걍 타투에 관한 건 이거 하나로 정리가능함

글쓴이2019.04.27 15:58조회 수 1049추천 수 10댓글 39

    • 글자 크기

당신이 타투하든 말든 말리지 않습니다

근데 다른 사람들이 당신을 양아치로 보는 건 감수해야 되고

또한 일반적인 사회생활에서도 타투가 마이너스 요소인건 감수하셔야 됨

이건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선진국도 마찬가지임

http://www.bbc.com/news/magazine-29211526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여자들 짧은 치마입거나 옷 야하게 입고다니는거 상관안하는데
    싼년으로 보고 다니는건 감수해야하고 마이너스 요소인것도 감수해야돼요~

    하는거랑 뭐가다름?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6:31
    그것도 마찬가지인데
    님 면접이나 회사에서 옷 야하게 입고 짧은 치마 입을거임???
  • @글쓴이
    "짧은 치마를 입거나 옷을 야하게 입으면 싼년으로 보인다"
    참이라고 생각하시는건가요?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6:32
    사람이 시간, 장소, 상황에 맞는 옷을 입는 건 인간으로서 당연한 거임
    근데 문신은 그게 안되잖음
  • @글쓴이
    문신도 가리면되져 양복입으면 도대체 뭐가 보인다는거임
    목이나 얼굴까지 ㅈㄹ한놈이면 쉴드쳐줄생각 없음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6:35
    전 당연 저 밑에 글이 목덜미에 한거니까 목에 한걸로 얘기함
  • @글쓴이
    "짧은 치마를 입거나 옷을 야하게 입으면 싼년으로 보인다"
    참이라고 생각하시는건가요? 답변좀
  • @수줍은 백일홍
    본인이 여자시면 여름에 새빨간 브래지어에 시스루상의 입고 엉밑살 보이는 치마나 핫팬츠 입고다녀보세요. 그럴 용기가 없겠죠. 왜냐하면 님 마음속 깊은 곳에서도 그렇게 입고 다니는걸 부정적으로 생각하고 계실테니까요. 만약 그렇지 않더라도 님 혼자가 어떻게 생각하든 대부분의 사람은 부정적으로 생각할것 같은데요. 그런걸 감수해야한다는 말이 틀린말은 아닌 것 같습니다.
    님이 남자라면 저렇게 입고 다니는 사람을 보면 부정적으로 생각하실걸요?
    혼자만 아닌척 위선 떨지마세요. 역겹습니다.
    머릿속에만 존재하는 이상과 현실을 구분하세요.
  • @서운한 동자꽃
    빨강브라 사주고 얘기하세요~
  • @수줍은 백일홍
    사람이세요..?
    벽보고 대화해도 님보단 잘통할듯
    빨강브라는 직접 사입으세요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6:37
    그렇게 생각하는건 아닌데 최소한 시간 장소 상황에 맞게 옷을 입어야 하지 않을까요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6:38
    님 결혼식장 장례식장 면접 회사에서 짧은 치마나 가슴골 비치는 옷이나 시스루룩 입을 건 아니잖아요
  • @글쓴이
    그러는 님은 결혼식장에서 문신자랑할것도 아닌데 왜 문신 어쩌구 하는겨 ㅋㅋ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7:25
    누나 헛소리 할거면 걍 가세요
  • @글쓴이
    반박을 못하는게 아니구~?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7:33
    아니 문신하고 싶으면 하시라구요 ㅡㅡ
  • @글쓴이
    욕할거라면서여
    그리고 이미했음
    아무도안보이는곳에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7:35
    안보이면 불이익도 없겠네 ㅡㅡ
  • @글쓴이
    드러내고 다니고싶은데 님같은사람때메 못드러내고다니자나여
    그리고 나도 눈쨀줄아니까 혼자 쎈척 그만하셈ㅋㅋ ㅋㅋ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7:53
    쎈 척 안함😢😢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7:34
    그리고 그에 따른 불이익은 알아서 감수하라는 건데 여기서 반박이고 논쟁이고 있을 게 머 있음
  • @글쓴이
    말을 이상하게 하시니까그러져 제가 질문한거에는 대답도 못하고 두루뭉술하게 대답하느니 마느니 하면서 넘어가고
    혹시 님 유시민이에요?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7:36
    아니 제가 왜 거기에 대답해야 대여 제가 청문회나간 장관 후보자도 아니고 ㅡㅡ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7:39
    막말로 공적인 자리에서 브라자랑 빤스만 입고 올것도 아닌데 주제랑 1도 상관없자늠 ㅡㅡ
  • @글쓴이
    ㅋㅋㅋㅋ논리개박살났넹.., 걍 이까지만 물어볼게여
    더이상 물어보면 님 울듯ㅋㅋㅋㅋ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7:40
    짧은 치마나 야한 옷은 탈부착 가능하고 문신은 탈부착 불가능하고 경우가 다르자나여 ㅡㅡ
  • @글쓴이
    가릴수는 있져 눈 그만째라구여 그리고
    원래 논리가 흐트러지고 자신이 없으면 그런식으로 새로운 변수들을 집어넣는다고 배웠는데
    여기서 그걸 깨달아버리네여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7:42
    가리면 상관없는데 들킬수도 있고 못가리는 부위는 어쩔건데여
  • @글쓴이
    온몸에 그려놓은 극단적인애들은 나도 좀 ㅂ,ㅅ같음
    근데 가슴에 레터링 몇줄
    복숭아뼈에 꽃
    팔이나 등에 작은 그림

