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좀 또라이같아요 ..ㅜㅜ

글쓴이2011.08.25 08:09조회 수 4355댓글 9

    • 글자 크기

며칠전 연애에 실패하고 난 뒤 곰곰이 생각해봤어요

왜 남자에 대한 믿음이 없어졌을까 그러다가

 

방금 5년전 첫사랑 오빠한테 전화해서 (5년동안 연락안하다가)

이게 다 니때무네 남자에 대한 믿음이 없어졌다

다 니때문에 연애 불량품이 됐다

예전에는 뜨거운 피가 흘렀는데 내가 이렇게 차가워졌다는 둥

(그때 차였었거든요) 아침 8시에 전화해서 어쩔거냐고 빨리 사과하라고 개 진상을 떨었습니다....

 

미안하다고 하는데... 제가생각해도 저 또라이같아요

어떡하죠 ㅜ.....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ㅠㅠ 남에 대한 원망은 좋지 않아요

    힘내세요!

  • 곧 믿음을 줄 수 있는 사람 만나실겁니다 힘내세요
  • 솔직하게 말해드리는게 도움이 될꺼라 믿으며....

     

    네 진상 제대로 부리셨군요 아마 오빠분도 들으면서 어이가 없었을 겁니다

     

    그런데 좋게 생각하면 글쓴분은 참 자기 감정에 솔직하신거 같네요

     

    그런 솔직한 마인드면 혹시 다음에 고백하실 일이 있거나 고백을 받으셨을 떄도

     

    본인의 심정을 솔직하게 털어놓으시면 될꺼 같구요

     

    조금만 까자면 이기적이다라는 면도 보입니다

     

    결국 화난건 본인이고 지금처럼 된게 본인 떄문은 아니라고 생각했기에 오빠한테 전화하신거겠죠?

     

    그런데 잘은 모르지만 첫사랑 오빠가 큰 잘못을 하지 않은 이상 뭐 그리 잘못했겠습니까...그냥 살다보면 헤어지고 하는 거지

     

    근데 다시 읽어보니 그 첫사랑 오빠가 바람이라도 핀 거 같다는 생각도 드네요..

     

    뭐 소주한잔 하시고 다 푸십쇼 그게 최곱디다..에효

     

    글 읽으시면 기분 안좋아지실꺼 같으니 곧 지울께요..

  • 비회원 (비회원)
    2011.8.25 10:04

    그 첫사랑이 사과한다고 마음이 나아질까요...

    연애의 실패는 나를 더 발전시켜주는 토양이에요

    이 기회로 멋있게 성숙하시길..

  • 비회원 (비회원)
    2011.8.25 13:23

    진짜 개 진상 떨었네요... 



  • 아침부터 술드셨나요?

    ㅎㅎ 전화받으신 첫사랑 남자분은 마른하늘에 왠 날벼락이었겠네요..ㅋㅋㅋ

     

    남탓하는거 좋지않아요 ㅎㅎ

    저도 첫사랑이 그리 좋진않았지만

    그것을 토대로 지금은 행복한 연애중이랍니다...

     

    님의 그 솔직한 면

    장점입니다 ㅎㅎ

    그게 나쁜말이든 좋은말이든 자기 맘을 표현하는게

    내숭떠는거보다 훨씬 연애하기 좋은 마인드예요

     

    이제 새로운 사랑을 시작해보세요

    새로운 마음으로요

  • 딱히 드릴 말이 없고..

    ㅠㅠ잘 해결되실거에요

  • 비회원 (비회원)
    2011.8.27 15:07

    미안하다고 하는 그 분 참 괞찮네요

  •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2 뒤에선 뭔 말을 했든 이렇게 말을 해주는게 신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597 환절기 피부트러블3 끔찍한 돌양지꽃 2012.04.16
596 돌겠네요11 멍한 흰괭이눈 2012.04.16
595 모욕당했는데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8 치밀한 자리공 2012.04.16
594 어제 원룸 소음 221 처참한 수련 2012.04.16
593 효원재 너무더워요ㅠㅠ7 해박한 가시오갈피 2012.04.16
592 페북을 하다보면9 촉촉한 여주 2012.04.16
591 지금...커빌옆 벤치에..커플이28 명랑한 노루삼 2012.04.16
590 기숙사 t wifi zone을 아직 쓰는법을 모르는게 고민3 멍한 두메부추 2012.04.16
589 인맥.......ㅠㅠ27 창백한 배나무 2012.04.15
588 학점이 너무 안좋아서 .....7 난쟁이 산초나무 2012.04.15
587 긱사룸메의 냄새 ㅠㅠ 살려주셈 ㅠ15 침착한 노루귀 2012.04.15
586 건도 어떻게 안되나?3 배고픈 우엉 2012.04.15
585 GS25 마요네즈참치 김밥 VS 스테이크 김밥13 초라한 회화나무 2012.04.15
584 밑에 자위고민글 댓글을 읽어보니13 배고픈 우엉 2012.04.15
583 원룸 소음이 너무 거슬려요 ㅠ.ㅜ16 기발한 부용 2012.04.15
582 성관련 고민이 대세인가...10 특이한 인삼 2012.04.14
581 여친이 혼전순결할거래요12 멋쟁이 가시오갈피 2012.04.14
580 남자들은 어떤여자 좋아해요???????????18 착한 마 2012.04.14
579 우리학교 여자들은 담배 안피나요?20 섹시한 산철쭉 2012.04.14
578 은근히 여기에 성 관련 고민들이 몇 개 올라오는 것 같은데..........저도......19 황송한 기장 2012.04.14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