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건 왜 그런건가요?

글쓴이2019.11.07 21:15조회 수 531댓글 4

    • 글자 크기

예전부터 해오던 스터디가 있었는데

그사람들이랑 최근 두세달 사이 급격히 친해졌어요

그중에 한명이 저한테 자주 장난을 치는데

저도 재밌어서 받아줬어요

근데 사람들이랑 얘기하는중에

한번씩 아무 이유없이 절 쳐다봐요

눈길이 느껴져서 저도 쳐다보면 혼자 웃어요

'응? 왜그러지? 내가 이상한 표정 지었나?'싶게 갑자기 뜬금없이요

절 이성적으로 좋아한다거나 그런 느낌은 없구요

둘이 카톡해도 금방 끊기고, 따로 본적도 없어요

이럴땐 왜 이러는건가요?

제가 웃기게 생겨서 웃는건가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7682 호감을 표현하기 위한 편지에서4 천재 족두리풀 2020.05.12
57681 카톡은 매일 오는데10 날렵한 세쿼이아 2020.05.11
57680 .4 명랑한 모란 2020.05.10
57679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1 치밀한 보리수나무 2020.05.10
57678 소설1 치밀한 보리수나무 2020.05.10
57677 .3 무심한 솔나물 2020.05.10
57676 에이씨 잘생긴 환삼덩굴 2020.05.10
57675 전남친 외모가 잘생기면 헤어지고 나중에 더 생각나나요?11 질긴 노루귀 2020.05.10
57674 .5 똥마려운 떡신갈나무 2020.05.10
57673 .2 명랑한 모란 2020.05.10
57672 .19 따듯한 리기다소나무 2020.05.09
57671 소설1 허약한 부겐빌레아 2020.05.09
57670 덴마 식스틴 씨리즈 명작입니다..4 운좋은 들메나무 2020.05.09
57669 과정은5 조용한 주름조개풀 2020.05.08
57668 아저씨들 취향인가 봄46 현명한 물달개비 2020.05.08
57667 잊고 지내다가도13 해괴한 떡갈나무 2020.05.08
57666 02 가벼운 탱자나무 2020.05.08
57665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2 조용한 주름조개풀 2020.05.08
57664 두근두근6 눈부신 무화과나무 2020.05.08
57663 마이러버 만났어요6 야릇한 흰씀바귀 2020.05.07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