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연시가 연애에 도움이 돼요?

글쓴이2019.02.24 16:17조회 수 774댓글 17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제가 친구들한테 제 연애사를 얘기해줬더니, "그렇게 하면 여자쪽에서 어떻게 생각하겠냐?" "넌 왜 이렇게 눈치도 없고 센스도 없냐?" 그러더라구요. "너 한번도 미연시 안해봤냐?" 하면서 꼭 미연시 해봐라 그러더라구요. 미연시가 미소녀 연애 시뮬레이션 줄임말인건 알고있는데 관심도 없었고 한번도 안해봤거든요. 근데 생각해보면 미연시가 맥락이랑 분위기 읽어서 상대한테 호감따내는 게임이니까 좀 도움될거같기도하고? 그런생각 드네요. 다른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아 그리고...... 너무 하드코어한거 말고 좀 개연성있는 게임있으면 추천좀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_ _ ) 꾸벅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5586 헤어지고 한달도 안 된 분한테9 난쟁이 애기부들 2019.08.03
55585 [레알피누] 고백했는데5 명랑한 땅비싸리 2019.08.03
55584 [레알피누] 복잡하네요8 근엄한 남천 2019.08.03
55583 [레알피누] 헤어진 연인에게 받은편지들 어떻게하시나요?28 피로한 왜당귀 2019.08.03
55582 20대후반 남친 생일선물 키링4 초조한 인삼 2019.08.03
55581 .40 싸늘한 반송 2019.08.02
55580 [레알피누] 보통2 꼴찌 해당 2019.08.02
55579 [레알피누] 마음이 식었다고 생각해서17 점잖은 헬리오트로프 2019.08.02
55578 사람한테 받는 상처가 진짜 큰거 같네요14 일등 중국패모 2019.08.02
55577 쓸데없는 자존심11 짜릿한 참꽃마리 2019.08.02
55576 운동 하시는 동지여러분들24 유능한 기린초 2019.08.02
55575 .6 냉정한 자란 2019.08.02
55574 분명히 기분좋은 날이었는데4 머리나쁜 부용 2019.08.02
55573 .15 싸늘한 반송 2019.08.02
55572 이유없이 누군가가 좋아진 경험있나요?17 침착한 동의나물 2019.08.02
55571 .48 즐거운 부추 2019.08.01
55570 대놓고 우람한 체격 vs 말랏는데 벗겨보니 은근 근육질20 흔한 댑싸리 2019.08.01
55569 .12 억쎈 광대나물 2019.08.01
55568 [레알피누] 4년 연애, 이별 후 너무 힘들어요24 유별난 며느리밑씻개 2019.08.01
55567 .5 친근한 등골나물 2019.08.0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