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쓴이2012.02.03 02:25조회 수 6468댓글 8

    • 글자 크기
-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ㅠㅠ 이 글 보니 외로워
  • 익숙해져서 그래요 먼가 색다른걸보여주면 반응할껄요?ㅎㅎ
  • 젠장 (비회원)
    2012.2.3 08:49
    젠장 부러워 ㅠ
  • 저기 (비회원)
    2012.2.3 15:07
    저는 여자고, 지금 어쩌다 알게 된 오빠가 (교환학생프로그램으로 알게됨) 과cc로 4년째 연애중이라는데.. 설마 그쪽은 아닌지 의심이되네요 ㅎㅎ 전 이 오빠가 하는말듣고 엄청 충격을 받았거든요.. 오래사귀는거 별로 안좋은거같다 라며 여자친구가 꽃을 좋아하는데 꽃 들고다니기 쪽팔려서 못주겠다 등등 그래서 그럴거면 왜 사귀냐니까 꼭 엄청 좋아죽어야만 사귀냐 이런식이더군요.. 제가 이런글 쓰는이유는......... 그게 사람성격상 애정표현을 못하는사람이 있는데.. 그게 아니면 그냥 안하는겁니다............. 제 생각엔 그런거같아요........ 남자든 여자든 좋으면 어떻게든 표현하지않을까요? 굳이 애정표현을 하지 않더라도 여자쪽에서 충분히 사랑받고 있다는게 느껴진다면 님처럼 이런 고민을 하지 않겠죠.. 그렇다고 님 남친이 이렇다는건 아니지만.. 그냥마음을 비우세요 ㅜㅜ 이 사람이 표현을 안하니 날 좋아하지 않는건가? 이런생각 따위를 그냥 하지마세요.. 연애도 텀이라는게 있으니까.. 서로 표현하고 좋아죽는 기간이 다시 오기 마련입니다......... 전 저렇게 저한테 소홀히 대하는거 절대 못참아서 그 기간에 다 헤어졌는데 (후회는없지만) 만약 넘겼다면 다시 분위기가 좋아졌을까? 라는 의문도 듭니다..ㅠㅠ 억지로 애정표현 받아내려고 하지도 마시구요..
  •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anonymous글쓴이
    2012.2.3 19:53

    여러가지 정황상 저랑 하나도 맞는 부분이 없네요 ㅠㅠ

     

    진지하게 조언해주셔서 감사합니다만 그냥 과 선후배로 알게된거고

    전 꽃은 극도로 싫어해 꽃선물은 기겁하고 안받는 사람이라 동일 인물은 아닌 것 같습니닼ㅋㅋㅋ

     

    소홀한 것도 아니고 연락도 뜸한것도 아니예요 원래 성격도 장난은 잘치는데 애교는 없습니다 ㅋㅋ

    뭐 평탄한 연애를 했다고 하지만 이런저런 권태기도 겪어봤구요 ㅋㅋㅋ

    지금은 권태기는 아닙니다 ㅋㅋ 다만 많이 편해졌다 뿐이지요

     

    무튼 저 걱정해주시고 댓글 달아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_^

    나이는 얼마 안되보이시지만 성격이 매우 심오하시네요 ㅋㅋ 덕분에 웃고 갑니다! 좋은하루 되세요 ㅋㅋ

  • (비회원)글쓴이
    2012.2.3 20:52
    2년동안 사귀던 남자친구있었는데 원래도 정말 무뚝뚝하고 애정표현 안하던 남자였는데 뭐 사랑한다 이런말은 가끔 해주었지만여... 일부러 저를 괴롭히고 장난치는게 애정표현이었는데 언젠가부터 장난도 잘 안치고 그러더군요.. 물론 연락하고 만나는건 똑같았지만 먼가 좀 ..스킨십도 잘안하고 표현도 안하고 그랬나.. 그때 저는 그냥 그게 마냥 서운하고 미웟는데 나중에 이야기를 들어보니 권태기였다고 그러더군요.. 뭐 위에 댓글보니 권태기는 아니라시니.....ㅎ 편해서 그런거겟죠...오히려 너무 애정표현 받고싶다고 티내지말고 다른 작전을 써보는건 어떨까요 ㅎㅎ
  • 여자친구가 없는 데 이 글을 읽고있다, 읽어보니 부럽다. '추천'ㅋ
  • 진짜 부럽네 읽고 있으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448 비오면 무기력해져요...4 깨끗한 돌나물 2012.03.05
447 전과라는게 생각보다 복잡하군요 ..9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3.05
446 소개팅 했는데 고민..4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3.04
445 어떤 여자가 좋을까요? 진짜 고민이네요9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3.04
444 룸메랑 친하게 지내고 싶어요4 날씬한 극락조화 2012.03.04
443 여학우분들에게4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3.04
442 초딩들이랑은 어케 놀아줘야 되나영?ㅠ7 밝은 하늘타리 2012.03.04
441 고민이예요ㅠㅠ9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3.04
440 여성분들 화장하고 다니시나요?11 꾸준한 털머위 2012.03.04
439 몸에 털이 많아서 고민이에요ㅠ3 뚱뚱한 며느리배꼽 2012.03.04
438 어색해진 후배들과의 관계회복이 고민2 까다로운 댑싸리 2012.03.04
437 근로하고, 주말알바하면 어떨까요??10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3.03
436 제가 이런 고민하면 안되는거 맞죠?6 똥마려운 수리취 2012.03.03
435 -7 찌질한 백일홍 2012.03.03
434 제 시간표중에 커다란 오점..4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3.02
433 여학생의 고민8 난폭한 대마 2012.03.02
432 신입생의 고민!!!7 흐뭇한 골풀 2012.03.02
431 공강때뭐해요...12 청결한 눈개승마 2012.03.02
430 귀가 너무 얇아서 고민입니다.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3.01
429 인간심리에 대해 궁금한게 있습니다.7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3.0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