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아한다는 감정에 대해..(2)

글쓴이2011.08.01 18:00조회 수 4783댓글 13

    • 글자 크기

글쓴이입니다..

정말 심란해서 미치겠네요ㅠㅠ

한숨밖에 안나와요

 

연애하시는 분들 정말 위대해보여요!!

 

.......... 지금은 이제 미친척 말이라도 해보려고 마음먹었어요 조언해주신덕분에..

아님 정말 후회할 것 같아서요 ..

이렇게 많이 좋아했는데 그냥 이대로 혼자 끙끙 앓다가 어영부영 되느니

 

근데 문제는 그분을 쉽게 만날 수 없어서.....(T.T)

전화를 할까 문자를 할까 힘들더라도 언제 다시 만날지 기약도 없는데 내가 먼저 약속을 잡아서 만나서 말을 할까

또 무슨말을 해야할까

고민하다가

 

편지쓰기로 결심했습니다.........ㅠㅠㅠㅠ 그래도 가장 정제되고 후회없이 제 마음을 잘 전할 수 있는 것 같아서요

후ㅜㅜㅜㅜㅜㅜ 벌써 떨리네요

미치겠다 정말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잘 되시길 빌게요!!

    고백 안 해서 평생 후회하는 것보단

    고백해서 답이라도 들어보는게 훨씬 나아요!!

  • 비회원 (비회원)
    2011.8.1 18:44
    화이팅!!
  • 비회원 (비회원)
    2011.8.1 21:15

    오늘도 이렇게 한 커플이 탄생하는구나 ㅠㅠㅠㅠ

  • 편지....아 넘이쁘다 ㅠ_ㅠ

    진짜 잘되길 바라요 !

  • 비회원 (비회원)
    2011.8.1 21:30

    잘 됬.으.면 좋.겠.다!

    글쓴이님 너무 귀여벙

  • 호이팅!

  • 비회원 (비회원)
    2011.8.1 23:31

    잘되면 인증샷점...

  •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22222222 인증샷원해여ㅎ.ㅎ이쁜 커플되서 캠퍼스 누리세여

  • 저번 글에서 잘되면 님, 안되면 남 글 썼던 사람입니다.

     

    우선 용기를 가지게 되셨다니 정말로 축하드립니다.

     

    막상 해보시면 어려운 일이 아니란 걸 알게 되실텐데 왜 이렇게 처음에는 떨리고 어렵기만 한지요..

     

    저도 처음에는 참 고민도 많이 하고 힘들었던 기억이 납니다.

     

    다만 한가지 당부의 말씀을 드리자면

     

    편지를 전해주실 때 꼭 답장에 대한 기한을 설정하고 주시기 바랍니다.

     

    그냥 무턱대고 '이거 내 마음이야' 라고 주신다면

     

    사귀기는 어렵습니다. 말 그대로 '아...이 친구가 날 좋아하나 보군' 여기서 끝날 확률이 높습니다.

     

    편지를 받은 사람도 일종의 부담을 받기 때문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그 분에게 글쓴분이

     

    확실한 대답을 원한다는 의사 표시를 반드시 하셔야 합니다.

     

    "오늘 어디서 만나서 답을 해줘.." 같은 형식으로 말입니다.

     

    부디 좋은 결과가 있으셔서 멋진 한쌍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 @교활한 팥배나무

    아 이런 개념 댓글 너무 좋아요

    추천드립니다 !

  • 비회원 (비회원)
    2011.8.2 10:14

    자신감가지시고 화이팅!!!

  • 편지!!

    변화구 위주의 승부네요

  • 멋지시네요 ㅎㅎ 잘되길 빌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38 부대앞에 사진관 추천 부탁1 재미있는 매발톱꽃 2011.08.31
137 답답해요2 허약한 동백나무 2011.08.30
136 배고파요1 잘생긴 백합 2011.08.30
135 예전 여자친구 우연히 만나면 어떠세요?6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8.29
134 이런스킨쉽 쓴사람인데요...11 야릇한 뱀고사리 2011.08.29
133 실영5 기쁜 애기봄맞이 2011.08.29
132 가슴이 너무 아프네여...5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8.28
131 심야영화4 어리석은 깨꽃 2011.08.28
130 이거원 소개받은 여자애가있는데 어찌하죠?ㅠㅠ9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8.28
129 밑에 글 이쁘다고해주는남자요..7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8.28
128 싫으면 싫다고 당당하게 말하세요!!4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8.28
127 이런 스킨쉽...16 정중한 쥐똥나무 2011.08.28
126 자꾸 이쁘다고해주는 남자..11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8.27
125 잠시 시간을 가지기로 했어요..7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8.27
124 저를 난처하게 하는 사람^^;9 과감한 땅비싸리 2011.08.27
123 친구가 자꾸 동아리를 들자고 합니다 ㅠㅠ10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8.27
122 여자친구와 헤어졌어요.. 제가 잘못한건가요?8 즐거운 상수리나무 2011.08.27
121 밑에 밀당 2편12 해괴한 산철쭉 2011.08.26
120 이거 밀당인가여6 해괴한 산철쭉 2011.08.26
119 실영3실영46 훈훈한 벌노랑이 2011.08.2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