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우님들께서는 연인에게 이 말을 들으면 어떤 생각이 드시는지 궁금해요.

글쓴이2019.08.25 00:47조회 수 2180댓글 20

    • 글자 크기

여자친구와 저 모두 직장인이고 여자친구는 보통 2주에 한번씩 주말이면 본가로 가요.

본가와의 거리가 좀 있다보니 본가 갈때는 못보고 저도 평일에는 외지에 가다보니 평일에는 거의 못보는 상황입니다.

근래 여자친구가 고향에 가서 카톡을 하고 있었는데, 도란도란 이야기하다가 여자친구가 잘자라고 하길래

더 이야기하고 싶어서 이런 저런 이야기하다가 여자친구가 '잘자 그럼 이만' 이라고 하는데

제가 소심한건지 이상한건지 이 말이 너무 기분이 나쁘고 섭섭한거에요...

그래서 제 기분을 말했더니 드라마를 보고 있는데 자기는 얘기도 다했고 잘자라고 하고 끝날 이야기이니 그냥 딱 정리하고 다른 일을 하고 싶었다고 동시에 여러개 하는거 보다 하나씩 집중해서 하고 다른거 하는게 마음이 편하다고 하는데...

이렇게 말을 하는데 아 나랑 이야기하는게 일 같이 느껴졌구나란 생각이 들면서 다소 회의감이 드네요....

평소에도 이런 느낌이 있어서 우리가 만나는게 일처럼 느껴지지 않도록 많이 노력했는데, 오늘따라 함께 하지도 못하고 멀리 떨어져서 카톡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 말을 들으니 마음에서 자꾸 울리네요.

 

제가 너무 과민하게 반응하는게 또는 여자친구를 배려하지 못하는게 아닌지 학우님들께 여쭙고 싶어요. 곧 대화를 해보기로 했지만, 제가 사소한 것에 너무 집착하는거라면 놓아주는게 좋지 않을까 싶어 생각이 많아지네요.

 

