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수 타본 사람들에게 질문

글쓴이2019.05.30 22:32조회 수 725댓글 7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지금 현남친이 잠수 탄 상황인데 

저는 잠수를 첨 겪어봐서 톡도 안읽고 전화도 안받는데, 

보통 톡은 그냥 미리보기로 읽는 편인가요? 

아니면 아예 차단하는건가요? 답답하네요ㅠㅜ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너무 사바사인데
    미리보기도 안하고 그냥 묵혀두는 사람도 있고 차단도 있고...
  • 혹시 짐수탄지 얼마 됐나요?
  • @아픈 세열단풍
    글쓴이글쓴이
    2019.5.30 23:37
    이틀이요
  • 싸우고 난 뒤에 그런건가요....?ㅠ
  • 저는 잠수(?)라기엔 그렇지만 남친이랑 싸우고 하루정도 연락안할때 차단은 안했고 그냥 카톡 알람자체를 끄고 안읽었던거같아요
  • 님이 더 답답해요. 라고 세게 말해주고 싶지만..

    행복하려고 하는 연애를 맘 고생하면서 하기엔 님의 젊은 시간이 아깝고 아쉽습니다. 본인 스스로를 더 사랑한다면 새 연애하는 걸 추천 드립니다.
  • 싸운게 아니고, 관계에 문제가 있던게 아니라면..

    저는 집에 안좋은일 있을때
    아무랑도 연락하기 싫더라구요..
    분명 연락 미리 남겨서 걱정 안하게 해야 하는데..
    그냥 그때는 그 누구랑도 연락도 안하고, 혼자만 있고 싶었어요.. ㅠ ㅠ 이기적인거 맞지만..
    그래도 정신차려서 며칠 뒤에 연락남겨놨눈데..

    음 정 신경쓰이면 남자친구 친구분에게 살짝 물어보세요..!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기 센 여자랑 연애하고 헤어진 후기32 anonymous 2019.08.19
애인과 적당히 불편한 관계였으면 좋겠어요6 anonymous 2019.08.22
진짜 말을 예쁘게하는건 중요한것같아요14 anonymous 2019.08.21
여자친구 폰을 봤는데72 발랄한 감자 2015.07.29
오늘 좋아하는 여자에게 고백 거절당했습니다..72 촉박한 매듭풀 2015.06.28
[레알피누] 여자입장에서 말해볼게요.72 괴로운 엉겅퀴 2015.04.26
얼평해주세요72 바보 호두나무 2014.10.31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72 즐거운 금불초 2013.07.06
연애하고싶다는 생각이 들어요71 난쟁이 세쿼이아 2019.08.08
[레알피누] 군인들 성매매 많이 하나요...?71 어두운 물매화 2019.07.08
같이 운동하는 연애하고 싶네요71 상냥한 지리오리방풀 2019.03.02
진짜 이상한 인간 많네요ㅋㅋㅋㅋ71 야릇한 개별꽃 2018.12.17
이글을 보시고 여성분들 남자군대얘기에 조금이나마 귀기울여주세요71 명랑한 향유 2017.03.09
일베하는 남친..71 섹시한 골담초 2016.01.10
이거 제가 오해하게 보낸건가요? ㅠㅠ 사진 있습니다71 훈훈한 둥근잎꿩의비름 2015.12.31
.71 어리석은 후박나무 2015.12.11
71 이상한 노루귀 2015.09.03
[레알피누] 중도 4층놋북71 기발한 갈참나무 2015.05.17
여친이랑 싸웠는데요...카페에서..71 친숙한 단풍나무 2015.03.08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71 화려한 쉬땅나무 2014.04.04
남자분들 섹스없이 평생 살수없겠죠?71 겸연쩍은 유자나무 2014.03.25
요새 진짜 너무 외로워요71 육중한 파인애플민트 2013.08.15
.70 발랄한 까치고들빼기 2019.07.1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