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진 여친이 자꾸 연락와요

글쓴이2020.12.04 16:56조회 수 1532추천 수 2댓글 16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제가 차였습니다. 잠수이별 하더라고요. 역시 이기적이네 이렇게 생각하고 전 단 한번도 연락 안했습니다.

한달 후 그쪽에서 연락왓는데 제가 전화도 안 받고 카톡 답도 안했습니다. 하도 계속 연락이 와서 제가 장문으로 이렇게는 못 만난다고 이건 헤어진거다라고 적어서 보냈습니다. 니 자기중심적인 행동 때문에 상처 너무 많이 받았다 이러이러한 사건들 기억하느냐 그때부터 신뢰도 없고 헤어질 생각 계속 하고 있었다 이제 끝이다 이렇게요. 그런데도 자꾸 연락와서 제가 좋아서 포기못하겠다고 자꾸 그러네요....

 

저도 당연히 마음은 아픈데 그렇다고 신뢰 없는 사람을 만날 수는 없다고 생각하고 있어요.

그 후로도 가끔 연락오는데 연락 올때마다 깜짝깜짝 놀라서 그냥 생각해본다고 답장 해뒀는데

이 말에 책임은 져야하고 다시 만날 생각도 솔직히 완전히 없는건 아니고 혼란스럽습니다.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제 자신의 마음도 잘 모르겠네요. 미래가 뻔히 보이는데 그렇지 않을 작은 가능성을 보고 다시 만나는게 말이 안되는거 뻔히아는데 마음이 약해지고 그렇네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잠수이별 자체가 글쓴이님 전혀 배려안한 이기적인 행동이죠. 다음에 또 안그러리라는 보장도 없구요
    흔들리지 마시고 맘 굳게먹고 정리하시는걸 추천드립니다 답장도 하지 마시구요
  • @해맑은 감국
    이 말이 맞는것 같아요. 그냥 바로 차단할까 하다가 생각해본다고 말해둔게 있어서 간단하게 그냥 거절한다고 보내고 차단했습니다. 답변 감사합니다.
    저와의 이별로 인해서 생각이 바뀌었으면 좋겠네요. 우기고 지1랄하면 원하는거 얻을 수 있다는 못된 습성이....
  • 사람안변해요
    잠수이별 할정도면 갈데까지간거죠
    신뢰가 박살났으니
  • ㄹㅇ 사람 안변합니다 마음 단단히 잡으십쇼
  • 차단하고 잠수하셔요.. 그런 인간 안변합니다.
  • 먹버 ㄱㄱ
  • 생각해본다고 답한거 다시만날마음은 있는데 안되는거아니까 그런건가요?
  • @화사한 옥수수
    막 수시로 전화려오고 카톡오니깐 제가 깜짝 깜짝 놀라서 그러지말라고 걍 아무말이나 해둔거
  • 생각해보겠다 당분간서로 시간을보내자 이런말 안믿어야겠네요ㅜ
  • @화사한 옥수수
    사실 아주 조금은 그런 아쉬운 마음도 있었지만... 이성적으로는 헤어져야겠다 마음 먹은 후여서 냉정하게 저랬던거기 때문에 님 말이 맞을 수도 있겠습니다.
  • 새로운 사랑에 미안하지 않게
    다 잊어야 해 ..
  • 잠수 이별한 남자가 자꾸 저 한테 저러면 쓰니가 한것 처럼 개 같은 새1끼 라서 냉정하게 잘라내야하나요?
  • @큰 섬잣나무
    댓글 감사합니다. 이 댓글 읽고 제3자가 되어서 바라보니깐 확실하게 답이 보이네요
    '생각해볼게' 이런 말도 필요없었고 바로 전화 카톡 차단하고 쌩까는게 답이었던것 같네요.
    사람이 바뀔 가능성은 매우 낮고 또 비슷한 일에 열불날 미래가 뻔히보이잖아요. 물론 희박한 가능성으로 저 사람이 제가 원하는대로 바뀌었고 재회 후 아름다운 미래까지 달려갈 일말의 희망도 있긴하죠. 하지만 단지 희망에 불과한건데 이따위걸 믿고 다시 만나도 괜찮을걸까요? 지금 당장 마음 아프니깐 일단 재회해서 달래고 싶은 마음에 점점 약한 생각이 드는거 아닐까요? 뻔히 보이는 불행을 자초하는것은 아닌지 한번 생각해보세요.

    결국 또 헤어지는 수순일텐데 다시 만나서 뭐하나요. 카톡이건 전화건 조금씩 받아주다보면 마음이 약해집니다. 어서 차단하세요.

