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쓴이2019.04.29 16:44조회 수 1040댓글 15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헤어지고

전남친한테 사람취급도 못받고 모진 말 다들었는데도

감정이 남아있어요

내가 나를 좋아했더라면 안그랬겠죠?

나를 좋아하고싶어요ㅜ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본인에 대한 사랑은 혐오로부터 시작하는 것이니 밑바닥까지 훑어보시고 다시 올라와보세요. 저도 나락 끝까지 내려갔다가 한번 올라오니 다시 잘 안내려가네요. 밑바닥을 내려가는 방법은 과거의 모든 잘못을 되새겨 보는 겁니다.
  • @부지런한 바위취
    글쓴이글쓴이
    2019.4.30 20:55
    시간 내서 따뜻한 댓글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ㅜ 남은 일주일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길!~
  • 저도 전여친이 너같은거 만나주는거 감사히 여기라고하더라고여.. 참.. 그 말듣고도 그땐 화가 안났는데 시간지나니까 자존감개박살나고 지금 열심히살고있습니다..
  • @엄격한 콜레우스
    글쓴이글쓴이
    2019.4.30 20:55
    시간 내서 따뜻한 댓글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ㅜ 남은 일주일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길!~
  • @엄격한 콜레우스
    여자친구 인성 미친ㅋㅋㅋㅋㅋ 잘 헤어졌어요진짜로
    글쓴이님 소중한 사람입니다 힘내서 좋은 인연 만납시다
  • 그럴땐 님을 애지중지 키워주신 부모님을 떠올립시당
  • @착실한 대추나무
    글쓴이글쓴이
    2019.4.30 20:55
    시간 내서 따뜻한 댓글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ㅜ 남은 일주일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길!~
  • 진짜 맞아요 ㅎ 부모님 생각하시면 돼요 ㅎ 날 소중하게 여기고 세상에서 제일 나를 사랑해주는 부모님이 있는데 그딴 힌놈 때문에 슬퍼하는게 아까움을 느껴질거에요 저는 그렇게 극복햇어요 ㅎㅎ
  • @우아한 새박
    글쓴이글쓴이
    2019.4.30 20:56
    시간 내서 따뜻한 댓글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ㅜ 남은 일주일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길!~
  • 저도 폭언 겪어봤는데.. 들었던 말이랑 완전 반대되는 말을 스스로 한테 해보세요 이게 대체 나한테 안 맞는 말인가 싶어서 부정할수도 있는데.. 잘 생각해보면 애초에 그사람이 나한테 한 말도 다 틀린말이거든요.. 틀린 말이란 거 깨닫고나면 나중에 그 말이 다시 생각났을때도 반박을 할 힘이 생기구.. 폭언한 사람한테서도 정 조금씩 뗄 수 있어요 화이팅이에유
  • @날씬한 매화말발도리
    글쓴이글쓴이
    2019.4.30 20:58
    시간 내서 따뜻한 댓글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ㅜ 남은 일주일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길!~

    흑흑 진짜 감사합니다ㅜㅠ 진짜 좋은 방법인거같아요
  • 1. 내가 뭘 좋아하나 생각해보세요
    잘 모르겠으면 이것저것 해봐도 되요 기타동아리 들어가서 기타도 쳐보고 우쿨렐레도 쳐보고 바둑도 둬보고 요가도 해보고 등등등
    하다보면 나한테 맞는 게 있어요
    맞는 걸 찾으면 조금 행복감이 올라가요
    2. 자신에게 보상을 주세요
    중간고사를 쳤는데 이건 평균 넘은 거 같다 싶으면 초밥을 사서 먹으세요
    오늘 하루 평소보다 더 알찼다, 맛있는 피자를 먹으세요
    오늘 내가 한 청소가 마음에 들었다. 맛있는 라떼한잔 먹으세요
    먹는 걸로 나한테 보상 주는 게 젤 쉬워요
    아니면 좋아하는 화장품을 사도 되고요
    3. 병원을 가세요
    병원가봤자 범죄 저지를 거 아니면 내가 병원간줄 아무도 모릅니다.
    형사사건이면 들춰볼 수 있는데 그거 아니면 아무도 몰라요 회사도 모릅니다
    병원 제가 다니고 있지만 좋아요 약의 힘은 정말 유용하거든요
    약먹으면 자전거 기어를 낮추는 것 같이 좀 더 수월하게 일상을 보낼 수 있습니다
  • @부지런한 조팝나무
    글쓴이글쓴이
    2019.4.30 20:57
    시간 내서 따뜻한 댓글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ㅜ 남은 일주일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길!~

    자세한 말 너무 감사합니다!! 마음까지 건강한 날이 가까이 있길 바랍니다. 학우님
  • 진짜 넘사벽으로 잘 할 수 있는 특기 만들면 자존감 자동으로 올라감
  • @미운 제비꽃
    글쓴이글쓴이
    2019.4.30 20:57
    시간 내서 따뜻한 댓글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ㅜ 남은 일주일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길!~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배우자 몰래9 anonymous 2019.06.19
[레알피누] 아 드디어 헤어졌어요10 anonymous 2019.06.23
나같은사람~8 anonymous 2019.06.23
진지하게 얼굴이랑 이름만 아는 사람한테 연락해보는거8 냉정한 송장풀 2019.06.04
ㅠㅠ2 천재 황벽나무 2019.06.03
여자분들! 헤어질 걸 알고 만난 분들 있으세요?2 때리고싶은 도꼬마리 2019.06.03
[레알피누] 빛과 어둠7 일등 갈풀 2019.06.03
별꽃6 일등 갈풀 2019.06.03
좋아하지 않는 여자6 싸늘한 칼란코에 2019.06.03
[레알피누] 요새는 번호같은거물어봐도 안알려주죠?9 늠름한 자주괭이밥 2019.06.03
여자 꼬시는 데에 차는 중요하지 않아요7 끌려다니는 삽주 2019.06.02
남자친구랑 할때 ..!23 게으른 꿩의바람꽃 2019.06.02
공대 모솔들은 걱정할 필요가 없는 게33 해맑은 아까시나무 2019.06.02
[레알피누] 헤어지고 나서 온 연락8 코피나는 쉬땅나무 2019.06.02
2년이 지나도 못 잊겠네요9 근엄한 라일락 2019.06.02
[레알피누] 다투고나서 이런 행동19 부지런한 개쇠스랑개비 2019.06.02
여자분들은 남자가 자길 좋아하면 왜 그렇다고 생각하시나요9 해박한 풀협죽도 2019.06.02
이십대 후반 직장인 남자분들 ..12 생생한 참다래 2019.06.02
.14 방구쟁이 백당나무 2019.06.01
오래 만나 이별을 앞에 두신 분들 있으신가요?9 청아한 깨꽃 2019.06.01
남자들은 왜35 섹시한 투구꽃 2019.06.01
남자친구 100일선물11 까다로운 물매화 2019.06.01
.1 까다로운 아왜나무 2019.06.01
이전 1 ...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763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