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라고 해야될까

글쓴이2019.12.02 03:08조회 수 513댓글 4

    • 글자 크기

잡고 싶고 놓치기 싫고 그런데

나만 이렇게 절실한거 같아서

웃기고 또 한심하고......

포기하게 되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있을 때 잘합시다
  • 잡고 후회하는게 낫지
  • 그럴 때 포기하는게 좋음
    추억마저 더럽혀짐
  • 제가 그렇습니다... 이별하고 일상생활조차 안되네요
    두 명의 마음의 크기가 달라서 서로를 생각하는 정도도 달랐던 것 같아요.
    그래서 제가 상대를 생각하는 것 만큼 상대는 저를 생각하지 않았다는 것도 알고요.
    그러니 이별도 쉬웠겠죠.. 혹시나 나를 다시 생각하고 돌아오진 않을까하는 미련때문에 잠도 안옵니다.
    같이 힘내요!! 잊고 극복하는게 답인 것을 알고는 있잖아요. 자신을 소중히 생각해주는 사람과 만납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7701 .8 도도한 백일홍 2020.05.17
57700 나도 세련된 산철쭉 2020.05.17
57699 ㄸ정이 진짜 무섭네요17 초연한 도라지 2020.05.17
57698 헤어진 남친 걱정...11 생생한 솔나리 2020.05.17
57697 [레알피누] 주변에 멀쩡한데 연애 잘 못하는 사람 있나요?16 가벼운 마삭줄 2020.05.17
57696 [레알피누] 내 지난 연애들의 교훈10 흔한 종지나물 2020.05.17
57695 이상형에게 고백해본 적 있으신가요?4 바보 자주달개비 2020.05.17
57694 진짜로1 도도한 바랭이 2020.05.16
57693 .2 늠름한 졸참나무 2020.05.16
57692 다들 옷패션 봐주셔서 감사합니다ㅎㅎ 꾸준한 물박달나무 2020.05.15
57691 다시 이런 조합은 어떤가요?7 꾸준한 물박달나무 2020.05.15
57690 옷패션 어떤가요?ㅠㅠ7 꾸준한 물박달나무 2020.05.15
57689 [레알피누] 연락6 처절한 털머위 2020.05.15
57688 소설1 초조한 꽃며느리밥풀 2020.05.15
57687 오늘 벤티사이즈로 커피만 2잔 마셨네요3 짜릿한 산단풍 2020.05.14
57686 사랑하고 싶다.6 활동적인 수박 2020.05.13
57685 인생을3 추운 담배 2020.05.13
57684 [레알피누] 소개팅!!8 괴로운 옥잠화 2020.05.13
57683 [레알피누] [익명의편지] 여보에게4 센스있는 겨우살이 2020.05.13
57682 2 세련된 클레마티스 2020.05.13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