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 동기랑 심하게 다퉜는데 2학기 시간표가 똑같음..어쩌죠

글쓴이2011.08.09 22:46조회 수 3965댓글 20

    • 글자 크기

 

 

 

시간표 짜고나서 싸운거라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땐 사이 괜찮았는데

 

다 짜고 난 후에 싸웠음

 

서로 잘못한건 아니고 상대방이 잘못한거..

 

그래서 저는 다시는 그 애 얼굴도 보기싫고 말도 하기싫은데 어쩌죠

 

제가 혼자 다니는 경우가 있다 하더라도 보기싫음.. 정정기간에 전공 제외하고 다 바꾸는게 답일까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잘못은 상대방이 했는데 왜 님이 피합니까 ㅋㅋㅋ

  • @화사한 황기

    걔가 자꾸 매달려서여 ㅋㅋ 미안하다고 사과하고 난리인데 꼴보기싫음 받아주기도싫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애보고 니가 시간표바꿔 이말도 하기 귀찮아서..

  • 비회원 (비회원)
    2011.8.9 22:53

    근데 상대편이 계속 사과하는데 안 받아주면

    사과하는 쪽이 다른 사람들이 볼때 좀 더 착해보일껄요?

    일단 사과는 받아주고 피하세요 ㅋㅋ

    서서히 멀어져요..

  •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anonymous글쓴이
    2011.8.9 22:54

    진짜 이런말하기 미안한데 사과고 나발이고 그냥 아예 쌩 하고싶음...............흡..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보면 그냥 짜증만나니까.................... 서서히 멀어지려면 반년.. 그애가 군대를가면 되겠군여...

  • @글쓴이
    비회원 (비회원)글쓴이
    2011.8.9 22:56

    님은 여자고 상대는 남자인가. ㅋㅋ

    둘 관계는 둘째치고 과 다른사람들도 볼꺼 아니에요

    사회 평판도 어느정도 가만해야죠

    상대 쪽에서 개판 치면 학교 다니기 싫어질껄요?

  •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anonymous글쓴이
    2011.8.9 23:01

    네 저는 여자고 그애는 남자에여 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큐ㅠㅠ

    하긴 솔직히 같은 과니까 그런거 신경쓰이기는한다만..

  • @글쓴이

    왜 상대쪽에서 개판치면 학교다니기가 싫은건가요 ㅋㅋㅋㅋ

  • @짜릿한 앵두나무
    비회원 (비회원)
    2011.8.9 23:01

    의외로 뒷담화같은걸로 고생하는 사람 많이 봣음..

    저는 뒷담화 까주면 땡큐하고 즐겨주는 스탈인데 ㅋㅋ

    사람들은 신경 안 쓰는 듯하면서도 거의 다 쓰더라구요

    지금까지 인생 통틀어서 90%이상 사람들 다 신경 쓰던데?

    평판 개판되면 고생하는 사람들 종종 있음

  •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anonymous글쓴이
    2011.8.9 23:02

    저는 그냥 누가 어떻게 욕했느냐에 따라 다른데 ㅋㅋㅋㅋ

     

    쿨하게 넘길때도 있는 반면 그거가지고 맘고생 하기도하고..

     

    근데 그애랑은 일단 그냥 당분간 아니 오랫동안 이야기를 안하고싶음..보기싫어여

  • @글쓴이
    비회원 (비회원)글쓴이
    2011.8.9 23:04

    누가 어떻게 그건 내가 소문을 파야되잖아요,

    그냥 뜬 소문인데 팔 수도 없는데 평판 개판 되는 경우도 있어요

    근원지가 심증은 가는데 내 성격이나 그런거 다 바보 만들어 놓는거..

    더구나 군대로 떠버리면 땡.

    저도 군대에서 뜬 소문 난적 있는데

    은근 곤란할 때 있어요. 크게 신경 안쓰고 오히려 더 설쳤지만;;

  •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anonymous글쓴이
    2011.8.9 23:11

    헐 글쿠나.. 좀 더 생각해봐야겠어여 그러면..........

    하긴.......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글쓴이
    비회원 (비회원)글쓴이
    2011.8.9 23:20

    추가로 적으면요 같은 행동인데 상대방이 다르게 봐요

    난 도와줄려고 하는건데 상대 쪽에서 뭐 이득 노리고 한다고 본다던가

    내가 힘들어 하는데 상대가 도와줄 수 있는데 그냥 지나 간다던지.

    약간 과장한거긴 한데 인원이 적은 과일수록 심하겠죠..

    소문이랑 관계 없다고 생각되면 되는데 소문이랑 관계 있다고 내가 인식해버리면

    상상력의 동물이라.... 먼산으로 가버려요.

    3자가 볼 때 싸운 내용은 별로 안 중요해요 양쪽에서 들으면 다 양쪽 잘 못이 되거든요

    다만 화해하려고 했는데 그걸 받냐 안 받냐가 더 중요하게 봐요.

    일단 님 쪽이 화해 하고 무시하는게 진짜 좋은데

    그쪽에서 화해 걸어 왔으니까 받아주세요.

    화해 하고 나면 땡이에요

    화해했는데 걔가 막 평소처럼 오면 슥 무시하면 되고

    보기 싫으면 안 보면 되요. 그러고 걔가 먼저 싸움 걸어오면 땡큐고.

    그 땐 그냥 착한척 하면 되요. 난 너랑 사이가 멀어지고나서 예전처럼 하기 힘들었다

    이렇게 처리하면되요 근데 싸움 걸일은 거의 없을 꺼고요

    슥 무시하면 조용히 처리 될꺼에요... 남자가 아무리 눈치 없어도....

