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언제 졸업하죠..?

글쓴이2012.02.28 14:05조회 수 2303댓글 6

    • 글자 크기

1학년하고 군대갔다와서 잠시 다니다가 등록금도 그렇고 생활비도 그래서


휴학 더 해서 알바 또 하다가 이렇게 살면 안 되겠다 싶어서 그냥 고시준비나


하자 싶어서 하고 있는데 복학할 거 생각하니 12학번들이랑 다녀야되네요..?


저 언제 졸업하죠..?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FSS (비회원)
    2012.2.28 14:30
    남자 분들 경우..보통 5,6년 후배랑 학교 다니는게 일반적이라는 생각이 드네요~저도 제 계획을 쭉 보면 6년 후배와 학교 다니게 되네요.
    조급하게 생각하지 마세요~단 가고자 하는 길을 확실히 잡으시고 꼭 성취하시길 바랍니다. 어떤 시험을 준비하시는 지는 모르겠으나 합격과 성취에 있어선 열심히 했다는 의미 없으니까요^^; 물론 그 동안의 노력이 다른 곳에서 빛을 발할 수 있다는 것도 인정합니다. 무튼 26살에 졸업하고 취업해야 한다는 법칙은 없잖아요. 한 살 한 살 나이 드는 것이 이토록 부담이 되는 일인지 예전엔 몰랐네요~ 혼자가 아니니 너무 힘들어 마세요~모르는 사이들이지만 이 세상의 모든 학생들이 항상 함께하니까요~ㅎ
  • 금방 하십니다 고객님ㅋㅋㅋ
    정신없이 생활 하시다 보면 어흑 벌써 내가 졸업이야? 하실 듯
  • 힘내세요!
  • 화려한휴가 (비회원)
    2012.2.28 15:10
    그래도 님은 남자분이시잖아요...
    전 여잔데 이러구있네요....
    여러번 휴학하니까
    이제 복학할 맘도 사실 점점 작아지고있어요
    어쩌죠...저
    친구들은 다 3학년인데
    점점 갭은 커져가고...
  • 0000 (비회원)
    2012.2.28 15:47
    휴학을해도 뭔가 의미없이 시간만 날리는게 아니라면
    잠시 쉬어간다고 생각하면 좋을 것 같아요.
    힘내요^^
  • 그래서... 새내기들과 남자선배들의 나이차는 조카와 삼촌이 되어가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702 살이 안빠지는게 고민..9 친근한 삼백초 2012.05.04
701 반짝이가 있는데7 고상한 석곡 2012.05.04
700 이해하기 힘든 남자친구..25 다부진 산철쭉 2012.05.04
699 소개팅 취소해보신분?5 훈훈한 장미 2012.05.04
698 밤이 무섭다는 말이 이해가 된다6 엄격한 옥수수 2012.05.04
697 도대체 어장관리 하는 남녀들의 뇌속에는 뭐가 든건가요?20 끌려다니는 솔나리 2012.05.04
696 긱사 룸메가 맨날 통금시간 전에3 괴로운 뻐꾹채 2012.05.04
695 노출의 계절이 다가오는게 고민12 무좀걸린 엉겅퀴 2012.05.04
694 해양스포츠같은 수업 성적 어떻게 매기나요?1 꼴찌 기장 2012.05.04
693 여러분의 페이스북 친구추가 기준은?6 깔끔한 토끼풀 2012.05.04
692 여자분들 생일 선물 뭐 받고 싶어요?6 억쎈 조록싸리 2012.05.03
691 엄마가 절 싫어하는 거 같아요14 꾸준한 홍초 2012.05.03
690 아 난 뭐이래 흐지부지하게 살고있지?15 해맑은 개쇠스랑개비 2012.05.03
689 요즘 금정학식 운영이 이상한거같아서 고민7 나쁜 당매자나무 2012.05.03
688 친구에서 연인...????? 부담스러워요15 유별난 뻐꾹채 2012.05.03
687 슬럼프가 온 것 같습니다....4 싸늘한 등대풀 2012.05.02
686 소개팅 하러 나가는데요.....18 냉철한 명아주 2012.05.02
685 휴,,여자의 마음은 갈대라더니15 머리나쁜 백정화 2012.05.02
684 모두가 공감하리라! 조별과제가 고민...13 흔한 긴강남차 2012.05.02
683 기분나빠요18 정중한 쇠물푸레 2012.05.02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