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러버 연대기 1

글쓴이2019.08.23 13:10조회 수 1266추천 수 8댓글 12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운좋게도 나는 마이러버 첫 신청부터 매칭이 됐다.

나와 매칭된 상대는 나와 동갑의, 누가 봐도 예쁘다고 할 만한 미모를 가진 것은 아니지만 어른스럽고 나름의 매력을 갖춘 여성이었다.

서로가 소개팅은 처음이었던지라 만날 시간도 안정하고 내일 만나자고 하고 다음날에 뒤늦게 시간을 정하는 해프닝이 있기도 했다.

처음 만났다는 것이 믿기지 않을 만큼 얘기도 잘 통하고 편했다.

지금 와서 생각해보면 교사를 꿈꾸고 있던 그녀가 당시의 나보다 사람을 대하는데 더 능숙하고 나를 배려했던 것이었구나라는 생각이 든다.

우리는 만나서 치맥도 하고 영화도 보고 코인 노래방도 갔다.

일반적인 데이트코스는 다 갔던 것 같다.

그 후로 몇 번 만남을 이어가다가 내가 고백을 했고 그녀는 조금 더 생각을 해보고 싶다고 했다.

이후로도 몇 번을 더 만남을 가졌고 그녀는 내가 단지 친한 친구로밖에 느껴지지 않는다며 내 고백을 거절했다.

어쩐지 느낌이 좋더라니

느낌 뿐이었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7479 -18 육중한 붉은병꽃나무 2020.04.12
57478 나는 누군가를 사랑하지 않고는6 더러운 무 2020.04.12
57477 내가 봤을 땐3 불쌍한 고추 2020.04.12
57476 연애하고 싶다.2 더러운 무 2020.04.12
57475 적극적으로 호감표시하는 사람 거절법17 유치한 봄맞이꽃 2020.04.12
57474 저녁에만 연락하지마3 허약한 보풀 2020.04.11
57473 니는 좋겠다 코피나는 자귀풀 2020.04.11
57472 - 일등 나도송이풀 2020.04.11
57471 혹시 이런생각드는 여사친 남사친 있나요??11 끌려다니는 쇠뜨기 2020.04.11
57470 마지막 소설(쓸게 없음) 코피나는 자귀풀 2020.04.11
57469 20대 중반 모쏠 특 귀여운 벼룩이자리 2020.04.11
57468 연인간 한명 취업시 깨질확률20 날씬한 겨우살이 2020.04.11
57467 [레알피누] 몸정이란게 잇나요14 유별난 청가시덩굴 2020.04.10
57466 사랑에 눈만 남자3 참혹한 냉이 2020.04.10
57465 주변에 남자모쏠 나만 많게 느껴짐?17 뛰어난 꽃댕강나무 2020.04.10
57464 이젠 연애안할래3 일등 꽃개오동 2020.04.10
57463 소설1 참혹한 냉이 2020.04.10
57462 소개팅할 때 종교차이로 거절해도 괜찮나요 ?9 치밀한 진범 2020.04.10
57461 이런 애들이 진짜 불쌍한 애들임6 무거운 두릅나무 2020.04.09
57460 아 시.ㅂ 연애하고 싶다. 귀여운 더위지기 2020.04.09
이전 1 ...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887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