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치한 골담초2016.07.29 01:38조회 수 5237추천 수 2댓글 70

    • 글자 크기
-
    • 글자 크기
약19 남자분들도와주세요ㅠㅠ (by 눈부신 가래나무) 여기도 군필남 팝니다 (by 고고한 누리장나무)

댓글 달기

  • 콘돔 100프로 피임 입니다.
  • 게다가 성병예방에 탁월하죠 강력추천!
  • 님자친구 최소 보살!
  • @건방진 산부추
    글쓴이글쓴이
    2016.7.29 01:56
    남자친구가 솔직히 많이 참아주고 이해해주고 보살인거 인정해요.. 근데 콘돔도 100퍼센트는 아니죠. 공정과정에서 문제가 생길수도있는거고...
    잔걱정이 많은 타입이긴 한데 진짜 혹시라도 생겨버릴까봐 무서워서 못하겠습니다..
  • @글쓴이
    흠.. 그러면 굳이 관계를 나눠라하기더 좀그렇네여
    글쓴이마인드라면 피임확실하게해도 다음생리때까지 근심걱정에 피말릴테니..ㅠㅠ
    저는 아무튼 콘돔은 팽창력 보셧나요.. 엄청늘어나여 암튼 찢어지는경우는 극히드물어서 100퍼 피임이라.생각합니다.
  • @건방진 산부추
    글쓴이글쓴이
    2016.7.29 02:11
    많이 이상한가요..? 그래도 자주 입으로도 해주고.. 남자친구가 수동적인 편이어서 제가 리드해서 애무도 해주고 하는데... 그냥 정말 생명이 잉태될수 있는 관계만 안하고 서로 대화도 많이 하고 저도 노력하는데.. 요즘 글 보다보면 고민이 많이 되네요..
  • @글쓴이
    이상하진않아요 겁먹을수잇는건 여성분이건.남성분이건 동일하니... 지금 이관계로 서로 만족하고잇으면문제ㅡ없다고 봅니다
  • @건방진 산부추
    팽창력으로 100퍼 믿나요;;;;;;
    100퍼센트 피임없습니다
    콘돔도 95퍼 내외입니다
    완벽하게 지시에 따랐다는 가정하에
  • @부지런한 부레옥잠
    정자구조가 콘돔구조를 뚫을수없습니다.
  • @건방진 산부추
    정관 묶어도 정자 나오는 경우 있습니다.
  • @부지런한 부레옥잠
    정관수술얘기는왜하는지..?
    콘돔뚫는 정자를가진사람은 존재하지않습니다.
  • @부지런한 부레옥잠
    연예인들 보니까 요즘 레이저로 지진다던데요
  • @부지런한 부레옥잠
    정관수술을 어떻게 하는지 알면 이런 무식한 소리는 안할텐데.. 정관을 끊어서 묶는겁니다.
    묶어도 정자가 뚫고 나오는게 아니라
    우연히 끊어놓은 정관 조직이 회복되어 다시 연결되면서 정자가 나오는 거지요...
  • @난감한 백일홍
    그 어떤 피임법도 여자가 생리가 나오기까지의 불안을 해결해 줄 수 없지요
    여자로서의 영원한 불안에 시달리는 숙명이죠
  • @부지런한 부레옥잠
    제가 배우기론 완벽하게 지시를 따랐을 가정 하에라면 100퍼센트로 알고 있습니다. (물론 공정 과정이나 유통과정 사용 과정에서 상태에 하자가 생긴 제품이 아니라는 가정도 역시 했을 시에 말입니다.)
  • @초라한 개구리밥
    저도 100퍼이길 바랍니다ㅎㅎ
  • 여자가하는 콘돔도 있고..
    저는 손이랑 입으로 해주는데 관계로 안가는게 정말 신기하네요..어떻게 그럴 수가 있지..
  • @키큰 꽃댕강나무
    글쓴이글쓴이
    2016.7.29 02:12
    한번 하고나면 현자타임 온다고 그러던데요? 입으로 끝까지...어.. 한달까...ㅎㅎ....
  • 만난지는 얼마나 되셨어요?
  • @다친 배추
    글쓴이글쓴이
    2016.7.29 02:14
    3년쫌 넘어가요...
  • 생각이 많아지는 글이네요

    모두의 입장이 이해가 가네요

    한편으론 여성분께서 잘하고 계신다는 생각이 들어요

    책임질 여건이 되지 않아 조심하는 거니깐 보기가 좋네요

    근데요 남자친구 고자인가요?
  • @치밀한 산호수
    딴데서 풀겠죠
  • @치밀한 산호수
    글 내용은 좋은데....