    이런거만 가지고도 ㅊㄴ니 뭐니 ㅈㄴ 프레임씌우면서 ㅋㅋㅋ
    어떻게 매번 가리고 다니냐구여
    나도 면접이나 상견례 이런자리에서는 가리겠다고 ㅋㅋㅋ
    근데 놀러다닐때는 보여줄거라구여

    왜케 논리도 없고 그러세요..
    혹시 페미니스트하심??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7:47
    아니 계속 말하는데 공적인 자리에서만 가리면 아무 상관 없음 ㅡㅡ
    근데 제 주위 문신한 애들이 등에서 목까지 올라와서 취직도 머도 아무것도 못하는데 어케 함
  • @수줍은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9.4.27 17:49
    그리고 제가 언제 창녀랬어요
    전 프레임질한적 없음
    근데 문신하면 기존의 프레임이 있으니 그건 감안하고 하라는거지 😖😖
  • @수줍은 백일홍
    ㅊㄴ 누나 어서오고
  • @수줍은 백일홍
    1. 둘다 같은 맥락. 장소에 맞지 않는 복장, 외모는 부정적인 인식을 안 갖기가 더 힘듬
    2. 본인이 무슨 논리로 어떤 주장을 펼친지도 글에서 들어나 있지 않은데 뭘 반박하라는 건지 모르겠음. 3자의 입장에서 봤을땐 백일홍이 억지부리는 거 같이 느껴짐.
  • @난폭한 떡쑥
    네네 혐오 계속 하세요~
  • @수줍은 백일홍
    진심 개 혐오감들어요 님 보니까ㅋㅋㅋ
  • @치밀한 솔붓꽃
    012100128254836
  • @난폭한 떡쑥
    제3자 입장에서 난 이해되는데여 타투한 거 싸잡아 비난하구선 그거 지적하니 때와 장소 정도를 얘기하고 있으니 그럼 첨부타 싸잡아 비난하지를 말던가
    그걸 인정하기 싫어서 글쓴이가 횡설수설 하구있구만
  • @키큰 떡쑥
    싸잡아서 비난한 부분이 어디에 있죠..?
    제가 5번 읽었는데도 찾을 수가 없어서요..
    혹시 글이 수정된건가요?
    글쓴이는 애초에 목에 한걸 예시로 때와 장소 정도를 얘기하고 있는거 같은데..
  • @수줍은 백일홍
    방구석이나 휴양지도 아닌데 과한 노출 옷 입고 다니면 눈살 찌푸려지는거 맞는데요?? 세상 혼자 사나 자기가 벗을 권리만 생각하고 보는 사람은 생각 안하나;;이젠 기본적 공중도덕도 반례랍시고 물어보네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나 너랑 헤어지고16 anonymous 2019.06.13
공부 잘하고 똑똑한 사람이 취향이신 분 많나요??47 anonymous 2019.06.12
달빛천사 정주행 후기. 행복한 삶이란 무엇인가22 anonymous 2019.06.13
썸남 카톡 읽씹23 진실한 털머위 2019.05.28
.1 조용한 산초나무 2019.05.28
.8 똥마려운 미나리아재비 2019.05.28
너무 보고싶어요7 답답한 대추나무 2019.05.28
전애인이 헤어지고 나서17 슬픈 보리수나무 2019.05.27
고민이 있어요.2 침착한 도꼬마리 2019.05.27
여친 잠자리 성향24 겸연쩍은 고삼 2019.05.27
이상하네요..11 황송한 단풍마 2019.05.27
남자친구와 돈문제 때문에 힘듭니다.19 착실한 뚱딴지 2019.05.27
상대방이 기분이 안 좋아보일때10 적절한 톱풀 2019.05.27
.2 돈많은 물레나물 2019.05.27
남자친구의 생일날 어머님을 어떻게 챙겨드리면 좋을까요?20 적절한 물박달나무 2019.05.27
금전문제22 근육질 돌단풍 2019.05.27
[레알피누] 보고싶어17 발냄새나는 편백 2019.05.27
2학기에 군대가는데 마이러버10 서운한 극락조화 2019.05.27
ㅎ ㅏ..여자친구가 진도가 너무빠르네요 ㅠㅠ...21 불쌍한 왕원추리 2019.05.26
남자친구 카드지갑 브랜드 어디가좋나요??9 황홀한 헛개나무 2019.05.26
성향이 반대일때..5 짜릿한 자운영 2019.05.26
[레알피누] 잘챙겨주길 기대하는게 잘못된걸까요?5 참혹한 편백 2019.05.26
[레알피누] 저는 짧은연애밖에 못해봤어요27 깜찍한 향나무 2019.05.2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