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여자를 진심으로 좋아하는지 확인해보기위해

글쓴이2012.12.01 01:41조회 수 2439댓글 17

    • 글자 크기

저는 야동을 봅니다. 그리고 마스터베이션을 통해 성욕을 해소합니다.


성욕을 해소한 뒤에도 그 여자가 생각나고 곁에 같이 있고 싶다 생각나면 진심으로 좋아하는 것이고


생각나지도 않을 분더러 그 동안 여자에게 공들였던 것들이 뭔가 후회되고 귀찮다고 생각되면 


한순간 끓어오르는 욕정에 마음을 잠시 뺏긴 것이라 생각합니다.


다른 남학우분들은 어떤가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6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이게 뭔 말이에ㅐ요?26 anonymous 2020.07.06
화제의 글 회사 잘 갔다와!3 anonymous 2020.07.07
화제의 글 도서관 운영시간 변경20 anonymous 2020.07.06
12975 학교앞 서점 할인해주나요?2 멋진 하늘나리 2013.09.05
12974 토플10 촉박한 비짜루 2013.09.04
12973 7학점이요 ㅠㅠ4 깔끔한 더위지기 2013.09.04
12972 글 내립니다11 점잖은 채송화 2013.09.04
12971 성의과학 김병기교수님11 흐뭇한 기린초 2013.09.04
12970 홍창희교수님 이상심리학 수강생분 계신가요3 까다로운 호박 2013.09.04
12969 남잔데4 답답한 꽃마리 2013.09.04
12968 수업중에 노트북으로 필기하시는 학우 여러분7 억울한 달리아 2013.09.04
12967 수업이 지나치게 편향적이고 페미니즘적입니다.16 엄격한 돌피 2013.09.04
12966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8 활동적인 꽃마리 2013.09.04
12965 아직도 샤워실에 슬리퍼 신고 들어오는 사람 있네요..ㅡㅡ17 뚱뚱한 개망초 2013.09.04
12964 안원하 교수님 형법총론 수강생 계시나요? 미운 인동 2013.09.04
12963 학교 수업이 정말 단 하나도 재미있고 흥미로운 게 없어요. 이렇게 4년 살아야 하나요19 외로운 굴참나무 2013.09.04
12962 트로트가 너무 좋음 ㅠㅠ3 고고한 담배 2013.09.04
12961 화학개론 많이어렵나요??1 청렴한 매듭풀 2013.09.04
12960 궁금해서.. 자유관 조교 충원하나요1 꼴찌 개구리자리 2013.09.04
12959 ㅋㅋ1 침울한 땅빈대 2013.09.04
12958 새 학기 시작... 너무 바쁘고 또 바쁜데 외롭네요ㅠㅠ12 참혹한 박주가리 2013.09.04
12957 원룸 사는 사람들10 똑똑한 구골나무 2013.09.04
12956 조직관리론 팀 ㅠㅜ1 깨끗한 매화말발도리 2013.09.04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