    마지막 한 줄이.....ㅋㅋㅋㅋㅋ (ㅠㅠㅠㅠㅠ)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남친고잨ㅋㅋㅋㅋㅋㅋ
  • 입이 너무좋아서 더이상 요구안하는거
  • 스킬이 좋으신가봅니다
  • 100퍼가 세상에 어딨습니까? 부산대 맞나 어이털리네..
    님 공장에서 물건 만들면 불량률이란 게 있죠?
    불량률 0%인 물건 있으면 나와보라 그래요
    그 물건이 누군가에게 판매될 가능성 없습니까?
    100% 안전하대 ㅋㅋ 진짜..무식하네 어휴..

    그리고 생명이, 가벼운 건가? 무거운 게 정상 아닌가요?.
    사견이지만 이 댓글만 봐도 요즘은
    여신 꽃남 희소한 만큼 정신이 건강한 사람 찾기가 힘든 듯..
  • @나약한 괭이밥
    요즘 공정 불량률 100만개중에 3개를 목표로 하고 그러는데

    그런게 걱정되시면 컴퓨터랑 휴대폰은 어떻게 쓰시며 자동차는 어떻게 타시나요?

    컴퓨터도 불량이면 터져서 다칠 수 있고 자동차 브레이크 불량이면 바로 황천길인데

    그것도 다 생명 관련 된 건데 댓글다신분은 폰이나 컴퓨터 쓰실 때 늘 용접마스크 쓰고 사용하시고 댓 다는거 맞죠?
  • @게으른 비짜루
    콘돔같은 일회용 피임제품의 불량률을 첨단제품 불량률과 비교하는 것 자체가 넌센슨데
    되도않은 방향으로 발악을 하십니다? ㅉㅉ
  • @나약한 괭이밥
    콘돔은 다른 제품과 달리 컴퓨터로 품질검사를 하며, 샘플이 아니라 제품 전량을 일일이 검사한다. 만에 하나 있을 수 있는 불량이 용납되지 않는 제품의 특성 때문이다. 품질검사가 얼마나 까다롭냐면 예를 들어 1억 개를 배에 실어 외국에 보냈는데, 그중 단 한 개가 품질검사에서 불량으로 나오면 전량 폐기처분한다.

