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학생 독백

글쓴이2019.06.18 00:17조회 수 571추천 수 2댓글 8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나는 내일 전역한다.

 

전역 전 날 자청해서 올라온 근무에서 본 밤하늘은 지겹게도 본 하늘이건만 오늘만큼은 다른 느낌이다.

 

함께 올라온 후임녀석은 좋겠다며 너스레를 떨어댄다.

 

그 녀석에게 저기 보이는 시커먼 밤하늘이 앞으로 남은 너의 군대생활이노라며 쏘아붙여주고는 다시 사색에 잠겼다.

 

마냥 행복할 것 같았던 전역전날이건만 막상 닥치니 기대된다기보다는 두려움과 설렘이 뒤섞인 애매모호한 기분이다.

 

괜히 어깨에 걸친 k2소총의 개머리판을 접었다폈다를 반복한다.

 

싱숭생숭한 기분이지만 나의 복학생활은 즐거울 것이다.

 

하기야 뭐가됐든 군대생활보다는 낫지 않겠는가.

 

복학하면 학점관리도 하고 운동도 하며 동아리 등 취미생활도 열심히 할 것이다.

 

덤으로 여자친구도 만들 것이다.

 

나는 뭐든 할 수 있다..

 

to be continue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20-30대 남자들11 anonymous 2019.08.14
여자친구가 협박, 폭행죄로 고소하겠답니다.67 anonymous 2019.08.15
.20 anonymous 2019.08.12
사랑한다는 말 안하는 연인사이21 천재 갈매나무 2019.07.17
[레알피누] 여자분들은4 정겨운 환삼덩굴 2019.07.17
오늘 풋풋한 모습을 보았어요13 발냄새나는 돌가시나무 2019.07.16
현실은 그렇다 ???20 유쾌한 나도바람꽃 2019.07.16
[레알피누] 예전에 제겐 똥차였던 사람이19 황홀한 다닥냉이 2019.07.16
마음 다잡을수있게 도와주세요16 친근한 노루오줌 2019.07.16
.15 적나라한 벽오동 2019.07.16
오늘 고백하려고 합니다.9 건방진 금방동사니 2019.07.16
오늘 고백하려고 합니다.2 건방진 금방동사니 2019.07.16
사귄지 3개월도 안됐으면23 머리좋은 변산바람꽃 2019.07.16
[레알피.8 민망한 나스터튬 2019.07.16
.8 난감한 미모사 2019.07.16
.56 적나라한 벽오동 2019.07.16
.8 불쌍한 눈괴불주머니 2019.07.16
술먹으면 연락하는 사람5 태연한 솔나리 2019.07.15
헤어지자고 내가말했는데7 게으른 자귀나무 2019.07.15
[레알피누] 여자분들 마럽 남자체형16 바쁜 모시풀 2019.07.15
.23 눈부신 칡 2019.07.15
마럽하면2 배고픈 박주가리 2019.07.15
살면서 제일 많이 사랑했던 사람18 털많은 감자란 2019.07.15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