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남자

글쓴이2019.08.11 01:06조회 수 933추천 수 1댓글 23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왜 다 퍼주는 남자 나만 바라보고 걱정하나 안시키는 남자에게는 

진짜 마음이 가지 않을까요.. 머리로는 아는데 마음이 안되네오

근데 왜 나를 힘들게 하고 혼자 앓게 하는 사람이 계속 좋을까요

5번 힘들게하다가 1번 잘해주는데 머리로는 알겠는데 내 마음과 관심은 결국 후자에게 가네요 정말 왜 이럴까요?? 제 자신을 제가 갉아먹는거 같아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
  • 그냥 님 수준이...ㅋㅋ
  • 원래 매력없고 잘해주기만 하는 사람은 재미없죠
  • 원래 강하고 갑질하는 남자에게 끌리는 건 본성입니다. 권력이 바로 동서고금 어디에서나 매력의 가장 핵심적인 부분이었죠
  • 자신감있는 남자한테 끌리는건 본능이죠.
    님만 그런거 아니니깐 걱정 nono
  • 그거 님이 똥차라 그럼 ㅋ
  • 연애용이라그래요 결혼때 그런사람 만나지않나
  • 님이 아직 세상 돌아가는 걸 몰라서 그래요.. 그 맘 아마 쉽게 변하지 않을거에요.. 결혼은 다르겠지 하지만 결국 그런 사람 만나 결혼하죠..
  • @참혹한 모란
    진지하게 조언좀 저도 아는데 제맘이 본능으로 기우는게ㅡ이쪽이라 정말 진지하게 고민입니다
  • @글쓴이
    현실적으로 생각해 보시면 되요.. 한순간에 감정이 아닌 몇십년 같이 산다고 생각해 보세요.. 여자들 가장 큰 착각이 나쁜 남자를 자기가 고쳐 쓸수 있다고 믿는 것이고 잘 못하다 한번 잘하면 그게 크게 보이기 때문이에요.. 반대로 착한 사람이 늘 착하다 한번 화내면 완전 다른 사람처럼 느껴지는것과 마찬가지에요.. 전 갠적으로 데이트 폭력 당하는 여자도 같은 이치라 생각합니다.. 사람 고쳐 쓰는 거 아니에요..
  • ㅋㅋ결혼할 때 즈음엔 결국 나쁜 남자가 쓰레기라는걸 깨닫게 됨. 그걸 못 깨달으면 님은 좋은 남자 만날 능력도 철도 안드는 겁니다. 명심하세요
  • @어설픈 새팥
    성향을 어떻게 바꿀 수 있을까요 진지하게 고민입니다 머리는 알지만 끌리는게 그렇지 못하니까요.. 그렇다고 안 끌리는 사람과 만날 수도 없고, 상대에게도 민폐니까ㅠㅠ
  • @글쓴이
    상대방이 잘해주면 그걸 너무 당연하게 받아들이지 않나요? 이런 마음이 든다면 님이 아직 철이 덜 든거구요.

    그러한 성향을 바꾸려면 한번 호되게 당하면서 바뀌기도 하더라구요. 너무 억지로 바꾸려 하지 마세요. 언젠간 바껴요.

    제 주변 여자애들도 20 초중반 때는 나쁜 남자 좋아하는 애들 많았는데 결국 결혼할때는 자상한 남자 하고 하더라구요. 그즈음 되서는 나쁜 남자 좋아하는 사람 1도 없습니다 ~. 여러가질 생각할 수 밖에 없는 나이 거든요. 너무 걱정 마셔요.
  • 착한남자가 님 스타일이 아니었나보죠
  • 방생 ㄴㄴ
  • 걍 나쁜남자 만나요 상처받다보면 나중에 깨닫겠죠
    그리고 절대 안 끌리는 남자 착하다고 만나지 마세요. 상대방은 평생의 상처를 안고 살아가게 됩니다
  • @특별한 꿀풀
    네 저도 끌리지 않는데 만나진 않아요.. 상대에게 예의가 아닌걸 아니까요 제 맘도 안 가고.. 여튼 저도 참 고민이네요
  • 님이 어떤 사람에게 끌리는 건 자연적인 거지 그걸 뭔 수로 의식적으로 바꿉니까. 그냥 마음 편하게 생각하세요. 원래 연애용 말고 결혼용으로 생각할 거 같으면 또 가정적인 남자가 끌릴테니 연애를 할 때 진지한 마음으로 해보시는 것도 한 방법은 될 수 있을 겁니다.
  • @침울한 하와이무궁화
    네 뭐.. 물론 오래만나는 경우는 모르겠지만 제가 아직 나이도 20대초반이다보니 결혼은 생각보단 당연히 연애용(?)으로 생각하면서 만남을 해서 그런걸수도 있다고들 많이 말해주시네요.. 저도 엄청 노력해서 의식적으로 바꾸려고하고 그런건 아니지만 요즘따라 이게 참 스트레스여서 다른 사람 생각은 어떤가하고 조언구해본거에요 감사해요ㅠ
  • 마음이 가는 건 어쩔 수 없죠. 지혜롭게 살자니 본능을 억제해야하니. 괜찮은 남자한테 정붙이고 바람안피고 사귀다보면 만족감으로 사귈 순 있겠죠
  • 다 그렇지는 않지만 자존감 낮아서 그런걸수도 있어요 자존감 낮으면 나를 좋아해주는 상대가 안목없거나 나를 좋아해주니까 자기보다 아래라고 생각해서요, 나쁜 사람은 자기가 매달리는 쪽이니까 자기보다 더 위처럼 느껴질수도 있구요
  • 결혼말고 연애만 하시는 게 어떨까요
  • 내 남동생이 나에게 그렇게 대우한다고 생각해봐요 그사람도 자기 집에 가면 철딱서니 없는 남동생이나 아들이에요 스스로에 대해 자존감을 키워보심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7587 [레알피누] 지금 3일 연속 꿈에 전남친이 나와요;;;;;;;;7 생생한 마 2020.04.27
57586 [레알피누] 헤어지고 후련 /분노7 게으른 노간주나무 2020.04.27
57585 9 어두운 물양귀비 2020.04.27
57584 .13 의젓한 노루삼 2020.04.27
57583 [레알피누] 지금 생각해보면, 대학생 때 연애하는 건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니었는데4 해맑은 까치고들빼기 2020.04.27
57582 남자들11 어설픈 붓꽃 2020.04.27
57581 너랑 같이 무좀걸린 금송 2020.04.27
57580 [레알피누] .13 잘생긴 무궁화 2020.04.27
57579 -9 똥마려운 고란초 2020.04.26
57578 본인이 차고나서 1~2달뒤에 후회를 하는경우는 어떤게 있을까요?10 처참한 대마 2020.04.26
57577 사실 난 연애가 하고 싶은게 아니라4 때리고싶은 물레나물 2020.04.26
57576 사개론에 찐따들 많네1 때리고싶은 물레나물 2020.04.26
57575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4 상냥한 새박 2020.04.26
57574 여성분들 그냥 키 172남자27 청렴한 닥나무 2020.04.26
57573 네 생각나는 노래 일등 꽃며느리밥풀 2020.04.26
57572 좋은일이 있을 때1 상냥한 새박 2020.04.26
57571 [레알피누] 공허해1 과감한 매화노루발 2020.04.26
57570 그리운건 그대일까 그때일까4 난감한 대추나무 2020.04.26
57569 .2 날씬한 동의나물 2020.04.26
57568 여학우분들 남자들 볼때25 청렴한 닥나무 2020.04.2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