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한다는말

글쓴이2019.03.01 22:08조회 수 379댓글 3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다들 언제쯤, 어떤상황에, 어떤마음으로 하셨나요?

문득 궁금해지네요 다른사람들의 연애가 ㅎㅎ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할때
  • 하루는 이야기를 하다가 나중에 늙어서 이야기를 했어요. 그러다 문득 늙어서 누구 하나가 빨리 죽게된다면 혹은 아프게된다면.. 그게 만약 나라면.. 나를 잊고 새로운 사람을 만났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어요. 물론 슬픈일이지만 상대방의 슬픔이 훨씬 더 크게 느껴졌어요. 그래서 나를 잊고 행복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어요. 그런데 상대방도 저와 똑같이 생각하고 있더라구요. 그때 처음으로 사랑한다고 말했어요.
  • @태연한 모과나무
    글쓴이글쓴이
    2019.3.2 11:20
    우와... 어딘가 로맨틱하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소심한데 연애하고 싶은 남자 필독.4 anonymous 2020.06.01
화제의 글 새내기 때 엄청 들이대던 선배12 anonymous 2020.06.02
화제의 글 여초카페 하는 사람 거르라는 이유3 anonymous 2020.06.03
55494 ..4 청결한 참나물 2019.07.24
55493 소개팅 번호주고받고 얼마만에 연락 하나요?8 참혹한 사람주나무 2019.07.24
55492 [레알피누] 여자 선물7 흐뭇한 병꽃나무 2019.07.24
55491 마음이 떠난거랑 권태기 같은건가요?9 천재 궁궁이 2019.07.24
55490 자기중심적인 남자친구..,,15 겸손한 오동나무 2019.07.24
55489 [레알피누] .27 도도한 동자꽃 2019.07.24
55488 [레알피누] .25 추운 부겐빌레아 2019.07.23
55487 [레알피누] 애인있는데2 진실한 금사철 2019.07.23
55486 .26 세련된 가시연꽃 2019.07.23
55485 .13 질긴 둥근잎유홍초 2019.07.23
55484 .20 눈부신 독말풀 2019.07.23
55483 헤어짐이 잦았던 연인분들16 게으른 호박 2019.07.22
55482 클럽다니는 사람 거르라는 이유12 착실한 이고들빼기 2019.07.22
55481 2년 사귄 남자친구와 헤어졌어요32 게으른 호박 2019.07.22
55480 남자친구와 지내는게 의미없이 느껴져요24 잘생긴 능소화 2019.07.22
55479 후회) 부담스럽게 안할걸8 친숙한 흰털제비꽃 2019.07.22
55478 생리중에는14 멍한 소리쟁이 2019.07.21
55477 부산대 남학생들 이리와서 교육 좀 받고 가실게요25 근엄한 비짜루 2019.07.21
55476 .23 친근한 반하 2019.07.21
55475 .3 친근한 반하 2019.07.2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