밑에 밀당 2편

글쓴이2011.08.26 23:09조회 수 4566추천 수 1댓글 12

    • 글자 크기

밀당하는거 같아서 네이버에 찾아보니까

 

 

 (남친보다 살짝 잘난(너무 잘나면 내가 널 놓아줄께~ 행복하길 바래~ 이딴 소리 하는 남자도 간혹 있어요)

 남자에게 관심을 받는 다는 내용의 말과 행동을 좀 해줍시다.

 이때도 존심 상하게 남자에게 관심 있다는 걸 표현해선 안됩니다.

 어디까지나 관심을 '받고' 있는거죠^^

 남자가 질투하면 그 순간을 즐깁시다~~

 생각보다 즐겁다는군요...;;;

 하지만 그 질투가 화로 바뀌게 될 시점에서

 난 너밖에 모른다는 표현을 살짝 던져 줍시다...팔짱 끼고 폭 안겨 애교 떨면 100프롭니다~~~)

 

 

이런글을 발견 해서 실행에 옮겼습니다.

생각해보니 잘난사람한테 관심받고있는 처지가 아니라서

살짝 응용해서 카카오톡으로

"오빠 나 카톡 사진 내려야 할까봐 사람들이 집적거려 피곤하게" 라고 했는데...

아무렇지도 않네요-- 오히려 한술 더 떠서 그러면 니 사진 내가 써야겠다 보내줘

라고하는데.....

만난지도 얼마 안됐고 사귄지 하루밖에 안돼서

별로 저를 좋아하지 않는건가요 --??

아니면 원래 남자는 질투심이 없는건가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비회원 (비회원)
    2011.8.26 23:29

    남자는 자기가 한 말을 기억못할 뿐이고;;;


    여자가 왜저러나 무슨 의도지 할 뿐이고;;;


    점점 상황은 산으로 가게 되는데;;;

    004.jpg

  • 비회원 (비회원)
    2011.8.27 13:56

    아 귀여웤ㅋㅋㅋㅋㅋㅋㅋㅋ

  • 비회원 (비회원)
    2011.8.26 23:34
    자기연애를 다른사람말 들으면서하는 사람이 요기잉네
  •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anonymous글쓴이
    2011.8.26 23:37

    제가 연애를 좀 안하고 살아서...

    잘 못하면 물어볼수도 잇는거죠

  •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물어볼 수도 있죠

  • @흔한 박새
    비회원 (비회원)
    2011.8.27 05:19

    연애는 초기에 물어보고

    중반기 들어가면 그 때부터 남말 무시하고 마음 가는대로 하라고들 충고하는데...

  • 제생각에 글쓴님 너무 예민하신거 같은데

    사귄지 하루밖에 안됫는데 벌써 밀당하는거 아닐까 신경쓰시고

    그러면 사귀는 내내 님만 피곤할거 같아요

    지금은 그냥 남자친구가 생겨서 함께한다는거에 그냥 즐거워 하시고

    같이 시간 잘 보내시면 될텐데... 너무 머리쓰지 마세요

    밑에글도 그냥 남자분이 아무생각없이 말씀하신거 같은데

    너무 맘에 담아두면 피곤합니다 아직은 크게 걱정할 일은 없는듯

  • @특별한 아주까리

    22 하나하나 의미두고 예민하게 생각하면 여자쪽만 그냥 피곤해짐 ㅠㅠ

    저도 같은여자인데 ㅋㅋㅋㅋㅋ 그런거 한번생각하면 밑도끝도없어져요 ㅠㅠ 그냥

    크게 잘못한거 없고 정말 딱! 맘에걸리는거아니면 그러려니하고 넘어가세영.. 그것도 초기니까~

  • 비회원 (비회원)
    2011.8.27 00:45
    다른사람들이 관심을 보인다는 사진을 남자친구 본인이 걸겠다고 하는거 보면 글쓴이님을 자랑하고픈거 아닐까요? 부러운데...걱정하실거까진 없으신거 같아요ㅋㅋ
  • 하루만에 밀당을 시작하려하다니....

    밀당하는 여자 제일 시러
  • 비회원 (비회원)
    2011.8.27 01:22

    밀당필요없어요

    님맘대로 하세요 ㅎㅎ


    그걸더좋아함 ㅋㅋㅋㅋ 갠히 배려? 너무 하지마셈

  • 비회원 (비회원)
    2011.8.27 15:03

    그놈의 밀당.. 연애 완전완전 초창기이신데 그렇게 신경쓰시지 않으셔도 될것 같아요. 그땐 밀고 당기고 이런거 없이 그냥 솔직하게 서로 좋아하면 될 것 같아요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352 [좀 혐오나 더러운내용일수도 있음] 가글액이 양치질을 대신할수 있으려나요7 눈부신 피나물 2012.02.02
351 7학기 조기졸업 vs. 여유롭게 8학기5 날씬한 율무 2012.02.01
350 부산대 cc를 못해본게 고민ㅠ9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9 알ftp에대해서 가르쳐주세여~2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8 선물고르기 너무 힘들어요ㅜ4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7 여자친구한테 선물16 다친 깨꽃 2012.02.01
346 과에서 요구하는 과목들2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5 여학우들이 너무 도도하게 구는게 고민20 근엄한 갈대 2012.02.01
344 하 너무 싫습니다. 어떡해 하면 떨쳐낼 수 있을까요?2 섹시한 혹느릅나무 2012.02.01
343 마음만 자꾸 커지네요.....14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1.31
342 하아. 시간표를 짜면서..7 꼴찌 모란 2012.01.30
341 전과에 대해 좀 아시는분5 무심한 큰방가지똥 2012.01.30
340 전공수업 최대 몇개까지 들어보셨나요?9 끔찍한 맑은대쑥 2012.01.29
339 원어강의 들을만 한가요??ㅋㅋ2 겸손한 매발톱꽃 2012.01.29
338 아직 군 생활이 반 남은게 고민5 창백한 화살나무 2012.01.29
337 10학번 여학우에게 관심이 있습니다!7 무좀걸린 클레마티스 2012.01.28
336 생활속의 유전자(박범준) vs 생물의 세계(김병기) 들어보신분계세요??ㅋㅋㅋㅋ3 다부진 개불알꽃 2012.01.27
335 우울해요10 친근한 해당 2012.01.27
334 295번글 그 이후 후기4 저렴한 붉은서나물 2012.01.26
333 과사에서 잘못된 행정을 해서, 같은 과 혹은 타과 학생이 피해를 입으면...3 못생긴 지칭개 2012.01.25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