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우절엔 사랑고백?

글쓴이2013.03.29 22:41조회 수 1652댓글 8

    • 글자 크기


올해도 만우절이 돌아왔습니다- 

항상 만우절 시즌만 돌아오면 무슨 장난할까 고민하던 철없는 남정네입니다.


어느때보다 마음이 싱숭생숭한 봄이기도 하고 

누군가를 오랫동안 짝사랑했던 전,

또 만우절에 맞춰 새로운 짖궃은 장난을 하나 짜고 있습니다.


오래전부터 만우절하면 빼놓을수없는 '만우절사랑고백.gif'


한번쯤 만우절에 고백해보신 분들은 알겠지만

거짓말을 가장한 진심 고백이죠..

아무 맘도없이 아무한테나 그런 장난 치진않잖아요.

상대방의 반응을 볼려고 그러는거 아닌가요?

솔직히 만우절보다 더 좋은 핑계가 어딨나요.



그리고 후후

이글을 볼지도모르는 29살누나에게 선전포고를 하겠습니다. 기대하세요. 제가 누군지 알거라 믿습니다.

이게 다 기성용덕분입니다(읭?)



솔직히 비겁하다면 비겁하다고 할수있는 방법이지만 정말 효과적인 방법이긴 합니다.



※주의: 상대방도 이미 각본을 짜놓고 받아치면 본인의 마음이 되려 들킬수가 있음...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몰래 여친 댓글모음 들어가보세요.32 anonymous 2019.10.15
좀 오래 사귄 남친이랑 헤어진지 한달짼데 다가오는 사람이 있어요38 anonymous 2019.10.15
마이러버 못하겠다10 anonymous 2019.10.16
공부안되서 뻘글4 피로한 깽깽이풀 2013.04.10
사실은5 어설픈 고사리 2013.04.10
썸인지 아닌진 어케 알수 있을까요 ..ㅋㅋ4 뛰어난 장미 2013.04.10
반짝이 되는법8 화려한 석잠풀 2013.04.09
남자친구있는 여자10 깨끗한 바위떡풀 2013.04.09
정말 마음에 드는 사람이 있어서2 생생한 물박달나무 2013.04.09
여자의 매력24 눈부신 배초향 2013.04.09
.7 난쟁이 꽃기린 2013.04.09
니가 그리운건지 사랑이 그리운건지 모르겠다5 싸늘한 히말라야시더 2013.04.09
송중기가 연예인이 아닌 부대생이라면23 피곤한 산수유나무 2013.04.09
제가 남자친구없는이유를알았어요10 도도한 아프리카봉선화 2013.04.09
모든여자에게 고백비슷하게 해놓는 남자5 생생한 대나물 2013.04.09
부러우면 지는건데6 참혹한 콜레우스 2013.04.09
시험기간 틈새시장12 찬란한 봄맞이꽃 2013.04.09
슴살의 사랑에 대하여 몇자 써봅니다ㅋㅋㅋ11 냉철한 미국나팔꽃 2013.04.09
잘생겼는데 개음치 vs 그저그런데가수급 (남자)22 밝은 고삼 2013.04.09
누나..미안..8 교활한 나팔꽃 2013.04.09
그렇게 안친한 오빠에게 고백받으면...20 귀여운 칼란코에 2013.04.09
보고싶어요ㅠㅠ5 행복한 흰씀바귀 2013.04.09
.4 포근한 미나리아재비 2013.04.09
첨부 (0)