    http://topclass.chosun.com/board/view.asp?tnu=200511100000

    아무것도 모르고 댓 달지말고 최소 찾아보고는 댓 답시다 발악하지 마시구요ㅎㅎ
  • 제 여친이랑 비슷한 분이시네요 2년차입니다ㅠㅠ
  • @병걸린 갯완두
    글쓴이글쓴이
    2016.7.29 09:06
    오.. 처음보네요 저랑 비슷한 사람은.. 참는게 많이 힘드신가요?
  • @글쓴이
    네ㅋㅋㅋ엄청ㅋㅋㅋ입으로도 안해주고ㅠㅠ
  • 댓글다노답 생리주기대충 마춰서 노콘 질외 수백번했는데 (콘돔낀적없음) 임신안함
  • 닉값ㅅㅅ
  • @운좋은 차나무
    닉값 ㅇㅈ
  • @운좋은 차나무
    부럽네요
    무정자증
  • @운좋은 차나무
    이쯤되면 정자가 건강한지 검사해야할듯
  • @운좋은 차나무
    콘돔은 피임 목적 외에 성병 예방을 위해서도 쓰는겁니다... 진짜 노답인 건 본인인지도 모르고ㅋㅋ
  • 콘돔끼고 질외사정하면 ㄱㅊ지않을까효!!!
  • 닉ㅋㅋㄱ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외로운 큰개불알풀
    콘돔자체가 질내사정을 위해 나온거라서 오히려 질외사정하려고 급하게 빼다가 벗겨질수있다고
    질외사정 오히려 안할걸 권장하더라고요
  • @난폭한 쇠별꽃
    오오 사실 안해봤어요
  • 교통사고날까봐 횡단보도 못건너는 꼴
  • @건방진 조록싸리
    천재시다
  • @건방진 조록싸리
    횡단보도가 낡았거나 못미더운건 아닐까요?
  • @바쁜 꿀풀
    횡단보도도 주위에 차오는지 확인안하고 건넙니까?
    그것도 못미더우면 육교까지 돌아가는거고 뭐 자기가치관 차이지
    육교도 무너질까 불안하면 안건너는거고
  • @건방진 조록싸리
    내 생명 거는 일이랑 내 안의 새로운 생명 거는 일은
    차원이 다르다고 생각합니다.
    비유가 좀 불편하네요
  • @부지런한 부레옥잠
    잘못 이해하신것 같은데 단순히 도구에 대해서 비유한거에요 피임도구를 불신하는 의미입니다 콘돔이 불량인것때문에도 불안하다 하시니 잘 확인해보라는 의미에서 좌우 살피라한거고 그것도 불안하면 그냥 관계 하지마라는 의미입니다 말잘못하는 공대생으로 비유할라하이 으립네예
  • 콘돔 끼고 질내사정만 안하면 되요.
    콘돔 낀 상태로 질외에 사정하면 됩니다.
    아니면 삽입 하시다가 어느 정도 했다싶으면 그때 입으로나 손으로 마무리해주세요.
  • 냅두셈 지들인생임. 뭘 참견하려듬 ㅋㅋ
  • 마음은 이해됩니다. 저도 임신이 두렵습니다. 그런데 그정도 걱정은 좀 과하다고 생각합니다.
    가임기에 질내사정 해야 겨우 임신되는 정도니까 피임약이나 콘돔 이용하면 괜찮습니다. 그렇게 했는데도 임신되면 그건 하늘의 뜻이라고 보고 책임지면 됩니다.
  • 전 콘돔 못믿겠고 괜히 생리밀리면 불안할것같아서 피임약 먹어용 마음이편해서....
    잘맞는거찾으면 괜찮지않을까요? 지금 1년째 복용중인데 아무문제없어요 적힌부작용들 겪어보지못했어요
  • 안이상해요ㅋㅋㅋ전 님같은 생각을 가지고사는건 아닌데 님생각 하나두 안이상해요 남친이 받아들인다면 뭔 상관이죠. 본인가치관대로 사세용
  • @침울한 감자
    글쓴이글쓴이
    2016.7.30 02:34
    네 ㅎㅎ.. 그래도 너무 많은 분들이 다르게 생각하시니까... 좀 걱정이 되네요 ㅎㅎ
  • 남자친구 입장에선 애닳으실거같지만 저는 글쓴님 마인드 오히려 대단하다고 생각되는데요
  • @끌려다니는 가지복수초
    글쓴이글쓴이
    2016.7.30 02:33
    대단할 것도 없지만.. 그래도 많이 위안이 되네요. 감사합니다!
  • 불안하면 안하는게 맞습니다 다~ 자기 가치관입니다
    한다고 더럽다는 놈들이나 안한다고 인생 재미없거나 위선이라고 하는놈들이나 오지랖이 너무 넓습니다
  • @큰 한련
    글쓴이글쓴이
    2016.7.30 02:32
    감사합니다...
  • 비추왜이렇게 많은지 모르겠네요. 저도 직장은 가진 뒤에 책임질 수 있을 때 하고 싶어서 그동안 연애하면서 한적 없어요. 그래서 글쓴이분 이해되요ㅋㅋ
  • @화난 참새귀리
    글쓴이글쓴이
    2016.7.30 02:32
    와.. 저랑 비슷한 가치관 가진분 첨봐요. 그래도 비슷한 분이 있다니 너무 감사해요...
  • 생명이란게 무겁게 다가오시고,
    밖에 나가면 생존율 100%가 아닌데
    어떻게 밖에 나가세요? 진짜 궁금해서 그래요.
  • 혹시라도 만에 하나 교통사고를 당하거나 맨홀구멍에 빠지거나 벼락에 맞으면 어떡하나요.
    좋은 차를 살때까지 밖에 나가지 않으실건가요??
