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집안때문에 헤어졌네요...

글쓴이2019.04.25 18:50조회 수 1843추천 수 2댓글 18

    • 글자 크기

 저는 26 전 여자친구는 24 이였습니다. 2년전에 길가다가 너무 제 이상형이여서 그냥 가면 너무 후회 할거 같아서 연락처 물어보고 자연스럽게 사귀게 되었습니다. 외모와 성격 모두 좋았던 여자친구 덕분에 1년 반 동안 행복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하지만 몇개월 전부터 여자친구가 자기랑 결혼 할 생각 없냐고 계속 물어보질 않나, 관계를 가질때는 자기 안전한 날이라고 ㅋㄷ없이 하자고 하며, 데이트 하다가 애기들 보면 나도 애기 가지고 싶다고 하며 계속 은근히 신호를 보냈습니다.

 

 하지만 저는 계속 해서 모른척 하며 다른 주제로 넘기자 1달전에 자기랑 결혼할 생각 없냐고 직적적으로 물어봤습니다.

 

 ( 저희 가족은 제가 어릴때 엄청 흙수저 였지만 아버지 사업이 성공하면서 현재 300평 주유소, 15억 가량 상가 소유하고 있습니다. 

 반면 여자친구 가족은 아버지께서 지병 + 동생 학비 때문에 여자친구 직장생활 하면서 버는 230 만원 전부다 쓰고 집안 사정이 어렵습니다.)

 

 그래서 제가 "지금 1년 학교 더 다녀야 하고 내가 설령 지금 좋은 회사에 취업해서 400만원 월급 벌어도 그 돈 전부 너희 가족한테 쓰고 집 구할려면 결국 우리 부모님한테 손 벌려야 할건데 나는 그렇게는 못하겠다고 했습니다." 그러자 여자친구는 울면서 누가 너 한테 우리 가족 돈 보태 달라고 그랬냐고 하며 그렇게 계산적 이냐면서 쓰레기 새ㄲ라고 하더군요....  그렇게 서로 싸우며 그만 만나자고 했습니다. 

 

  제가 100억 아니 50억 이상 있었으면 이런 문제로 싸우지도 않았을건데 돈없는 사랑 참 힘드네요.... 약 2년동안 행복했는데 아직도 가끔 생각 나네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나 너랑 헤어지고19 anonymous 2019.06.13
공부 잘하고 똑똑한 사람이 취향이신 분 많나요??47 anonymous 2019.06.12
달빛천사 정주행 후기. 행복한 삶이란 무엇인가22 anonymous 2019.06.13
금전문제22 근육질 돌단풍 2019.05.27
[레알피누] 보고싶어17 발냄새나는 편백 2019.05.27
2학기에 군대가는데 마이러버10 서운한 극락조화 2019.05.27
ㅎ ㅏ..여자친구가 진도가 너무빠르네요 ㅠㅠ...21 불쌍한 왕원추리 2019.05.26
남자친구 카드지갑 브랜드 어디가좋나요??9 황홀한 헛개나무 2019.05.26
성향이 반대일때..5 짜릿한 자운영 2019.05.26
[레알피누] 잘챙겨주길 기대하는게 잘못된걸까요?5 참혹한 편백 2019.05.26
[레알피누] 저는 짧은연애밖에 못해봤어요27 깜찍한 향나무 2019.05.26
[레알피누] .6 사랑스러운 게발선인장 2019.05.26
여자분들9 방구쟁이 흰괭이눈 2019.05.26
제 이상형인 친구가 솔로가 됐는데 어떻게 다가갈지 모르겠어요16 기쁜 맨드라미 2019.05.26
생일 축하해!5 세련된 방풍 2019.05.26
여자분들13 방구쟁이 흰괭이눈 2019.05.26
여자친구가 있는 사람에게 자꾸 관심이 가요14 예쁜 갈매나무 2019.05.26
쪽지주려고 하는데요13 부지런한 피나물 2019.05.25
부산대 술집에서 합석가능한가요14 슬픈 꽃기린 2019.05.25
소개받은 분과 카톡 빈도6 의젓한 진달래 2019.05.25
[레알피누] 누가잘못한건지 포청천좀내려주셈25 느린 사랑초 2019.05.25
미드 크신 여자분들 주로 무슨 운동하세요?11 멍청한 매화노루발 2019.05.25
[레알피누] 여자분들17 착실한 사랑초 2019.05.25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