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쓴이2019.04.22 20:58조회 수 881추천 수 3댓글 14

    • 글자 크기

.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본인이 기다려주고 맞춰주고 헌신했다는걸 남자친구가 아는지 스스로 알고있는지 여부에 따라서 판단 해보시는걸 추천드려요...
  • @기발한 털진달래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3
    매번 말로 고마워하더라구요, 그래도 또 가끔 모르는거처럼 막대하기도 하더라구요
  • 글쎄요 잘 모르겠네요 저랑 성격이 좀 비슷하신 것 같은데 아마 남자친구는 함께 맞춰나가며 지냈다고 생각할거고본인은 헌신적이라고하지만 남친은 이 사람의 성격이라고 생각하고 있을 듯요... 만약 그렇게 받아주시기만 했으면 그렇게 오래 만났는데 이제는 감정을 드러내고 지친다 힘들다라고 말할 수 있는 시기가 아닐까요?
  • @애매한 오미자나무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3
    네 제 감정에 솔직해져 볼게요 감사합니다..
  • 맞춰준건 혼자만의.생각일수있음 원래 그런 성격이라고 생각했을수도
  • @깨끗한 비짜루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4
    고맙다고 하는데, 이젠 아주 똑같은 행동 안해주면 징징거리더라구요..
  • 헤어지고는싶은데 나쁜 련은되기싫다 이말이시졍?
  • @외로운 꽃다지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5
    아니에요ㅎㅎ오랜 기간 만나와서 서로 존중한 상태에서 그만두고 싶답니다.
  • @글쓴이
    헤어지는데 존중하면서 헤어지기가 참 힘듭니다...
  • 제가 전에 만났던 친구와 엄청 비슷한 경우같아요. 그 친구는 저 군대를 거의 다 기다려줬고 2년반정도 만났어요. 그래서 제가 정말 많이 의존했는데 그 친구는 전역할 즈음에 글쓴이분이랑 비슷한 생각을 했었어요. 그리고 결국 헤어지자고 하더라구요. 서로 마지막에 얘기도 많이 했고 제가 많이 붙잡았지만, 그래도 그 친구 의견을 존중하기로 했어요. 저는 그 때 아직 군복무 시절이라서 제대로 소통하기 힘들었던 부분이 있었지만 작성자분을 어떨까 모르겠네요. 남자친구분이랑 용기내서 이런 이야기를 진솔하게 해보시는게 어떨지 감히 말씀드리네요.
  • @청결한 달뿌리풀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5
    네..감사합니다..제 감정에 솔직해지지 못한 부분이 큰거같아요
  • 대화해보세요 상대방도 노력하고있는 부분이있을꺼 같은데요
  • @꾸준한 삼지구엽초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5
    내 이대로 가다간 상처만 줄꺼 같네요 이야기해봐야겠어요
  • 저 남잔데 같은 이유로 몇일전에 헤어졌어요 ! 처음에는 힘들었는데 이게 우리들을 위한 이별이라고 생각하니까 점점 나아져서 지금은 괜찮은 것 같아요 !!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스압)결혼은 현실...20 anonymous 2019.12.13
모쏠은 그냥 누구 좋아하지마라10 anonymous 2019.12.12
마이러버 후기 및 개선점3 anonymous 14 시간 전
공대오빠 너무 보고싶다6 돈많은 개나리 2019.11.07
허무함2 일등 먼나무 2019.11.07
[레알피누] 여친있는데1 살벌한 섬초롱꽃 2019.11.07
.7 도도한 고란초 2019.11.07
28살 모쏠은 아닌 미경험자 연애 질문좀요.. ㅠ23 해박한 노루귀 2019.11.06
오늘도 번호 못물어봄ㅎㅎ6 촉박한 모감주나무 2019.11.06
제 고백멘트 어떤가요10 날씬한 갓 2019.11.06
진짜2 침울한 달맞이꽃 2019.11.06
ㅋㅋ24 어두운 봉의꼬리 2019.11.06
남자친구 선물14 친근한 개암나무 2019.11.06
귀여워1 침울한 달맞이꽃 2019.11.06
혼전순결주의자입니다.2 세련된 큰물칭개나물 2019.11.06
[레알피누] .1 유별난 때죽나무 2019.11.05
[레알피누] 오늘1 흐뭇한 가는괴불주머니 2019.11.05
집돌이도 연애가능할까요21 느린 개여뀌 2019.11.05
님들 제가 좋아하는 여자한테 좋아하는티를 막7 털많은 쇠뜨기 2019.11.05
.1 똥마려운 수련 2019.11.05
내가 남자랑 연애 안하는 이유14 예쁜 겨우살이 2019.11.05
여성분들 질문하나만요6 깜찍한 털도깨비바늘 2019.11.05
.25 살벌한 튤립 2019.11.05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