    지금 걱정하시는게 딱 그 수준입니다. 지나친 걱정을 하면서 사시는거 같음. 물론 본인 자유긴 합니다..
  • @난감한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6.7.30 02:30
    저야 죽으면 끝이지만 생명은 다르잖아요. 막말로 어머님껜 어떻게 말씀드리고.. 제가 그 아이를 책임질 만한(낙태든 키우게 되든) 돈이 있긴 한가요.. 그런 책임 질 능력이 없다면 안해서 예방하는게 맞다고 생각해요.
  • @글쓴이
    님께 자꾸 시비거는것 같아 정말 죄송한데
    아무리 생각해도 돈못버는데 애낳는거보다 죽는게 더 끔찍한 일인거 같은데요??
    그리고 연애는 왜 하세요? 그런 상황 예방하려면 연애도 안하시는게..
    본인 생각대로 사는게 맞지만 과연 본인 생각이 합리적인지 잘 생각해보세요..
  • @난감한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6.7.30 02:36
    전 죽는게 돈못버는데 애낳는거보다 끔찍한 일인거 같아요 ㅎㅎ 그건 아무래도 개인차겠죠? 연애는.. 사실 생각은 없었지만 상대방에게 좀더 풍족한 삶을 제공할 수 있다는 만족감에 시작했고..
    전 남한테 폐끼치는게 제가 힘든것보다 더 힘든것 같아요 ㅎㅎ 그건 개인차겠죠. 이해합니다 ㅎㅎ..
  • @글쓴이
    폐 안끼치려면 같은 생각 가진 남자를 찾아야될텐데 아마 찾기 힘들겁니다. 상대방에게 풍족한삶이 아니라 희망고문을 제공하실듯 ㅎㅎ
    그리고 돈없는데 애낳는거 그렇게 끔찍한일 아닙니다. 주위에 꽤 있고 본인이 책임감만 가지면 남들 못지 않게 잘들 삽디다.
    물론 제 기준에 애초에 이런 극단적인 생각까지 하면서 사는게 끔찍하긴 합니다만.. 알아서 사세요.. 저같으면 헤어짐.
  • @난감한 백일홍
    글쓴이글쓴이
    2016.7.30 02:48
    전 책임감 가져도 진짜 돈없이 애낳을바에 죽을거같습니다 ㅎㅎ 일단 그냥 의견을 물어본거니 의견은 감사합니다.
  • 글쓴님생각동의해요^^
    맨홀뚜껑 빠진다? 이런 사고는 당했을 경우 동정이라도 받지만
    아이가 생긴 사고라면 주변에서 혀를차고 욕하고 그 아이를 볼때면
    사고쳐서낳은아이란 생각이 수십년째 지워지지 않네요~
    축복속의 아이가아닌거죠 ㅋㅋ
    연예인들도 혼전임신 맨날 숨기다가 들통나서 "거짓말했네" 욕들어먹죠 ㅋ
    예방주사개념처럼 잘하는 거 맞아요~
  • 헐 진짜 저랑 똑같은 가치관이신 분이 계시네요...ㅠㅠㅠ그래서 저고 고민이 많습니다..와..저같은 분이 계실 줄이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8266 이글을 보시고 여성분들 남자군대얘기에 조금이나마 귀기울여주세요71 명랑한 향유 2017.03.09
58265 일베하는 남친..71 섹시한 골담초 2016.01.10
58264 이거 제가 오해하게 보낸건가요? ㅠㅠ 사진 있습니다71 훈훈한 둥근잎꿩의비름 2015.12.31
58263 .71 어리석은 후박나무 2015.12.11
58262 71 이상한 노루귀 2015.09.03
58261 좋아하는 누나... 너무 답답해요71 귀여운 매듭풀 2015.06.09
58260 [레알피누] 중도 4층놋북71 기발한 갈참나무 2015.05.17
58259 여친이랑 싸웠는데요...카페에서..71 친숙한 단풍나무 2015.03.08
58258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71 화려한 쉬땅나무 2014.04.04
58257 남자분들 섹스없이 평생 살수없겠죠?71 겸연쩍은 유자나무 2014.03.25
58256 요새 진짜 너무 외로워요71 육중한 파인애플민트 2013.08.15
58255 .70 발랄한 까치고들빼기 2019.07.11
58254 남자친구 카톡 마사지70 활동적인 비수리 2018.04.20
58253 인기 없는 남자의 특징(여자분들 공감하시나요?)70 키큰 분꽃 2017.05.14
58252 약19 남자분들도와주세요ㅠㅠ70 눈부신 가래나무 2016.09.28
-70 유치한 골담초 2016.07.29
58250 여기도 군필남 팝니다70 고고한 누리장나무 2015.06.15
58249 예쁜 여자분들만 보면 진짜공부 열심히 해야 겠다는 생각이 들어요.70 미운 함박꽃나무 2015.04.25
58248 이런 여자 어떰?70 난폭한 정영엉겅퀴 2014.12.30
58247 마이러버 연락 두절하는 분들...70 어설픈 박태기나무 2013.12.2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