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어나서 처음으로 차여봤네요

글쓴이2019.04.26 00:11조회 수 1749추천 수 2댓글 13

    • 글자 크기

이별을 통보 받는다는게 이렇게 힘든 일인줄 상상도 못했어요.

 

몇달째 정신을 못 차리겠네요. 정신과 약도 먹고....

 

이별 통보를 받거나 상대방이 바람을 피우는 등의 행위로 헤어지신 분들은 도대체 어떻게 버텨나가셨는지, 전 죽을거 같이 힘든데...

 

차라리 이별이 좋은 이별이었다면 이러지 않았을거 같아요...전 이별을 통보할 때도 상대방을 위한 최선을 다 했고, 적어도 믿음을 져버리는 행동 따위는 하지 않았는데

 

많이 힘드네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노라조 "형" 띄워 드립니다
    새로운 사람으로 잊을 수 있었어요
  • @깜찍한 속털개밀
    글쓴이글쓴이
    2019.4.26 00:17
    사실 새로운 사람을 만났었어요.

    일부러 그 사람보다 훨씬 더 예쁜 사람 만나고 그랬는데, 이게 그 사람에 대한 분노인지 내 자존심에 상처를 준 상대에 대한 집착인지 계속 생각나더라구요...

    그나저나 '형' 군대 있을때 들으면서 버텼던 노래인데 한번더 들어야겠네요. 답변 감사합니다
  • 이별에 좋은 이별이 있겠습니까.. 저는 계기가 무엇이든 모든 이별이 힘들다고 생각해요.. 죽을거 같이 힘들어도 시간이 가면 조금씩 희미해지더라구요. 힘내세요.
  • 나는 한 번도 차여본적 없는데 ㅋㅋ 사귄적이 없어서..
  • @날렵한 작약
    야 너두?
    야 ME TOO!
  • 나도 처음 차이고 1년을 고생해서....
    그이후로 트라우마아닌 트라우마로 누군가에게 대쉬할 엄두도 안나는데
    그거 병원다니세요..
    진짜 그 시기는 내인생이 아니었던것같음
    군대가니까 3일만에 생각하나도 안나긴하던데
    사회였으면 1년이 아니고 더 길었겠져
  • 정신차리고
    자기자신을더사랑하자
  • ㅎㅎ저도 통보받고 진짜 심장이 부서지는 느낌이었는데.. 그이후로 연애가 너무 무섭더라고요 이별할때 심장이 부서지는 그 느낌을 죽어도 다시 느끼기는 싫어서ㅜㅜ
  • 호들갑떨긴 ㅎㅎ
  • 저도 이별로 울고불고하는 거 유난떠는 거 같아보이고 그랬는데 진짜 잘 연애하다가 일방적으로 차여보고..지옥 경험했어요 일상생활불가능ㅋㅋㅋ
  • @거대한 산뽕나무
    글쓴이글쓴이
    2019.4.27 19:16
    저도....이별로 막 힘들어하고 하는거 이해 못했는데 갑자기 차여보니 진짜 뭘 할 수가 없네요 ㅠㅠ
  • 전 수험기간 옆에서 챙겨줬던 전여친한테 합격하고 나서 까이고 1년뒤에 새로만난 후배한테도 갖고 놀리다가 얼마전에 까였습니다ㅎㅎ 까임도 계속되다보면 내성 생깁니닿ㅎㅎ 계속 새로운 사람 만나세요 새사람한테 느낄 수 있는 설렘이 힘든거 덜어줄겁니다 그렇게 자기짝 찾아가는거죠 머
  • @침울한 둥근바위솔
    글쓴이글쓴이
    2019.4.27 20:19
    님이 여친 수험기간을 옆에서 챙겨준거에요?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나 너랑 헤어지고19 anonymous 2019.06.13
공부 잘하고 똑똑한 사람이 취향이신 분 많나요??47 anonymous 2019.06.12
달빛천사 정주행 후기. 행복한 삶이란 무엇인가24 anonymous 2019.06.13
너무 보고싶어요7 답답한 대추나무 2019.05.28
전애인이 헤어지고 나서17 슬픈 보리수나무 2019.05.27
고민이 있어요.2 침착한 도꼬마리 2019.05.27
여친 잠자리 성향24 겸연쩍은 고삼 2019.05.27
이상하네요..11 황송한 단풍마 2019.05.27
남자친구와 돈문제 때문에 힘듭니다.19 착실한 뚱딴지 2019.05.27
상대방이 기분이 안 좋아보일때10 적절한 톱풀 2019.05.27
.2 돈많은 물레나물 2019.05.27
남자친구의 생일날 어머님을 어떻게 챙겨드리면 좋을까요?20 적절한 물박달나무 2019.05.27
금전문제22 근육질 돌단풍 2019.05.27
[레알피누] 보고싶어17 발냄새나는 편백 2019.05.27
2학기에 군대가는데 마이러버10 서운한 극락조화 2019.05.27
ㅎ ㅏ..여자친구가 진도가 너무빠르네요 ㅠㅠ...21 불쌍한 왕원추리 2019.05.26
남자친구 카드지갑 브랜드 어디가좋나요??9 황홀한 헛개나무 2019.05.26
성향이 반대일때..5 짜릿한 자운영 2019.05.26
[레알피누] 잘챙겨주길 기대하는게 잘못된걸까요?5 참혹한 편백 2019.05.26
[레알피누] 저는 짧은연애밖에 못해봤어요27 깜찍한 향나무 2019.05.26
[레알피누] .6 사랑스러운 게발선인장 2019.05.26
여자분들9 방구쟁이 흰괭이눈 2019.05.26
제 이상형인 친구가 솔로가 됐는데 어떻게 다가갈지 모르겠어요16 기쁜 맨드라미 2019.05.2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