(의식의 흐름대로 적은거라 정황이 부실하네요ㅠ 부족한 설명이 있다면 댓글로 말씀해주세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서로 약속 하나 하는 것 어때요? 지금의 대화를 멈출 수 있는 신호 같은 것이요.
  • 사랑은 좋지만 삶은 살아야하니까요.
  • @어두운 양배추
    글쓴이글쓴이
    2019.8.25 00:59
    지금의 대화도 소중하고 중요한 대화라고 생각해서 정리가 필요할거 같아 멈출 가는 없을 거같아요.. 하지만 학우님 조언에 대해 감사합니다!ㅎㅎ
  • @글쓴이
    아뇨 아뇨 그런게 아니라, 그 왜 밤새 전화하고, 문자하다보면 내일 일 때문에 누군가 일찍 자야하거나, 유달리 오늘 피곤해서 자고 싶을 때 아니면 지금 당장 해야할 일이 있지만 연락 온 게 너무 사랑스러워 연락을 받았더니 생각했던 것보다 길어지는 경우.... 이럴 때 서로 마음에 상처를 덜 받을 만한 마법의 단어 같은걸 서로 약속해놓는거죠.
  • 이런 약속이 없다면 "그럼 이만" 같은 표현이 다음에도 나올 것 같거든요. 그러면 또 상처받으실 거예요.
  • @어두운 양배추
    글쓴이글쓴이
    2019.8.25 01:14
    아 어떤 말씀인지 이해했어요. 그점은 둘이 앞으로도 충분히 이야기해봐야 할거 같아요. 다만 피곤하고 일이 있다면 충분히 이야기할 법한 친구란걸 알기에 그렇게 말한 것이 더욱 섭섭한거 같아요ㅠㅠ
  • 님 말이 재미가 없고 부담스러우니 여친이 그런 말을 한 거겠죠.
  • @미운 털중나리
    글쓴이글쓴이
    2019.8.25 01:02
    모든 정황을 그대로 말씀드리긴 어렵지만, 그런 상황에서 오간 대화는 아니라고 생각해요. 그래두 님이 말씀하신거처럼 제가 이 친구에게 조금 재미가 없는 이야기를 했던거 같기두 하네요. 의견 감사합니다! 좀 더 스스로 생각해봐야겠네요.
  • 충분히 느낄법한 서운함인거 같아요.
    저였으면 이걸 그대로 한번 조심스럽게 직접 전했을거같아요. 최근에 이러이러해서 사실 서운했다 등등.
    연인사이라고해도 한번씩은 서로 감정검진같은거 해야함ㅋㅋ
  • @자상한 리아트리스
    글쓴이글쓴이
    2019.8.25 01:11
    그렇지요. 서운함은 표현했지만 둘 모두에게 약간 앙금만 남아있는 상태라 직접 이야기해보고 풀어야할거 같아요. 카톡으로도 이언 점에서 서운하다는건 이야기했지만 카톡으론 한계가 있는거 같네요ㅎㅎ 조언 감사합니다.
  • 아니 그래도 말한마디 좋게해주지.... 많고많은 말중에 연인한테 그럼 이만이야.... 서운하시겠다
  • 대화를 끊는다는 표현이라는거 잘 아시잖아요.
    잠을 자지 않더라도 책을 본다거나 유튜브를 본다거나 인터넷을 한다거나 자기만의 시간을 갖고 싶어하는데... 솔직히 애인과 대화하는거 좋지만 끊고 싶어할 땐 끊어주세요. 저는 사소한 것에 신경 쓰는거라 느껴져요. 그리고 만약 저같은 사람이라면 이 소재로 서운하다고 하면 겉으로 티는 안내도 상당히 피곤하다는 느낌을 받을 것 같네요.
  • 개인만의 시간이 있어야한다는것 매우존중
    다만 여친분의 단어선택은 미스
  • 다른남자생겨서 갈아탈 준비중
  • 저 진짜 궁금한거 있는데 혹시 여자분 유튜브 크림히어로즈 보새요?? 고양이 유튜브인데 거기에 그럼이만 이라는 말이 자주 나와서 저도 썼더가 남친이랑 싸웠거든요
  • @머리좋은 고사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 저도 구독자인데 ㅠ 너무 ㅠ 공감요
  • 그냥 여자분이랑 성향이 다르신거 같아요
  • 뭐 해야할거 있으면 ‘ 나 이제 ㅇㅇ하다가 자야겠다 미리 굿밤♡ ‘ 이러면서 대화 마무리+굿나잇 인사도 같이 했는데..
  • 기본적으로 못된 건 아닌데 매정한 사람.. 싫당 ㅠ 친구사이에도 저런 사람 싫어요
  • 그럼이만은 되게 상투적이고 상대를 귀찮아하는 느낌이에요 부드럽게 말할수도 있지않나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7687 사랑하고 싶다.6 활동적인 수박 2020.05.13
57686 인생을3 추운 담배 2020.05.13
57685 [레알피누] 소개팅!!8 괴로운 옥잠화 2020.05.13
57684 [레알피누] [익명의편지] 여보에게4 센스있는 겨우살이 2020.05.13
57683 2 세련된 클레마티스 2020.05.13
57682 호감을 표현하기 위한 편지에서4 천재 족두리풀 2020.05.12
57681 카톡은 매일 오는데10 날렵한 세쿼이아 2020.05.11
57680 .4 명랑한 모란 2020.05.10
57679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1 치밀한 보리수나무 2020.05.10
57678 소설1 치밀한 보리수나무 2020.05.10
57677 .3 무심한 솔나물 2020.05.10
57676 에이씨 잘생긴 환삼덩굴 2020.05.10
57675 전남친 외모가 잘생기면 헤어지고 나중에 더 생각나나요?11 질긴 노루귀 2020.05.10
57674 .5 똥마려운 떡신갈나무 2020.05.10
57673 .2 명랑한 모란 2020.05.10
57672 .19 따듯한 리기다소나무 2020.05.09
57671 소설1 허약한 부겐빌레아 2020.05.09
57670 덴마 식스틴 씨리즈 명작입니다..4 운좋은 들메나무 2020.05.09
57669 과정은5 조용한 주름조개풀 2020.05.08
57668 아저씨들 취향인가 봄46 현명한 물달개비 2020.05.08
이전 1 ...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897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