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쓴이2020.12.04 14:21조회 수 163댓글 2

    • 글자 크기

-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저 유학 가려고 했었고, 친구들한테도 얘기했었는데
    아빠 퇴직이랑 함께 가게도 잘 안되면서 집안 사정이 안좋아져서 못 갔어요.
    이기적인 마인드로 가는 거 고집했으면 갈 수는 있었는데 굳이 그렇게 할 필요성을 못 느꼈거든요.
    한국에 없는 척은 안 하긴 했는데 친구들한테 못 가게 되었다고 다시 얘기 꺼낼 때 거짓말쟁이로 볼까봐 부끄럽고 자존심 상하긴 했네요.
  • @신선한 자주괭이밥
    글쓴이글쓴이
    2020.12.4 14:48
    이래저래 속상하셨겠어요.... 그 친구 입장에서 자존심 상할 수 있는 일이라 처음에 말못한 작은 거짓말이 지금까지 이어진건가보네요... 근데 본글에는 잠깐이라고 했는데 거의 1년을 속았네요. 왜 그랬을까 싶었는데 덕분에 조금 이해가 갑니다. 감사드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8189 부모님이 반대하는 연애....68 싸늘한 먼나무 2020.12.16
58188 자기가 차고 후회하는경우는8 병걸린 진달래 2020.12.15
58187 여자친구의 집이 돈이 많아보일때17 신선한 소나무 2020.12.14
58186 짝사랑 마지노선8 화려한 참골무꽃 2020.12.12
58185 헤어졌다가 재회한 분들11 근엄한 좁쌀풀 2020.12.11
58184 헤어진 후 sns8 근엄한 좁쌀풀 2020.12.11
58183 연애하기 귀찮은데1 이상한 다릅나무 2020.12.11
58182 [레알피누] 마이러버 등록1 예쁜 애기참반디 2020.12.11
58181 마럽매칭3 근엄한 더위지기 2020.12.10
58180 마럽7 바쁜 끈끈이주걱 2020.12.10
58179 .16 청아한 다정큼나무 2020.12.10
58178 마이러버 아쉬운점15 저렴한 떡신갈나무 2020.12.10
58177 마이러버 기쁜 신나무 2020.12.10
58176 .10 이상한 팥배나무 2020.12.10
58175 마이러버 카톡아이디 허용안하신분1 머리나쁜 좁쌀풀 2020.12.10
58174 .5 큰 까치고들빼기 2020.12.10
58173 오랜만에 들어와서 운좋게 마이러버3 근엄한 대극 2020.12.10
58172 .1 외로운 쑥갓 2020.12.10
58171 미쳤다미쳤다6 난감한 붓꽃 2020.12.10
58170 그런데 나이 33까지 모솔이면 문제있는거 맞죠?21 방구쟁이 동부 2020.12.09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