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히 그때 그 사람이 무슨 생각을 했는지 모르겠네요

글쓴이2019.01.20 03:07조회 수 1000추천 수 2댓글 6

    • 글자 크기

몇년 전 짧게 만났던 사람입니다. 고백도 먼저 해왔고 저도 그 사람이 좋았던터라.. 아니 저도 그 사람에게 좋아하는 티를 계속 내왔던터라 시작은 좋았습니다.

그런데 연애 기간이 세자리수가 되어가기 전에 그 사람은 어느날부턴가 손바닥 뒤집듯 바뀌었죠.

마치 갑자기 날아와 옷에 붙은 벌레를 떼어내듯 저를 떼어내더군요.

헤어지면서 그 사람은 저가 그 사람과 접촉할 수 있는 모든 수단을 끊어버렸죠. 그 이후로 그 사람은 저에게는 이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사람처럼 죽은사람처럼 되어버렸어요.

너무 갑작스럽게 변해버린 그 사람을 아직도 생각하는 건지 아니면 그 사람이 그렇게 변했던 이유에 대한 의구심이 해소되지 않아 아직도 생각하고 있는지 모를정도로 자주 생각나네요.

 

다른 사람이 생겼던걸까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질려서. 너무 갑작스레 질려서.
    사랑에 서툴어서. 그 때문인지 잘해줄 자신도 없고.
    질려서. 이별을 고할 때의 예의를 갖출 줄 몰라서.
    질질 끄느니 그렇게 단번에 해내는게 상대를 위하는거라 착각해서. 행여 미련이 남아 연락이 오고갈까 죄다 차단.
    아닐 수도 있겠지만 저는 그랬어요
    매번 그렇네요 전..
  • @더러운 탱자나무
    글쓴이글쓴이
    2019.1.20 05:44
    그렇게 이별하면 상대방이 가끔 생각나고 미안한가요? 아니면 그냥 생각조차 안나나요?
  • @글쓴이
    미련했던게 서툴렀던게 이따금씩 미안하죠
    하지만 짧은 시간이었기 때문인지 시간이 지나고 나면 그 사람에 대한 기억은 서툰 이별에 대한 미안함 뿐이네요
    추억들은 온데간데..
  • 제 경우랑 비슷하네요. 저는 그 당시 그 사람이 큰 실수 몇 번을 해서 그게 결정적이었던 것 같아요. 말하는 스타일이나 화났을때 어떻게 하는가, 평소 결정과정에서 나를 고려하는가 등 사소할 수도 있는 부분이 쌓이면서 이건 대화로 해결할수 있는 부분이 아니라고 결심하게됐어요. 한 2년이 지났는데 그때는 모질게 끊어냈지만 (모질었다는건 그만큼 힘들었다는 겁니다. 단순히 다른 사람 생겼나? 라고 생각한다면 아직 그 사람이 받은 상처를 이해못한다는거에요) 지금은 그냥 이해가 가기도 해요. 시간이 어느 정도 흘렀다면 한번쯤 연락해보는 것도 나쁘지 않다는 생각이 듭니다.
  • @난폭한 수국
    글쓴이글쓴이
    2019.1.20 09:24
    그럴 수도 있네요.. 그 사람이 더 힘들었을지도 댓글 고마워요.
  • 저울질 하다 한쪽 선택한거에요~ 아마 선택한 한쪽이랑 헤어지면 연락 다시 올거에요~ 말도 안되는 변명하면서..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기 센 여자랑 연애하고 헤어진 후기32 anonymous 2019.08.19
여자친구가 협박, 폭행죄로 고소하겠답니다.68 anonymous 2019.08.15
진짜 말을 예쁘게하는건 중요한것같아요10 anonymous 2019.08.21
인연이면 다시 이어지겠지ㅔ3 살벌한 실유카 2019.02.14
선톡해놓고2 깜찍한 족두리풀 2019.02.14
.10 착실한 큰방가지똥 2019.02.14
마이러버 신고6 자상한 노루발 2019.02.14
마럽 카톡 아디1 명랑한 개머루 2019.02.14
.2 명랑한 닭의장풀 2019.02.14
[레알피누] 제발 매칭 꿈이라고 말해줘..12 자상한 차나무 2019.02.14
매칭 첨 되었는디...3 점잖은 솔나물 2019.02.14
카톡 아디 검색허용 안하시면 신고합니다4 게으른 노랑물봉선화 2019.02.14
검색비허용 ㅋㅋ5 털많은 비목나무 2019.02.14
매칭성공 나이따~ 과감한 오미자나무 2019.02.14
이제 나이때문이라도 마럽 안될듯11 초라한 독말풀 2019.02.14
마이러버 매칭 존예녀다 ㅎㅎ13 건방진 배초향 2019.02.14
애매한 관계의 후배하고 좋게 관계 끝내고 싶어요.27 훈훈한 벌개미취 2019.02.14
사랑한다1 키큰 소리쟁이 2019.02.13
부담스러워하는것??3 느린 편백 2019.02.13
여자한테 잘생겼다는 소리 듣고싶다..19 친근한 맨드라미 2019.02.13
마이러버 매칭 12시?1 수줍은 돈나무 2019.02.13
예비졸업생 마이러버4 바쁜 큰개불알풀 2019.02.13
.7 진실한 모감주나무 2019.02.13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