 초과학기 하거나 4학년 취준때 힘드실꺼에요
    저같은 경우는 15학점듣고 전과하였고 지금 4-1이고 졸업까지 지금 듣는거 포함하면 20학점정도 남았네요
    저도 배수의 진을 치고 2-1에 몰아서 전기과꺼 들었고
    선수과목때문에 힘든 부분이 있는데 이부분은 미리 공부를 하셔야 합니다
    족보의 경우에는 원래 전기공학과라도 없는사람도 있고 그렇기 때문에 친해져서 받거나 수강후기나 에타에서 돈주고 사시거나 해야할거에요
  • 참고로 공부할게 너무 많나거 도서관에서 매일 13시간씩 있었던거 같아요 끔찍하네요 ㅋㅋ
  • @날렵한 박하
    글쓴이는 아니지만 질문 드리고싶은 게 있어서 댓글 남깁니다!! 혹시 전과할 과의 전공 성적은 어떻게 받으셨는지 여쭤봐도 될까요? 전부 A받으신 건가요?
  • @꾸준한 까마중
    A+4개 A0 1개 였습니다
    궁금하신점 있으면 편하게 물어보세요
  • 글쓴이글쓴이
    2021.5.20 19:00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7001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20 기쁜 오죽 2013.05.08
167000 [레알피누] <근로장학금> 가난에는 시간이라는 이자가 붙는다.119 머리좋은 층꽃나무 2019.02.21
166999 [레알피누] .119 태연한 타래붓꽃 2017.07.15
166998 [레알피누] 동성애에 대한 제 생각119 끌려다니는 자귀나무 2017.04.24
166997 (칭찬)강의잘하고 연구잘하는 과, 교수님 적어봅시다.118 힘쎈 댕댕이덩굴 2016.07.15
166996 폭풍대쉬118 고고한 혹느릅나무 2012.05.25
166995 페미에 대한 내 생각117 멍한 매발톱꽃 2018.06.10
166994 .117 미운 수세미오이 2017.09.11
166993 국제관 정독실, 타 단과학생 출입금지입니다...117 게으른 봉의꼬리 2015.10.12
166992 116 해박한 노랑코스모스 2014.05.23
166991 미칠듯한 강박증...116 교활한 작살나무 2011.08.13
166990 쭉빵카페 부산대 기숙사 댓글 ...115 유치한 큰방가지똥 2018.01.05
166989 조선해양공학과 교육부 민원 결과 올립니다.115 바쁜 타래난초 2017.03.28
166988 흠 .. 충격115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23
166987 .114 냉정한 괭이밥 2017.10.19
166986 수강신청 하는법 가르쳐줄께요.114 불쌍한 은백양 2014.08.11
166985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13 활동적인 은백양 2018.06.27
166984 길고양이 챙기시는 분들 꼭 좀 읽어봐주세요113 나약한 측백나무 2017.12.15
166983 키큰남자에게 보호감? 불편함?113 정겨운 분단나무 2013.10.03
166982 오해하지 마세요. 이곳은 추모행렬이 가득한 추모장입니다.112 보통의 나스터튬 2016.05.20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