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쓴이2019.04.22 20:58조회 수 874추천 수 3댓글 14

    • 글자 크기

.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본인이 기다려주고 맞춰주고 헌신했다는걸 남자친구가 아는지 스스로 알고있는지 여부에 따라서 판단 해보시는걸 추천드려요...
  • @기발한 털진달래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3
    매번 말로 고마워하더라구요, 그래도 또 가끔 모르는거처럼 막대하기도 하더라구요
  • 글쎄요 잘 모르겠네요 저랑 성격이 좀 비슷하신 것 같은데 아마 남자친구는 함께 맞춰나가며 지냈다고 생각할거고본인은 헌신적이라고하지만 남친은 이 사람의 성격이라고 생각하고 있을 듯요... 만약 그렇게 받아주시기만 했으면 그렇게 오래 만났는데 이제는 감정을 드러내고 지친다 힘들다라고 말할 수 있는 시기가 아닐까요?
  • @애매한 오미자나무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3
    네 제 감정에 솔직해져 볼게요 감사합니다..
  • 맞춰준건 혼자만의.생각일수있음 원래 그런 성격이라고 생각했을수도
  • @깨끗한 비짜루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4
    고맙다고 하는데, 이젠 아주 똑같은 행동 안해주면 징징거리더라구요..
  • 헤어지고는싶은데 나쁜 련은되기싫다 이말이시졍?
  • @외로운 꽃다지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5
    아니에요ㅎㅎ오랜 기간 만나와서 서로 존중한 상태에서 그만두고 싶답니다.
  • @글쓴이
    헤어지는데 존중하면서 헤어지기가 참 힘듭니다...
  • 제가 전에 만났던 친구와 엄청 비슷한 경우같아요. 그 친구는 저 군대를 거의 다 기다려줬고 2년반정도 만났어요. 그래서 제가 정말 많이 의존했는데 그 친구는 전역할 즈음에 글쓴이분이랑 비슷한 생각을 했었어요. 그리고 결국 헤어지자고 하더라구요. 서로 마지막에 얘기도 많이 했고 제가 많이 붙잡았지만, 그래도 그 친구 의견을 존중하기로 했어요. 저는 그 때 아직 군복무 시절이라서 제대로 소통하기 힘들었던 부분이 있었지만 작성자분을 어떨까 모르겠네요. 남자친구분이랑 용기내서 이런 이야기를 진솔하게 해보시는게 어떨지 감히 말씀드리네요.
  • @청결한 달뿌리풀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5
    네..감사합니다..제 감정에 솔직해지지 못한 부분이 큰거같아요
  • 대화해보세요 상대방도 노력하고있는 부분이있을꺼 같은데요
  • @꾸준한 삼지구엽초
    글쓴이글쓴이
    2019.4.22 23:45
    내 이대로 가다간 상처만 줄꺼 같네요 이야기해봐야겠어요
  • 저 남잔데 같은 이유로 몇일전에 헤어졌어요 ! 처음에는 힘들었는데 이게 우리들을 위한 이별이라고 생각하니까 점점 나아져서 지금은 괜찮은 것 같아요 !!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배우자 몰래9 anonymous 2019.06.19
나같은사람~6 anonymous 20 시간 전
[레알피누] 아 드디어 헤어졌어요10 anonymous 2019.06.23
성격다른 연애 어케 하죠 ㅠㅠㅍ9 억쎈 메꽃 2019.05.24
취준생이 갑자기 도서관안오면6 억쎈 가막살나무 2019.05.24
왜 여자들은 속옷이 비춰지는 옷을 입나요?61 초조한 벼 2019.05.24
여름이라 그런지 나시입은5 유별난 작두콩 2019.05.24
외국인 남자친구, 외국인 여자친구 만나는분들5 머리좋은 쇠비름 2019.05.24
.1 포근한 가지복수초 2019.05.24
패션용 눈썹 스크래치, 팔 등 타투17 참혹한 대왕참나무 2019.05.24
오래만난 남친9 추운 배롱나무 2019.05.24
친한 무리가 있는데6 잘생긴 삼지구엽초 2019.05.24
.11 화사한 봄맞이꽃 2019.05.24
.5 유치한 개암나무 2019.05.23
ㅎ..ㅏ 요즘 블로퍼나 낮은굽 구두?14 까다로운 산자고 2019.05.23
[레알피누] 미안해요 겁줘서 ㅠㅠㅠ9 착한 백정화 2019.05.23
[레알피누] 여자분들8 자상한 부겐빌레아 2019.05.23
처음부터 장거리21 촉촉한 붉은서나물 2019.05.23
여자 냄새 하니까 궁금한건데요13 건방진 편백 2019.05.23
여자친구 냄새가 너무 심합니다,.....31 유치한 백목련 2019.05.23
식당사장님이 저를 유혹하는거 같아요. 남자분들께 질문드려요.11 못생긴 홀아비꽃대 2019.05.23
우리학교에는 설리같은 분 없나요?18 무심한 개여뀌 2019.05.23
[레알피누] 남자친구가 저를 언팔했어요25 나약한 뽕나무 2019.05.23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