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한테 선물이 받고싶어요

글쓴이2019.04.30 15:52조회 수 1364추천 수 1댓글 15

    • 글자 크기

제목이 좀 자극적일수 있지만 말 그대로에요

 

근 6개월간 각종 기념일 축하할만 일이 있었는데 항상 저만 열심히 챙기고 선물을 한번도 못받았네요 혼자 가방에 지갑에..

예를들면 같이 취업했는데 저만 취업 축하선물 챙겨주는 그런식?

좀 있다 챙겨주겠지.. 하면서 넘겨온게 벌써 네번째네요

 

직장인이라 돈이 없는건 아니구요 

2년 가까이 만나본 결과 원래 주는걸 잘 못하는 사람인거같아요

 

절 위해 고민하고 제가 좋아하는것들, 필요한걸 누군가 생각하고있다는 그 기분이 너무 느끼고싶어요

저는 남친이 필요한게 뭔지 어떻게 해야 기뻐할지 항상 생각하는 편인데..

 

연애하면서 선물주고받고 싶어하는기분 이상한건가요

참다참다 답답하네요ㅜㅜ 이런 기분을 털어놓아도 될지..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연애초도 아니고 2년이나 됐으면 포기하는게 정신건강에 이롭지 싶습니다
    님이 부모님도 아닌데 무작정 사랑퍼주고 만족할순 없어요 계산적인게 아니라 사람관계에서 기브앤테이크는 당연한거임
    근데 상대입장에서는 님이 먼저 나서서 해주고 자기한테 뭐 없냐고하면 내가 언제 이거 사달라고 했냐 이렇게 말할껄요?
    오해의 여지가 있을 경우도 아니고, 둘이 잘 모르는 사이도 아닌데 님이 말을 해야만 아는 건 말해줘도 모릅니다
  • 이해해요.. 대단한거 바라는게아니라 정말 싸구려 어떤거를 줘도 살때만큼은 여자친구를 생각하면서 샀다는거잖아요.. ㅠㅠ 솔직히말해보는건 어떨까용..ㅠ
  • 한번 줬을때 못받았으면 더이상 안주셨어야죠ㅠㅠ
  • 이건 좀 남친분이 너무하신 듯
  • 상대방한테 직접 말하시죠
    선물 안줘본 사람들은 말하기전엔 절대 모릅니다
  • 서로에게 서로가 원하는 것을 얘기하는 것은 참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서로 얘기했는데도 불구하고 상대가 나의 욕구를 채워주지 않는다면 잊었거나... 무관심하거나... 겠죠... 혹시나 안해보셨다면 얘기해보시길 바라고, 저는 사랑의 5가지 언어 라는 책에 나오는 거로다가 연애하면서 서로 원하는 것에 대해 얘기해보곤 했어요!! 굳이 저 책 아니더라도 꼭... 글쓴이 님의 기분을 얘기해보시길 ㅠ
  • 저 그런여자친구 사겨봤는데 아에 그냥 누구한테 주는 즐거움을 모르는 사람이더라구요
    지나가다 저는 여자친구 그냥 옷을봐고 여자친구한테 어울리겠다 이런생각도 먼저나고하는데 여자친구는 그런 생각 1도없더라구요 내가 왜 남을 챙겨야하는지? 이런 마인드
    좀 남 챙길빠에야 내자신 맛있는거 더 먹고 자기 옷, 악세사리등등 더 사자는 마인드라 진짜 그런 조짐 보였을때 바로 똑같이하거나 그냥 개씹손절 아니 익절해야했어야하는데
    그뒤러도 챙겨'만'주다가 지쳐서 헤어지자했습니다
    사람 안변하더라구요
    서로 기본적으로 내 애인한테 내사람한테 베풀고 그거받고 기뻐하는모습에 댓가는 없더라도 그모습만 봐도 나도 기분좋은 마음가진분 만나세용 저도 그럴려구요
  • 사람은 고쳐쓰는게 아니라서....다른 분 만나셨으면 싶네요...
  • 왜사겨요?
  • 아니 길 가다가 소소한 선물들, 니 생각나서 샀어 ㅎㅎ 이런거는 바라지도 않는다 그거야 진짜 그런 성향이 아닐 수 있으니. 근데 취업이나 기념일같은 날엔 상식적으로 선물 주고받잖아요 (서로 미리 얘기된게 아니라면)설령 준비 안했대도 상대가 주면, 그 다음 기념일엔 준비를 하든지... 저라도 꽁기하
  • ㄷ.. 왜 사귀지;; 데이트 비용에서 남친이 많이 내서 그냥 퉁이라고 보는 느낌 아니시면 헤어지는거 추천합니다;;
    데이트비용은 6:4인데 선물 안해주는거면 그럴수 있다고 생각해요.
  • 2년 만났는데 좀 에바..
  • 핵공감,,
    진짜 고쳐쓰는거 아닐까요?
    비싼걸 바라는 게 아닌데ㅜㅜ
  • 전 부족한 상황에서도 늘 영양제 챙겨주고 꽃도 선물해주고 인형이나 악세사리 같은 것도 선물해주고 했는데 버림 받았습니다ㅠㅠㅠㅠ 제가 아주 잠깐 몸이 아팠다는 이유로....

    글쓴이분 남친이 부럽네요ㅠㅠㅠ 저렇게 하고도 사랑 받을수 있다니....전 상처가 커서 연애는 꿈도 못꾸고 있는데
  • 꼭 주는거 하나도 없으면서 받는것만 원하는 사람있죠 그런사람은 단호히 말해주거나 끊어내야 함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배우자 몰래9 anonymous 2019.06.19
나같은사람~6 anonymous 20 시간 전
[레알피누] 아 드디어 헤어졌어요10 anonymous 2019.06.23
이수역 사건도 글만 보면 남자가 개쓰레기임1 어두운 어저귀 2019.06.04
[레알피누] 고백할 때 말?11 서운한 털쥐손이 2019.06.04
현타가 오네요2 근엄한 지리오리방풀 2019.06.04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27 도도한 수박 2019.06.04
먹버글 댓글 진짜 충격 ㅋㅋㅋㅋㅋ27 피로한 만첩해당화 2019.06.04
먹버당한게 여자탓이라는 이상한 사람들때문에 빡칩니다35 끌려다니는 노박덩굴 2019.06.04
남사친 여사친관계7 난쟁이 참깨 2019.06.04
여친 or 남친과 관계할때 궁금한점13 초라한 맑은대쑥 2019.06.04
[레알피누] 사람에 대한 공포심이 심해지네요137 멋쟁이 해국 2019.06.04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6 찌질한 배초향 2019.06.04
.6 섹시한 장구채 2019.06.04
진지하게 얼굴이랑 이름만 아는 사람한테 연락해보는거8 냉정한 송장풀 2019.06.04
ㅠㅠ2 천재 황벽나무 2019.06.03
여자분들! 헤어질 걸 알고 만난 분들 있으세요?2 때리고싶은 도꼬마리 2019.06.03
[레알피누] 빛과 어둠7 일등 갈풀 2019.06.03
별꽃6 일등 갈풀 2019.06.03
좋아하지 않는 여자6 싸늘한 칼란코에 2019.06.03
[레알피누] 요새는 번호같은거물어봐도 안알려주죠?9 늠름한 자주괭이밥 2019.06.03
여자 꼬시는 데에 차는 중요하지 않아요7 끌려다니는 삽주 2019.06.02
남자친구랑 할때 ..!23 게으른 꿩의바람꽃 2019.06.02
이전 1 ...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762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