    며칠 지나고 냉정해지니 이제서야 생각이 좀 객관적으로 되네요.
    아 그리고 저런다고 무조건 개새1끼는 아닙니다. 사람끼리 서로 안 맞아서 그런거지.
  • @글쓴이
    아니 좀 이상한게 저렇게 떼쓰고 우기는 여자는 ㅈㄹ 맞다하고 그쪽 전여친이랑 똑같은 행동하는 남자는 그냥 안맞는거라 하시니 약간 좀 이상해서요 그럼 님도 그 여자가 떼쓰고 우기는 ㅈ1ㄹ 맞은 습관 있다고 하면안되죠 단순이 저것도 서로 안맞는거니 ㅎ 그죠? 잠수 이별한 남자가 저 ㅈ1ㄹ하면 걍 제 문제도 있는거고 잠수 이별한 여자가 저렇게 떼쓰고 우기는건 ㅈ1ㄹ 맞은 비정상적인거고 약간 남녀 차별 내로남불 논리
    저러는 여자가 ㅁㅊ뇬이면 저러는 남자도 미친넘인거죠 ㅎ 남녀 구분해서 욕하심 안되죠 범죄도 남자가 저지르면 괜찮은거고 여자가 그럼 벌 받아야함? 좀 이상한 논리시네 ㅎ 그럼 님도 여자가 이상한게 아니라 서로가 안맞아서 저런듯? ㅎ
    참고로 전 나이도 많고 연애경험도 많아서 저런 남자는 연예인이라도 잠수 이별하고 연락 안되는 순간 부터 이미 내 연락처 에서 차단 되있음 ㅎ 세상에 좋은 남자 널리고 널렸는데 저런 ㅁㅊ 쓰레기 한테 굳히 매달릴 필요도 없고 미련도 안가짐ㅎ 굳히 남자 없이도 혼자 사는게 편해서 연애 골아프고 귀찮음 ㅎ
  • @큰 섬잣나무
    둘다 또라이이면서 안 맞는겁니다. 됐죠? 저 그런 이상한 사고방식 가진 사람 아니고요 그냥 시간이 조금씩 흐라보니까 더 감정 배제하고 객관적으로 생각할 수 있게 되어서 조금 더 밝게(?) 얘기한것 같습니다. 화푸세요 저 그런 이상한 의도로 적은거 아니예요.
  • 헤어지고 나면 어때요? 힘들진않으신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8226 [펌] 금사빠의 특징과 연애가 힘든 이유8 멋쟁이 대극 2013.11.17
58225 남자든 여자든 몸, 자기관리77 기발한 줄딸기 2018.04.12
58224 데이트하다보면 남자들 배아파지는거31 신선한 브룬펠시아 2014.07.13
58223 19금하다 방귀뀐 여자친구48 뛰어난 라일락 2016.06.10
58222 친구가 한명도 없어요58 조용한 가시연꽃 2017.09.09
58221 못생긴커플들의 불편한진실43 조용한 뻐꾹채 2018.02.19
58220 남자분들 여자 다리 예쁘면 왜 좋아하세요?31 힘좋은 바위채송화 2014.05.15
58219 여성분들 남자가 모쏠이라고 무시하지말아주세요28 발냄새나는 백합 2014.01.26
58218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94 부지런한 층꽃나무 2019.08.09
58217 만난지 한달만에 첫 관계는 너무 빠른건가요?33 냉정한 흰괭이눈 2013.11.13
58216 [레알피누] (19)여잔데 남친 괴롭히는게ㅜㅠ84 의젓한 가죽나무 2018.10.23
58215 잘생긴 남자들은...58 섹시한 삼백초 2013.07.28
58214 .13 날씬한 나도송이풀 2019.01.26
58213 잘생기거나 이쁜애들 특징22 멋진 좁쌀풀 2016.07.23
58212 19) 후배위 좋아하는 여친. 창녀같아요.12 똑똑한 꽃기린 2017.01.13
58211 학교에 옷 제대로 입고 가기가 부담스럽네여ㅠ57 어리석은 새팥 2018.03.27
58210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76 부자 긴강남차 2016.03.05
58209 여자친구가 자꾸 안꾸미고 저를 만나요 ㅠㅠ21 근엄한 며느리밑씻개 2018.02.19
58208 여자분들..이런 남자 어떠세요?23 보통의 깨꽃 2015.03.21
58207 시험기간인데 한번 웃고 가세요10 재수없는 겹황매화 2017.06.14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