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지내요

글쓴이2019.07.25 21:05조회 수 716추천 수 7댓글 4

    • 글자 크기

언젠가 당신이 눈물을 그렁거리면서

새로운 사람이 생겼다고, 미안하다고, 그만 만나자고

그렇게 울먹거리는 목소리로 읊조렸을 때부터 

저는 당신에 대한 감정과 추억을 

마음속 깊숙히 묻어버렸습니다

그런데 마음 속에 비바람이 몰아치는 날엔

어김없이 감춰졌던 그때 그 기억이 밖으로 드러나서

자꾸 발이 걸려 고꾸라지더군요

 

이렇게 해서는 안되겠다는 생각에

몇달만에 당신을 불러내어 마주했습니다

우리는 그렇게 같이 잔잔하게 웃고 떠들며 

그 감정과 추억을 다시 파올려

행복했던 순간이라는 소담한 상자에 살포시 넣고

마음 속 다락방 깊숙한 어딘가에 넣어놨습니다

 

나를 다시 만나준 당신의 용기 덕분에

이제 당신과 함께 했던 그 오랜 시간은

더이상 내 발목을 잡는 악몽이 아니라

한번즈음 아스라이 떠올릴 수 있는 

그런 슬프고 아름다운 기억으로 남게 되었네요

고맙습니다

당신도 행복하시길 바래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7682 친구 예비형수님 과거 동거사실 친구에게 말하고 왔어요.76 신선한 솔나리 2015.05.22
57681 씨씨 한번 못해보고 학교 떠나겠네요ㅠㅠ76 의연한 우단동자꽃 2014.06.02
57680 가슴들먹이는 사람들76 싸늘한 금목서 2013.11.01
57679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76 야릇한 먼나무 2013.05.05
57678 .76 무례한 올리브 2013.04.06
57677 착한남자 만나고싶다76 어설픈 수송나물 2012.12.12
57676 내가 돈주고성을 안사거나 원나잇을 안하는 이유는 하나다.75 운좋은 조 2019.01.25
57675 [레알피누] (19) 여친에게 고딩 검색한거 들켰어요75 눈부신 타래붓꽃 2018.12.29
57674 신라대랑 연애하시는 분들75 태연한 삽주 2018.12.27
57673 [레알피누] 여자친구랑 데이트비용이요,,75 겸손한 가락지나물 2018.12.25
57672 남자친구가 전 여자친구랑 잤다는걸 알았어요.75 교활한 조록싸리 2018.07.12
57671 차 없는 커플75 화사한 비목나무 2018.05.02
57670 .75 세련된 은목서 2018.02.19
57669 헤어진 여자친구가 다시돌아올까요?..75 부자 가시여뀌 2018.01.26
57668 .75 활동적인 박하 2017.04.23
57667 남친이랑 살때문에 싸웠어요..너무 화나요..,75 불쌍한 배초향 2016.09.10
57666 집돌이 만나고 싶어요75 야릇한 우산나물 2015.06.10
57665 이제 너를 보낸다.75 착실한 골담초 2015.06.08
57664 남자볼때 뭐부터 보세요?75 피곤한 은백양 2015.05.08
57663 29살이 번호따는거 오바지?75 키큰 라벤더 2015.05.04
이전 1 ...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897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