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하면서 취준하는분들

글쓴이2020.11.13 19:38조회 수 1436추천 수 1댓글 19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집에서 데이트한번나간다하면 진짜눈치를어마무시하게줘요...

진짜차려입고나가지도못해서 만날때마다 집에서눈치를많이줘서

좀 예쁜모습못보여줘서미안하다말하고...

제가자주보는것도아니예요...2,3주에한번 그것도 평일 저녁잠시먹는데..

그것도진짜눈치를엄청줘요....

 

지금은  하반기거의끝내고 좀 쉬고있는데 왜책안보냐며 또 

잔소리를하시네요... 걱정되는건알겠는데.. 

올해제가자격증만 5개를땄어요 공채 필기도 합격했었고..

열심히하려고노력하는데...

 

저는지금취준하면서 대화상대가남자친구뿐이예요....

그래서 좀 통화하고 가끔만나는것뿐인데...

남자친구만날때마다 이모양으로나와서 미안하다고말해요

저도제모습이싫어서... 데이트할때도 맨날 하는말이

엄마가혼낼텐데..엄마가안된다할텐데 이말을써야해요...

 

진짜답답하고미칠거같아서 한번은 그냥 연애를 그만두고싶다생각까지들더라고요 무슨 첩보영화찍는거같아요 저녁잠시먹으러나가면서도;;;;

첨엔좋아서 참아야지했는데 갈수록 현타오고 고통스럽네요 

 

