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학교에 유독 모교 비하하는애들이 많은건

무례한 어저귀2017.04.21 12:16조회 수 2069추천 수 7댓글 110

    • 글자 크기
지들이 이 학교 수준이 아니라 생각하기 때문
그래도 부대 올 정도면 공부는 어느정도는 했을것.
그래서 나름 눈도 높았겠지.
낮게 잡애도 중경외시?
근데 수능에서 원하는 성적이 안 나와서 부대오고
그걱 뭐 같야서 학교만 까고있지

모교 까면서 놀면 '나는 원래 이 학교 수준이 아니다~'라는 합리화를 할 수 있거든

사실 저도 1학년 때는 그랬습니다. 근데 어찌됐든 내가 수능을 원래 실력보단 못 친거고 그것도 결과입니다. 그면 이 학교에서 최선을 다하던가 만족 못하면 조용히 반수하고 떠나세요. 누군가에겐 힘겹게 들어온 학교일 수 있어요. 저도 늦게 깨달았지만,,,

지금은 좋은 곳에취업하고 학교 고맙게 생각하고있습니다 심지어 부산대 내 같은 학우들 조차 무시히는 단대에서요
    • 글자 크기
sbs스페셜 - 여성으로서 느끼는 공포 (by 바쁜 피소스테기아) 새내기 따먹으려고 동아리 나온다는 참 휼륭하신 선배님. (by 특이한 수리취)

댓글 달기

  • 근데 서성한 이상급 인서울 학교들에 비해서 학교가 액티브한 학생 지원을 안해주는 것 같음... 그것만 좀 해결되도 좋겠는데..
  • @천재 산박하
    글쓴이글쓴이
    2017.4.21 12:59
    저도 이게 젤 큰 문제 같아요
    단순히 예산의 문제가 아니라 학교의 의지의 문제 같네요
  • @천재 산박하
    국립이라 정치의 영향을 많이 받는다고 고슈님이 그랬습니다. 이번 대선 걸과 따라서 또 달라질지도 모르죠
  • 부산대는 10.19 를 비롯해 많은 민주화 운동 번거지 였는데. 대학가가 많은 서울과 달리 부산에는 부산대 밖에 없으니 정치적으로 탄압하기 좋았다고 합니다.
  • 에휴... 님들이 잘할 생각을 하세요... 입결, 학벌 따지는 거 무식해보임;; 수능 쳐 본 사람은 알꺼 아닌가요 사실상 수능은 그 날 컨디션이 젤 중요한거. 그딴 객관식 성적에 왜 그리 얽매임; 다들 모의고사 만점 받다가 수능에서 미끌어져서 온 사람들 아님?
  • @안일한 눈괴불주머니
    그럴슈도 있죠. 일단은 워에 악울한 꽃다지 같은놈음 정말 없어져야 할 놈들임니다
  • 응 우리학교가 어쨋던 잘하는사람 못하는 사람있는거지 굳이 학교 전체에 목숨거는 이유 있나 글쓴이 보면 잘하는 축에 속할껀데 뭘그리 신경 쓰냐 너만 잘하면 된다
  • @날씬한 더덕
    맞는말이지만 타인이 그른 행동을 했다면 거기에 질책을 할줄도 알아야죠. 그것마져 남일이라고 외면한다면 그건 방관이죠
  • @피곤한 마디풀
    지들이 우리학교 썩었다는데 뭐가 맞고 뭐가 틀림 다른사람하고 생각이 다르다 인정하고 넘어가세요
  • @날씬한 더덕
    남의 부모님 욕하는것도 다른생각이라 넘길수 있나요? 받아드리는것 또한 서로 상이하니 저는 못 받아 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6995 공대가 학점 따기 어렵다는게 어디서 나온 루머인가요?112 어설픈 긴강남차 2013.10.02
166994 ㅠㅠㅠㅠㅠ112 애매한 노간주나무 2011.09.08
166993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11 우아한 산수유나무 2020.07.15
166992 진술서 작성했구요~111 늠름한 깨꽃 2018.06.19
166991 카페에 자리잡아놓고 밥쳐먹으러가면 안쪽팔려요?111 조용한 분단나무 2017.10.16
166990 메갈리아의 주장을 요약하면 이렇네요111 친숙한 겹황매화 2016.07.27
166989 [레알피누] 저 욕 먹어야 되나요?111 화난 겹황매화 2016.05.23
166988 대기업 들어가는거 별로 안부럽지 않나요?111 치밀한 등골나물 2013.11.22
166987 어그로 그만 먹입시다 여러분들110 불쌍한 호박 2019.07.27
166986 sbs스페셜 - 여성으로서 느끼는 공포110 바쁜 피소스테기아 2019.07.14
우리학교에 유독 모교 비하하는애들이 많은건110 무례한 어저귀 2017.04.21
166984 새내기 따먹으려고 동아리 나온다는 참 휼륭하신 선배님.110 특이한 수리취 2017.03.05
166983 아이디로 내 시험운을 점쳐보아여110 배고픈 비파나무 2016.04.14
166982 교수님께서 소송을 걸으라고 하시네요109 멍한 게발선인장 2017.07.05
166981 [레알피누] 일베는 나쁘지 않습니다.109 훈훈한 참개별꽃 2016.07.07
166980 펑펑109 육중한 호두나무 2016.04.13
166979 .108 정중한 겹벚나무 2019.08.18
166978 [레알피누] 자유관 여성전용에 대해108 천재 갈참나무 2018.09.17
166977 [레알피누] 롯데자이언츠 화이팅!108 청결한 가시오갈피 2018.07.04
166976 과잠입는거 아니꼬운 거 저뿐인가요108 찌질한 자귀나무 2016.10.29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