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팅 비매너남

글쓴이2012.11.21 22:04조회 수 2127추천 수 1댓글 31

    • 글자 크기

오늘 제친구가 소개팅을 했는데 


제가 시켜준건 아니고  친구의 아는 남자가 시켜줬는데 


울학교 남자분이었는데 


커피숍에 친구가 먼저 와서 기다리고 있었는데 


그 남자가 와서 얼굴보고 휙 그냥 돌아서 나가더랍니다;;;



맘에 안들어도 그렇지 어떻게 얼굴보고 그냥 갈수가 있나요..


친구가 오늘 상처받아서 하루죙일 풀죽어 있네요..



저도 같이 열받아서 씩씩 거리고 있네요ㅠ   


수많은 소개팅을 하고 주선도 해봤지만 이런 경우는 첨이라  


원래 이런경우가 종종 있나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6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남자보고 변했다고 좀 하지마라23 anonymous 2020.02.14
(지리산의아픔) 혹시 빨치산(partizan)의 존재를 아시나요?27 anonymous 2020.02.13
노브라로 방송한 아나운서25 anonymous 2020.02.15
나도 경영인데요4 촉촉한 벚나무 2013.07.26
아 진짜 경영 갖고 왜 그래요??3 방구쟁이 야콘 2013.07.26
학교 근처 dvd방7 나약한 댑싸리 2013.07.26
[레알피누] 부산대 경영으로 글쓰시는분...11 착실한 병꽃나무 2013.07.26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31 부자 백합 2013.07.26
멘토링 면접 우아한 작약 2013.07.26
아니면 부사관으로 가는 방법도 있거든요15 부자 백합 2013.07.26
이쯤해서 다시 퍼오는 타대생이 여기서 학교비하위한글을 올리는 이유7 바쁜 뜰보리수 2013.07.26
블라인드??3 의젓한 해당 2013.07.26
학교 구경6 나약한 댑싸리 2013.07.26
어그로꾼들 타대생이라고 몇번을 말합니까?15 눈부신 석류나무 2013.07.26
부산대 상경계열 얼마나 잘나갑니까?6 불쌍한 참다래 2013.07.26
저희 학교 앱 식단안내 저만안뜨나요?5 포근한 소리쟁이 2013.07.26
한번더...18 의젓한 해당 2013.07.26
대학교가 취업기관으로 전락한 현실..11 푸짐한 참깨 2013.07.26
연속간행물은 어디서 보죠? 못생긴 눈괴불주머니 2013.07.26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5 푸짐한 참깨 2013.07.26
오늘도 하루가 갔다.4 훈훈한 광대나물 2013.07.26
기장사는분들없나요??ㅠㅠ20 근육질 파인애플민트 2013.07.26
경영인데 그냥 9급 할까봐요28 부자 백합 2013.07.2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