제가연애에 올인하는것도 아니고..  2주에한번 저녁잠시먹는건괜찮지않나요? 연애하면서취준하시는분들 어떻게하고계신가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맞춰주고 이해해주는 상대방도 참 안타깝네요
    님한테만 맞춰주도가 님이 현타오고 멘탈나가서 헤어지자하면 뭔..칼바람이냐..
    님 상황도 이해는 감
    취준때 부보님들은 다 연애하면 취업 못한다~ 취업하고 연애해라고들 하시니
    사람만날때가 아닌가봅니다
    아니면 부모님께 강하게 나가시던지요
  • @까다로운 붉나무
    글쓴이글쓴이
    2020.11.13 19:47
    제말이그말입니다. 제남자친구는 무슨죄가있어서 이런저를 다기다리고도 제가부모님한테 만나러나간다말도한번떳떳하게못하는취급을받아야하는지 제자신한테화가납니다그냥 하
  • @글쓴이
    이 모든걸 부모님께 말씀드려보고 설득해보시죠
    부모님도 사람인데
    연애도 마이너스가되는 연애가 있고 윈윈하는 연애가있는데
    그정도 연애리듬은 상대방이 이해만 해준다먄야 님한테는 오히려 활력소가 될텐데
    부모님들은 고지식한면이 없지않아있으니 그 고정관념을 깨고 올해 자격증딴것들 말하고 취준스트레스 지금 주변친구들한테는 말하지도 못하고 유일하게 털어놓고 기댈수 있는게 남자친구다
    그러니까 스트레스 받아도 잘풀고 버티면서 취준하고있다등등 말해봐요
  • @까다로운 붉나무
    글쓴이글쓴이
    2020.11.13 20:09
    한가한소리지껄인다고 그래도없는게낫다고하실걸요....
    대화가될거같은느낌이면진작에 말꺼냈을거예요...
    그리고 얘기도잘들어주고 친구한테는하기힘든얘기도잘할수있다 얘기도했어요...그래도 안통하네요...
    아무튼감사합니다...
  • 취준할 나이까지 됐는데도 부모님께서 저렇게나 참견하시나요?? 저랑은 집안분위기가 완전 달라서 충격이네요 전 예전에 취준할 때 여자친구 만나러 간다고 꾸미고 있으면 우리 아들 능력도 좋다 백수인데도 여자친구 척척 잘 사귀네 역시 잘생긴 내 아들이라면서 기 세워줬는데........
    근데 글쓴이 인생은 글쓴이가 사는 거잖아요? 너무 부모님 눈치 안 보셨으면 합니다 연애땜에 취준까지 무너지면 그때 가선 진짜 할 말 없는 거니까 제대로 양립할 수 있다라는 걸 결과로 보여드리세요 그 길밖에 답이 없겠네요
  • @교활한 개망초
    글쓴이글쓴이
    2020.11.13 20:11
    네 감사합니다 숨통이막히는느낌이네요 그때는 여자친구얼마에한번만나셨나요?
  • @글쓴이
    그냥 할 거 다 했는데요? 굳이 얼마 만에 만나자 이런 거 정해놓진 않았어요 물론 필기나 면접 앞두고는 자제했지만요 ㅋㅋㅋㅋ
    저는 할 땐 하고 놀 땐 놀자는 주의여서 9to6 빡공하고 나머지 시간은 그냥 운동을 하든 유튜브를 보든 여자친구를 만나든 뭘 하든 자유시간 가졌습니다
    참... 남의 부모님이라서 말을 아끼겠습니다만 제가 나이 먹고 취준하는데 중학생이나 들을 법한 책 안 보냐!! 이런 잔소리 듣는다면 어우 저는 하루도 못 버틸 것 같네요
  • @교활한 개망초
    글쓴이글쓴이
    2020.11.13 21:24
    저는 7투6 했는데도 저녁시간에 놀았다고혼났는데..ㅋㅋㅋㅋ
    암튼댓글감사합니다
  • @교활한 개망초
    ㅋㅋㅋㅋㅋㅋㅋㅋ 백수인데도 여자친구 척척 잘사귀네는 비꼬는거 아닌가ㅋㅋㅋㅋㅋㅋㅋㅋ
  • @교활한 개망초
    와 어머니 너무 좋으 시다 ㅜ 나도 내 아들 낳음 저렇게 애기 하면서 볼 부벼주고 궁디 두둘기 줘야 할듯
  • 저도 그래서 말 안 하고 사귀었네요ㅜㅜ
  • @고상한 설악초
    글쓴이글쓴이
    2020.11.13 21:25
    그러셨군요..ㅠㅠ혹시 만남주기는어느정도였나요?
  • 남친 대단하네요 2~3주에 한번이라...
  • 평소에 부모님 말씀 거역안하고 사시는 타입 같은데 한바탕 한번 하세요 자식인데 싸우고살길 원하겠습니까
  • @촉박한 밀
    글쓴이글쓴이
    2020.11.15 08:27
    네맞습니다..안그래도친구도이말하더군요...
    후....진짜이래야하는걸까요 부모님가슴아프게하기싫은데...
    근데어떻게해야하는지도몰라요....
  • 어우 숨막혀..
  • 아니 스터디 한다고 구라치고 나가세요. 혹시 위치추적 어플이랑 도청 까지 하시나요
  • 상대방이 너무 불쌍해요..
  • 걍 소리 빼엑 지르고 짜증한번내면 안되나요?ㅎ 내가하는거 ㅎ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8149 혹시 연필의 꽃말이 뭔지 아세요?6 정겨운 신갈나무 2020.11.26
58148 남자에게 첫사랑을 잊으라 하는데33 늠름한 명자꽃 2020.11.25
58147 연하남 만나는 누나분들💙18 눈부신 산딸기 2020.11.25
58146 혼인신고 2년 후 결혼8 억울한 노각나무 2020.11.24
58145 남자분들 답좀 해주세욥26 활동적인 좀씀바귀 2020.11.24
58144 남자친구 있으신가요?14 털많은 갈퀴나물 2020.11.23
58143 보고싶던 전여친이라도7 친근한 왜당귀 2020.11.22
58142 연하남은 적극적인 연상녀한테 뚫릴 수 밖에 없음.8 유능한 미국부용 2020.11.22
58141 환승당한 후유증18 착실한 히아신스 2020.11.21
58140 마이러버 처음 하신다는 모르겠엉님 과감한 억새 2020.11.21
58139 감사합니다18 기쁜 생강나무 2020.11.20
58138 전남친한테 연락해도될까요17 청아한 조 2020.11.20
58137 [레알피누] -4 억쎈 원추리 2020.11.19
58136 ..28 힘쎈 논냉이 2020.11.19
58135 .5 무거운 돈나무 2020.11.19
58134 30대도 마이러버 해도 되나요??13 친근한 큰방가지똥 2020.11.19
58133 24 활동적인 비비추 2020.11.18
58132 내용삭제7 야릇한 은목서 2020.11.17
58131 고민5 청렴한 물푸레나무 2020.11.16
58130 마음이 시도떄도 없이 아프네!4 활동적인 감국 2020.11.14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