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좀 또라이같아요 ..ㅜㅜ

글쓴이2011.08.25 08:09조회 수 4349댓글 9

    • 글자 크기

며칠전 연애에 실패하고 난 뒤 곰곰이 생각해봤어요

왜 남자에 대한 믿음이 없어졌을까 그러다가

 

방금 5년전 첫사랑 오빠한테 전화해서 (5년동안 연락안하다가)

이게 다 니때무네 남자에 대한 믿음이 없어졌다

다 니때문에 연애 불량품이 됐다

예전에는 뜨거운 피가 흘렀는데 내가 이렇게 차가워졌다는 둥

(그때 차였었거든요) 아침 8시에 전화해서 어쩔거냐고 빨리 사과하라고 개 진상을 떨었습니다....

 

미안하다고 하는데... 제가생각해도 저 또라이같아요

어떡하죠 ㅜ.....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ㅠㅠ 남에 대한 원망은 좋지 않아요

    힘내세요!

  • 곧 믿음을 줄 수 있는 사람 만나실겁니다 힘내세요
  • 솔직하게 말해드리는게 도움이 될꺼라 믿으며....

     

    네 진상 제대로 부리셨군요 아마 오빠분도 들으면서 어이가 없었을 겁니다

     

    그런데 좋게 생각하면 글쓴분은 참 자기 감정에 솔직하신거 같네요

     

    그런 솔직한 마인드면 혹시 다음에 고백하실 일이 있거나 고백을 받으셨을 떄도

     

    본인의 심정을 솔직하게 털어놓으시면 될꺼 같구요

     

    조금만 까자면 이기적이다라는 면도 보입니다

     

    결국 화난건 본인이고 지금처럼 된게 본인 떄문은 아니라고 생각했기에 오빠한테 전화하신거겠죠?

     

    그런데 잘은 모르지만 첫사랑 오빠가 큰 잘못을 하지 않은 이상 뭐 그리 잘못했겠습니까...그냥 살다보면 헤어지고 하는 거지

     

    근데 다시 읽어보니 그 첫사랑 오빠가 바람이라도 핀 거 같다는 생각도 드네요..

     

    뭐 소주한잔 하시고 다 푸십쇼 그게 최곱디다..에효

     

    글 읽으시면 기분 안좋아지실꺼 같으니 곧 지울께요..

  • 비회원 (비회원)
    2011.8.25 10:04

    그 첫사랑이 사과한다고 마음이 나아질까요...

    연애의 실패는 나를 더 발전시켜주는 토양이에요

    이 기회로 멋있게 성숙하시길..

  • 비회원 (비회원)
    2011.8.25 13:23

    진짜 개 진상 떨었네요... 



  • 아침부터 술드셨나요?

    ㅎㅎ 전화받으신 첫사랑 남자분은 마른하늘에 왠 날벼락이었겠네요..ㅋㅋㅋ

     

    남탓하는거 좋지않아요 ㅎㅎ

    저도 첫사랑이 그리 좋진않았지만

    그것을 토대로 지금은 행복한 연애중이랍니다...

     

    님의 그 솔직한 면

    장점입니다 ㅎㅎ

    그게 나쁜말이든 좋은말이든 자기 맘을 표현하는게

    내숭떠는거보다 훨씬 연애하기 좋은 마인드예요

     

    이제 새로운 사랑을 시작해보세요

    새로운 마음으로요

  • 딱히 드릴 말이 없고..

    ㅠㅠ잘 해결되실거에요

  • 비회원 (비회원)
    2011.8.27 15:07

    미안하다고 하는 그 분 참 괞찮네요

  •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2 뒤에선 뭔 말을 했든 이렇게 말을 해주는게 신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202 롱디 4개월째.8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29
201 손떨림 수전증6 똥마려운 곰취 2011.09.29
200 음대 학생에게 피아노 과외 받는거11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29
199 가을 비가 오니깐...더 보고싶네요5 초라한 노루참나물 2011.09.29
198 옷을 잘입고 싶습니다.18 수줍은 금불초 2011.09.29
197 3년간의 연애와 긴 다툼.. 그리고 헤어졌습니다.8 뚱뚱한 사피니아 2011.09.28
196 사람이.하루 3시간만자고 살수있나요?10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28
195 해운대 까지 가기 너무 힘드네요/.14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28
194 도와주세요 ㅠㅠ60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27
193 저 얼마전에 고백해서 성공함 ㅋ10 눈부신 털진득찰 2011.09.25
192 고민이 있습니다.5 서운한 돈나무 2011.09.24
191 사랑은...2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23
190 여자들한테 문자가 너무 많이 오는데 해결책이 없을까요7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22
189 친구사이9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22
188 밤에 잠을 못잡니다...9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21
187 밤이 짧아졌으면 좋겠어요6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20
186 솔직히 다들 열받으실 수도 있는데요....16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20
185 저는 여자인데도...28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19
184 썸씽녀가 한명있습니다.8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19
183 급히 학교앞에 살(이번학기만) 방을 구해야 될꺼 같은데...6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18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