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너랑 헤어지고

글쓴이2019.06.13 08:48조회 수 3780추천 수 51댓글 20

    • 글자 크기

너랑 헤어지고 혼자 있는 순간들은

항상 눈물만 가득했다

니가 없는 자리가 믿겨지지가 않고

너의 웃는 모습을 볼 수없다는 사실에

혼자있는 순간에는 그냥 눈물만 나더라

눈물이 넘쳐서 목을 타고 목깃을 적신다는 걸 태어나서 처음알았다

 

그리고 너가 힘들어했다는 소식을 듣게 되었고

다시 연락했을 때

넌 날 아무것도 아닌 듯 사람 아닌취급하더라

그때 정말 세상이 무너지고 힘들었는데

그것도 너가 날 밀어내기 위한 방법이었다고 생각해

듣자니 내가 생각안나길 바란다는 말이

여전히 너도 날 생각난다는 말일테니

그 생각을 정리할 때쯤에 내가 너한테 또

추억이 춤을추게 했겠지라고 너는 나쁜 사람이 아니라고

또 한번 널 옹호하는 나를 본다

 

내가 힘들었던 시기에 먼저 용기내서 나를 가치있게 바라봐줘서 너무 고맙다

어제가 너의 마지막 볼 수있는 모습이라는 거에 하루종일

맘이 아프고 생각나더라

이별이 참길었다 한학기를 이별하는데 보냈잖아

그만큼 좋아했다고 생각해

그냥 행복하게 지내줘 아프지말고

이제는 친구들한테도 잊은지 오래라고 말해서

너에 대한 나의 감정을 여기밖에 적을 수 없네

 

날 아프게 해서 미운 니가 행복하길 바라는 내가

싫은데 그만큼 소중한 감정을 배우게 해줘서 너무고맙고

이제 마주치면 너무 힘들것같다.

너가 좋은친구로 남았으면 좋겠다고 했던거

내가 거절했잖아

난 좋은친구로 남으면 남자친구 못사귀고 너만 챙길거 같았어

나 일편단심인거알잖아..

 

진짜 마지막 내감정을 쏟는 자리라서 그런지 슬프다

어제 마지막 모습 조금이라도 더 담으려고 니가 올라가는 모습만 계속 눈에 담았다.

웃는 모습이 참예뻤구나

뒷 모습이 참예뻤구나

전남친이라는 말이 아직 낯설지만

한학기 더 지나면 생각조차 안나기를 바란다

 

내가 정말 순수한 감정으로 많이 좋아했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보1빨하다가 토한 남친9 anonymous 2019.12.07
안녕 이제는 안녕2 anonymous 2019.12.07
500명중에 남녀 성비 9:1인거 가틈3 빠른 흰여로 2019.11.08
안해 ㅅㅂ 안해4 활달한 피나물 2019.11.08
아니 왜 만날때마다 주위에 다른 사람이랑 같이6 도도한 고란초 2019.11.07
이런건 왜 그런건가요?4 의젓한 꿀풀 2019.11.07
오늘 짝녀한테 상처를 줬습니다7 무심한 베고니아 2019.11.07
동아리에 좋아하는 사람있을때2 화려한 흰꽃나도사프란 2019.11.07
53 머리좋은 삼지구엽초 2019.11.07
.45 화사한 벽오동 2019.11.07
좋아하는여자한테 티내는법좀요3 무심한 베고니아 2019.11.07
오늘도 번호못땀ㅎ7 어리석은 엉겅퀴 2019.11.07
2달뒤면4 도도한 고란초 2019.11.07
마럽 팁좀 ㅠㅠ6 머리좋은 복자기 2019.11.07
공대오빠 너무 보고싶다6 돈많은 개나리 2019.11.07
허무함2 일등 먼나무 2019.11.07
[레알피누] 여친있는데1 살벌한 섬초롱꽃 2019.11.07
.7 도도한 고란초 2019.11.07
28살 모쏠은 아닌 미경험자 연애 질문좀요.. ㅠ23 해박한 노루귀 2019.11.06
오늘도 번호 못물어봄ㅎㅎ6 촉박한 모감주나무 2019.11.06
제 고백멘트 어떤가요10 날씬한 갓 2019.11.06
진짜2 침울한 달맞이꽃 2019.11.0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