    문자 몇번 씹히고 말 몇번 씹히면 기분 나빠서

  •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이 말 맞는 말이에요. 왜냐하면 제 3자는 "손뼉도 마주쳐야 소리가 나지~"라는 생각을 하게 되있거든요.

    글쓴분이 자꾸 결백을 주장하시면 그냥 이기적인 X 되는겁니다.

  • 어린나이에 벌써 사람 가리시고 이럼 안됩니다 고객님 ㅋㅋㅋㅋㅋㅋ

    진짜 안좋은 습관이에요.

    저는 제 나이치고 사회생활 꽤 많이 한 편인데, 사회 생활에서 제일 피해야 할께 지금 글쓴분이 하는 행동입니다.

     

    어지간하면 화해 하시고, 거리를 두세요.

  • @유별난 겹벚나무
    anonymous글쓴이
    2011.8.9 23:39

    일단 화해하는게 좋나요.......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근데 얘 성격이 예전부터 뭐 지가 좀 잘못한거있으면 대충대충 넘기려고 하는 버릇있어서 과동기들이 가볍다고 뭐라하고 그랬었음....... 그래서 더 받아주기싫죠 애가 원래부터 진지하고 그랬으면 저도 좋게좋게 풀었을건데 그게 아니니까..

  • @글쓴이

    네 무조건 화해 하시길 바랍니다. '적'을 만드는건 정말 좋지 않아요.

     

    그리고 주제 넘을지 모르지만, 그 분이 잘못한 거 있을 때 대충대충 넘긴다는걸 님이 판단하신건가요?

    아님 주위 사람들이 그렇게 말을해서 그렇게 느끼시는건가요?

    전자의 경우라면 괜찮습니다만, 후자의 경우라면 이 역시 안좋은 습관입니다.

    참 힘든 일이지만 다른 사람 말 듣고 색안경을 끼고 본다는거, 별로 안좋거든요.

     

    마지막으로 첨언하자면, 이때까진 대충대충이였을지 몰라도 이번에는 진지할 수도 있지 않습니까??

    거기다 형식적으론 사과하고 있으니 받아주는게 맞습니다. 물론 앙금이 다 풀린게 아니니 거리 두는건 님 자윱니다.

     

    상대방이 형식적으로 사과를 하면 형식적으로 받아 주기만 하면 되는거에요.

    사과 받아주는거 뭐 어렵다고 안받습니까? 안그래요?? ㅋㅋ

  • @유별난 겹벚나무
    anonymous글쓴이
    2011.8.9 23:52

    전자 후자 둘다네요 ㅋㅋㅋㅋㅋㅋ 제가 겪은것도 있고 주위사람들도 인정하니 아 나만 잘못판단한게 아니구나 싶었음................... 그리고 그냥 아직까진 화해할 마음이 정말 하나도 없네요 오래된일도 아니고해서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좀 더 생각해봐야겠어여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글쓴이

    이렇게 망설이시는거 보니 진짜 아직 순수하신 분이네요 ㅋㅋㅋㅋㅋㅋ

    저나 위쪽에 화해 하고 거리 두라는 분은.. 좀 닳은 분들이에요 사실 ㅜㅜㅜㅜ

    '척' 하라는게 쉽지 않으신거죠 ....ㅜㅜㅜㅜ

     

    인생 선배로써 많은 케이스들을 접해본 결과 화해 하는 척이라도 하는게 최선일겁니다.

    오래되고 나서 화해 하는 척 하면 가식적이라고 더 욕먹습니다 고갱님 ㅋㅋ

     

    충고는 이까지 // 잘 생각 해보셔요 ㅋㅋ

  • 비회원 (비회원)
    2011.8.10 00:24

    남여의 이런 일이라면...

     

    남자가 고백했다가 차인건가....

     

     

    흠...

     

    여자랑 다툴 일이 뭐가 있지??

  • ㅠㅠ 힘내세요 세상에 인간관계만큼 힘든게 없더군여 흑흑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362 왜 사나요?11 멋진 딸기 2012.02.08
361 데이트 할때 돈안내는 여자 ㅠㅜㅠㅜㅠㅜ26 화려한 조록싸리 2012.02.08
360 여기보면 저는 어때요라는 류의 댓글이 보이는데..3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7
359 이게 고민일지...ㅋㅋ;3 유별난 개별꽃 2012.02.07
358 착각 이상으로 자주 마주친다면?18 청렴한 봉선화 2012.02.06
357 무슨감정일까요8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5
356 교수님께 책을 몇권 받았습니다. 답례를 하고 싶은데...6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4
355 주근깨 레이저시술해보신분?1 현명한 감나무 2012.02.04
354 -8 참혹한 우엉 2012.02.03
353 나름의 고민인데..17 포근한 앵초 2012.02.02
352 [좀 혐오나 더러운내용일수도 있음] 가글액이 양치질을 대신할수 있으려나요7 눈부신 피나물 2012.02.02
351 7학기 조기졸업 vs. 여유롭게 8학기5 날씬한 율무 2012.02.01
350 부산대 cc를 못해본게 고민ㅠ9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9 알ftp에대해서 가르쳐주세여~2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8 선물고르기 너무 힘들어요ㅜ4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7 여자친구한테 선물16 다친 깨꽃 2012.02.01
346 과에서 요구하는 과목들2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5 여학우들이 너무 도도하게 구는게 고민20 근엄한 갈대 2012.02.01
344 하 너무 싫습니다. 어떡해 하면 떨쳐낼 수 있을까요?2 섹시한 혹느릅나무 2012.02.01
343 마음만 자꾸 커지네요.....14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1.3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