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마주쳤는데

글쓴이2019.05.08 01:12조회 수 1298추천 수 2댓글 21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그때나 지금이나 잘생겼네! 

인사하고싶었는데 

니가 너무 부담스러워 할까봐 못했어 

혹시 부담스럽지않으면 

니가 먼저 인사해줄래?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요즘 비겁하게 익명성 뒤에 숨어서 이런 글 쓰는 사람이 많은 것 같은데, 이런 글 쓰려면 양심적으로 본인이 누군지 힌트라도 줘야하는거 아닌가요?
    누군가가 악의적으로 계속 이런 글을 쓰는 건 아닌가 의심스럽네요.
    괜히 다른 사람을 오해하게 만들 수도 있잖아요. 그 사람이 오해해서 상처받거나 다른 사람에게 상처주면 님이 책임 지실거에요?
  • @밝은 금불초
    글쓴이글쓴이
    2019.5.8 01:49
    악의적으로 계속 쓰는건 아니고요 처음씁니다;
    익명성을 빌려서 사랑에대한 답답한 속마음을
    털어놓는 기능을 비겁하다고 해석하는 건 방향이 잘못된 거 같네요
    더군다나 익명인 게시판에서
    내가 누구라는것을 내비치면서 나를 알아달라는 것을
    어필할 필요도 의무도 없지않습니까?
    이런 막연한 글에 누가 오해를 하고 상처를 줍니까 .
    나인가? 하고 호기심을 불러일으킬 뿐
    무슨 일이있어서 대노하신진 모르겠는데
    그냥 지나가주세요
  • @글쓴이
    제가 과하게 댓글을 단 건 죄송합니다.
    그렇지만 익명성을 빌려서 이런 글을 쓰는건 여전히 비겁하다고 생각합니다. 자신한테 연락해달라는 말을 안 넣었다면 제가 이 글을보고 비겁하다고 하지 않았겠죠. 자신은 철저하게 익명성 뒤에 숨어있고싶으면서 상대방에게 연락해달라는건 무슨 심보인가요? 비겁하다고 느껴지지 않으시나요? 본인에 대한 힌트를 조금이라도 넣었다면 비겁하다고 하지 않았을겁니다. 마찬가지 이유에요. 익명성 뒤에 비겁하게 숨어있잖아요. 제가 글쓴이분의 상대방이었다면 내 이야기를 한다는 걸 알더라도, 이렇게 철저하게 익명성 뒤에 숨어있으려하는 사람에겐 연락하지 않을 것 같네요.
    비겁하단 소리를 듣기싫으시다면 연락달라는 말을 적지 말던가, 연락달라는 말을 적으려면 적어도 상대방이 알아차릴 수 있는 단서라도 적으란 말입니다. 아니, 차라리 용기내서 직접 연락해보세요. 차라리 그게 훨씬 더 진정성있어보이고 정직한 방법이잖아요? 저라면 정직하고 용기있는 사람에게 인간적으로 더 끌릴 것 같네요.
    그리고, 밑에 댓글보면 상처받은 사람이 없다고 말하긴 힘들 것 같네요.
  • @밝은 금불초
    글쓴이글쓴이
    2019.5.8 10:45
    어 네 잘알겠고요
    전 님 댓글에 더 상처받았네요 ;;
    님이나 상처주지마시고 그냥가시라구욤ㅎㅎ
  • 어디서 마주쳤어요?
  • @억울한 곤달비
    글쓴이글쓴이
    2019.5.8 01:50
    워낙좁은 곳이라 ㅎㅎ
  • 아니겠죠 ㅠㅠ
  • @억울한 곤달비
    글쓴이글쓴이
    2019.5.8 01:57
    혹시 장소초성이라두 ㅠ
  • 저녁 8시쯤 맞나요?
  • @억울한 곤달비
    글쓴이글쓴이
    2019.5.8 02:13
    더 늦은 저녁이었어요
  • 여자들 종특이다 진짜. 그래봤자 그 남자는 글쓴이가 누군지 특정안되면 별생각 없음.

    글쓴이가 원하는 그림 나오려면
    : 그남자가 파누를 함. 피누에서 이글을 봄. 이 글을 보고 상황이 생각남. 인사를 할걸 그랬나 라는 생각이 듦. 담번엔 인사를 함.
    이 무슨 극악한 확률? ㅉㅉ
  • @고고한 족제비싸리
    글쓴이글쓴이
    2019.5.8 01:52
    응 확률 따진적도 없고
    그냥 하고싶은말 직접 못하니 답답해서
    여기다 끄적인건데? ㅉㅉ
  • @글쓴이
    답답하면걍 끄적이면 되는데 결론이 니가먼저인사해라 난 안한다 이건데 ㅋㅋ
  • @고고한 족제비싸리
    글쓴이글쓴이
    2019.5.8 03:15
    상황상 내가 먼저인사하면 안되는 상황임
    혼자 넘겨짚지마셈요;;;;
  • 댓글들 왜 이리 꼬였음
  • @예쁜 선밀나물
    글쓴이글쓴이
    2019.5.8 02:04
    제 말이요 ㅠ 어휴
  • 댓글이 꼬였긴 하지만 관심 있으면 먼저 다가가보는 것도 좋을 거 같아요!
  • ㅈㅂㅈㅅㅇ?
  • @근육질 이질풀
    장범준소울
  • 미안하지만 우리 예전 추억은 좋은기억으로만 남기고 싶어. 행복하게 잘살고 응원해
  • 좋은 추억이었고 다신 보지말자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아 짝사랑하는 형님들 쫌 진짜108 anonymous 2019.11.11
3년지기 여사친한테 고백했다 까였습니다8 anonymous 2019.11.11
휴가나왔는데 여친이 다른 남자 생겼답니다15 anonymous 21 시간 전
여자분들 여자가 저보고 원래 그렇게 무뚝뚝하냐고 물어보는데 무슨뜻인가요?20 착실한 가죽나무 2019.10.29
여사친 사랑하는데요10 유별난 가는괴불주머니 2019.10.29
[레알피누] 전여친이랑5 잉여 큰까치수영 2019.10.29
심심하네요3 난폭한 냉이 2019.10.29
아랫글이랑 비슷하네요ㅠ1 거대한 구골나무 2019.10.28
한달만났던 사람인데 아직도 생각나요.4 재수없는 마 2019.10.28
[레알피누] 남친있는데17 아픈 닭의장풀 2019.10.28
나는 소개팅 싫던데7 화난 향유 2019.10.28
[레알피누] 연애9 냉정한 남천 2019.10.28
12351 흔한 사철나무 2019.10.28
[레알피누]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나말고11 화려한 떡신갈나무 2019.10.28
에휴 연애나 많이 해야겠다 유별난 뽀리뱅이 2019.10.28
2000일도 따로 챙기나요?11 명랑한 도라지 2019.10.27
[레알피누] .10 의연한 오이 2019.10.27
.1 착실한 비목나무 2019.10.27
.21 흐뭇한 나도바람꽃 2019.10.27
이게 그렇게 오글거리는 말인가요?14 키큰 메꽃 2019.10.27
소개팅 주선자10 교활한 금새우난 2019.10.27
내일보면2 냉철한 장미 2019.10.27
수업시간에11 안일한 큰괭이밥 2019.10.27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